카카오T바이크, 좋은데 좀 비싸네~

카카오모빌리티가 지난 3월 6일 수요일 ‘카카오T 바이크’라는 전기자전거 공유 서비스를 시작했다. 일단 경기도 성남과 인천의 연수구에서 서비스를 개시하고, 점차 지역을 넓혀가겠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여의도 사무실에서 이 소식을 접하자마자 성남이나 인천으로 달려가 타보고 싶었지만, 그 날은 미세먼지-초미세먼지 상태가 최악이었기 때문에 참았다. 다음날 아침, 사무실이 아닌 성남 판교로 출근했다. 카카오T바이크를 타보기 위한 것이었다. 자전거를 타보겠다고 1시간 넘게 막히는 외곽순환도로를 달리는 것이 좀...

더보기

카카오, 인천-성남서 공유 전기자전거 서비스 시작

카카오모빌리티가 공유전기자전거 서비스를 시작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인천광역시 연수구, 경기도 성남시와 손잡고 자가용 이용이 어렵거나 대중교통이 닿지 않는 단거리 이동을 위한 ‘카카오 T 바이크’의 시범 서비스를 6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카카오 T 바이크는 일반 자전거와 달리 페달을 밟으면 모터가 바퀴에 동력을 전달하는 방식으로 구동되어 적은 힘으로도 이용가능하다. 또한 별도의 거치대가 없어 대여와 반납이 자유롭기 때문에 목적지까지 쉽게 이동할 수 있도록 고안됐다. 카카오 T 바이크는 지난해 12월...

더보기

한컴, 파킹프렌즈 인수…’모빌리티 플랫폼’에 도전장

한글과컴퓨터(이하 한컴)가 주차장 공유경제에 뛰어들었다. 한글과컴퓨터는 27일 주차장 공유 플랫폼 파킹프렌즈를 운영하고 있는 미래엔씨티의 지분 46.8%를 인수했다고 밝혔다. 주차장 공유란 기업이나 개인이 보유한 유휴 주차장을 외부와 공유하는 것이다. 남는 방을 공유하는 에어비앤비와 비교할 수 있다. 예를 들어 거주자 우선주차 구획을 배정받은 사람이 자신이 주차하지 않는 시간에 다른 사람에게 주차 공간을 빌려줄 수 있다. 외부인은 일반 주차장에 비해 저렴한 가격으로 주차를 할 수 있고, 주차장 보유자는 부가 수익을올릴 수 있다....

더보기

저는 어느 편에 서야 할까요?

법원이 출퇴근 동선이 다른 손님을 돈 받고 태운 카풀 운전자에 ‘불법’을 선고했네요. [관련기사: 법원 “출퇴근 동선 다른 손님에 돈받고 카풀 제공은 위법”, 출처=연합뉴스] 1심과 2심 모두 같은 판결을 내렸습니다. 판결문 골자는 “자가용을 사용한 유상운송이 무분별하게 이뤄지면 택시업계의 영업 범위를 침범하는 등 여객자동차 운수사업의 질서를 무너뜨릴 수 있고, 교통사고와 범죄 발생의 위험이 높아질 우려가 있다”였습니다. 제재를 통해 공익의 보호 필요성이 크다고...

더보기

1년만에 180만 콜 만든 ‘배달대행 공유망’ 탄생기

월 배달대행 주문 수행건수 180만 콜. 쉽지 않은 수치다. 배달콜수 기준으로 업계 2위(월 360만 콜)로 꼽히는 배달대행업체 ‘바로고’가 2014년 창업 이후 2년이 넘어간 2016년에야 100만콜을 돌파했다는 것을 기억하자. 오투오시스는 그 숫자를 배달대행업을 시작하고 불과 1년 만에 만든 업체다. 2017년 11월 배댈대행업체 ‘공유다(업체명: 더만나딜리)’를 설립했고, 2018년 12월 기준 188만 콜을 돌파했다. 물론 2016년과 2018년의 배달시장을 직접적으로 비교하기는 어렵다. 시장 파이가 훨씬 커졌다....

