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thor: 남혜현

[바스리] 양계장이 AI와 만나면 생기는 일

바이라인네트워크에서 스타트업  리뷰를 연재합니다. 코너명은 ‘바스리’, <바이라인 스타트업 리뷰>의 줄임말입니다. 스타트업 관계자분들과 독자님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끔찍한 바이러스가 돌아 3000만에 이르는 생명을 앗아갔다. 바이러스가 퍼지는 속도는 매우 빨랐고, 감염이 됐거나 의심되는 생명체는 갇힌 채 살처분됐다. 잔인한 시간은...

더보기

“2021 이커머스, 어디로 가고 있나요?”

라이브커머스는 코로나 팬데믹이 불러온 잠깐의 유행일까? 유통 시장에 지각변동을 불러온 ‘빠른 배송’은 어떤 형태로 경쟁을 이어갈까? 전통의 오프라인 마켓 강자들은 신선식품이라는 앞마당을 지키기 위해 어떤 선택을 하고 있을까? 박성의 진짜유통연구소장은 최근 <바이라인네트워크>가 개최한 웨비나 ‘2021 이커머스 비즈니스...

더보기

아기상어, 뉴아이디 손잡고 미국 안방으로

유튜브에서 큰 인기를 얻은 ‘아기상어’가 미국에서 영향력이 큰 스트리밍 플랫폼 ‘더 로쿠 채널’에 입점한다. 국내 미디어 그룹인 뉴(넥스트엔터테인먼트월드, 이하 NEW)와 손잡고 진출하는 것인데, 로쿠는 미국 내 6000만 가구가 시청할 정도로 인기가 있는 플랫폼이다. 뉴의 디지털 플랫폼 사업 계열사 뉴...

더보기

왓챠, 음원사용료는 얼마가 적당할까?

왓챠, 티빙, 웨이브 등 국내 영상 스트리밍 서비스(OTT)가 정부를 상대로 소송전에 돌입했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음원사용료 징수 규정을 바꿨는데 그 과정에서 OTT의 의견은 제대로 반영되지 않았고, 또 방송사보다 비싼 사용료를 물리는 등 차별적 요소가 있었다고 주장한다. OTT 업체들은 지난해 6월부터 음원사용료를 두고 창작자들을 대신해 음악저작권료를...

더보기

게임업계는 개정 게임법 어디에 반대할까?

15년 만에 게임법이 바뀐다. 2006년, ‘게임 진흥법’이라는 이름이 무색하게 게임을 진흥이 아닌 규제의 대상으로 바라보며 만들어졌던 법이라 개정의 필요성은 크다. 그러나 바뀌는 법안에도 게임 업계는 만족하는 분위기는 아니다. 개정안 역시 진흥보다는 규제에 방점이 찍혔다고 보기 때문이다. 이와 같은 분위기는 15일 사단법인 한국게임산업협회(이하...

더보기

유니콘 ‘하이퍼커넥트’, 2조원에 팔렸다

중동 지역에서 큰 인기를 끈 화상채팅 앱 ‘아자르’를 만든 스타트업 하이퍼커넥트가 미국의 나스닥 상장사 매치그룹(Match Group)에 인수된다. 매치그룹은 이미지 기반 데이팅 앱 ‘틴더’를 갖고 있는 곳이다. 두 회사는 인수합병 이후 각자 강점을 갖고 있는 시장에 대한 노하우를 공유하는 방식으로 시너지를...

더보기

빅히트가 만든 라이브 스트리밍 플랫폼에 YG 합류

인기 가수들이 대거 포진한 주요 엔터테인먼트 회사들이 직접 라이브 스트리밍 플랫폼을 만들면 어떨까. 이 기획에 국내외 기업들이 뭉쳤다. 10일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빅히트)는 키스위와 설립한 합작법인 ‘KBYK 라이브(Live)’에 YG엔터테인먼트(YG)와 유니버설뮤직그룹(UMG)가 공동투자한다고 밝혔다. YG와 UMG는 지분 투자를 시작으로 KBYK...

더보기

스포티파이, 멜론 천하 한국에서 통할까

세계 최대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 스포티파이가 국내 이용자들을 공략할 카드 중 하나로 ‘팟캐스트’를 꼽았다. 연내 한국어 콘텐츠를 포함한 팟캐스트 서비스를 국내에서 시작하고, 중장기적으로는 오리지널을 제작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박상욱 스포티파이 코리아 매니징 디렉터는 8일 온라인으로 열린 스포티파이 국내 출시 관련 미디어데이에서...

더보기

[출근했습니다] 세상 단 한사람에게 맞춤한 덜 비싼 전자의수

기자가 어느 스타트업의 일일 직원이 됩니다. 출근부터 퇴근까지, 시간 꽉 채워 직원들과 함께 업무를 보면서 이 회사가 어떤 고민을 갖고 무슨 일을 하는지, 추구하는 가치가 무엇인지 등을 알아보려 합니다. 하루 출근했다고 회사를, 산업을 모두 알 수는 없겠죠. 다만, 한 시간 만나 짧게 인터뷰하는 것보다는 조금은 더 많은 것을 보게 될 수 있지 않을까요?...

더보기

[신작 게임] “어서 와 손님, 목숨은 소중히 해야지”

4일, 흥미로운 신작 게임이 다수 소개됐다. 일명 ‘대작’은 아니다. 그렇지만 소재나 제작 방식 면에서 개성이 있어 눈길을 끈다. 우주 레스토랑에서 외계인 손님을 몰래 살해해 음식 재료로 쓴다는, 다소 끔찍해 보이지만 창의력을 기대하게 만드는 게임부터, 블록체인을 접목한 HTML5 웹게임이나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 글로벌...

더보기

[겜알못 리뷰] 광고로 먼저 뜬 그랑사가, 연극같은 게임

‘그랑사가’ 한줄 평: 이 게임을 앉아서 하느냐, 누워서 하느냐. 그것이 문제로다. 햄릿, 아더왕과 같은 온갖 전설을 끌어온 후 신구, 유아인, 오정세, 조여정, 이경영처럼 한 번에 부르기 어려워보이는 기라성 같은 배우를 총 동원해 찍은 게임 예고편 광고 ‘연극의 왕’을 봤을 때 나는 그런 생각을 했다. 뭐야, 이거. 게임에 얼마나...

더보기

세계 최대 음원 서비스 ‘스포티파이’ 국내 상륙

세계에서 가장 많은 가입자를 확보한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 ‘스포티파이’가 국내에서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다. 멜론을 비롯한 국내 음원 강자와 유튜브 등 글로벌 서비스가 이미 선점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는 이 시장에서 스포티파이가 선전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2일 스포티파이가 한국 서비스 시작을 공식으로 발표했다. 그간 스포티파이가...

더보기

넥슨, 인재에 돈 안아낀다 “개발직 초봉 5000만원부터”

넥슨이 우수 인재 유치를 위해 ‘업계 최고 초봉’이라는 카드를 꺼냈다. 개발직군의 경우 초봉을 5000만원부터 책정한다. 이는 게임업계 뿐만 아니라 국내 산업계 전체에서도 가장 높은 수준이다. 넥슨(대표 이정헌)은 1일 우수 인재 확보와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해 임금체계를 대폭 상향 개편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올해부터 넥슨의...

더보기

KT, 콘텐츠 역량 결집한 새 법인 ‘스튜디오 지니’ 설립

KT가 콘텐츠 사업에 본격 시