더보기

비행 경험을 바꾸려는 에어비앤비

여행은 이동, 숙박, 활동(먹기, 경험하기, 구경하기)의 삼박자로 구성된다. 원하는 여행지에 이동해서 숙소에 짐을 풀고 활동을 즐기는 것이 여행의 기본이다. 에어비앤비는 숙박으로 시작해서 활동 영역으로 서비스를 확장해왔다. 숙박공유를 통해 숙소를 정하면 그 근처에 어떤 즐길거리가 있는지 안내해준다. 이용자들은 에어비앤비 안에서 여행의 중요한 두 축을 해결할 수 있었다. 이제 에어비앤비는 여행의 마지막 축 ‘이동’을 장악하기 위한 본격 행보를 시작했다. 에어비앤비는 교통부문 글로벌 총괄대표에 ‘항공업계의...

더보기

위메프-홈픽-SK-GS-한진, 자그마치 5개 회사 모여 설 택배대란 대비한다

SK에너지와 GS칼텍스 주유소 공유 인프라를 활용한 방문택배 서비스 ‘홈픽’을 운영하는 물류스타트업 줌마가 다가오는 설연휴 택배대란 기간을 대비하여 23일부터 ‘위메프’의 택배반품 서비스를 대행한다. 최종 수거 및 위메프까지의 역물류는 물류업체 ‘한진’이 맡는다. 자그마치 5개 대중소업체의 콜라보다. 위메프에 따르면 국내 대다수 택배업체들은 명절 연휴를 앞두고 배송물량이 몰리면서 반품회수 작업을 중단한다. 이 때문에 설연휴 기간에 반품, 환불니즈가 있는 이커머스 고객의 불편도 함께 늘어난다. 이에 위메프는 설명절 전후 택배사...

더보기

쿠팡은 왜 뜬금 ‘음식배달’을 하려는 걸까

신뢰할 수 있는 정보통에 따르면 쿠팡이 11월 중순부터 잠실 일부지역에서 테스트하고 있는 식음료 사전주문 서비스 ‘쿠팡이츠’에 음식배달 서비스를 붙여서 올 상반기 중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일선에서는 이미 쿠팡이츠 가맹점 모집 영업이 진행되고 있다. 쿠팡이츠 배달인력으로는 쿠팡이 누적 30만 명(누적수행건수 기준, 하루평균 4000명 활용) 이상을 확보했다고 하는 일반인 배송기사 ‘쿠팡플렉스’가 활용될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쿠팡플렉스 배송원들은 로켓배송 주간배송은 물론, ‘새벽배송(로켓프레시)’, ‘당일배송’ 등 쿠팡이 진행하는...

더보기

쿠팡플렉스가 남긴 ‘문화’

취재를 이유로 쿠팡의 일반인 활용 배송서비스 ‘쿠팡플렉스’ 오픈카톡방에 잠복하고 있다. 가만히 카톡방에서 글을 내리다 보면 재밌는 것이 많이 보인다. 100개가 넘는 물량을 받았다고 좋아하는 모습, 물량 배정에서 떨어졌다고 아쉬워하는 모습, 어느 지역은 빠르게 돌 수 있어서 꿀이라는 이야기, 부부가 함께 쿠팡플렉스 배송을 하고 있다는 이야기, 엘리베이터가 없는 6층 건물에 고양이 사료를 옮기느라 힘들었다는 이야기. 여러 편의 드라마가 스쳐간다. 오늘 저녁엔 누군가 사진을 올렸다. 현관문 옆에 “수고하시는 택배아저씨 드리는...

더보기

우버 블랙-카카오택시 블랙을 비교해 봤습니다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글로벌 차량 공유 업체 우버가 다시 한국 시장에 도전장을 던졌네요. 19일 고급 리무진 서비스 우버 블랙을 공식적으로 런칭했습니다.   지난 해 우버는 렌터카 회사와 손잡고 우버 블랙 서비스를 했었는데 국토부로부터 불법 판정을 받고 서비스를 중단해야 했죠. 우리나라 법에 렌터카로는 택시 영업을 할 수 없도록 돼 있기 때문입니다. 택시 면허가 없는 사람도 택시 영업을 할 수 없죠. 우버는 이번에 이런 불법적인 문제를 해결하고 다시 서비스를 개시했습니다. 지난 해 고급택시에 대한 법이 만들어져서 요금을 자유롭게...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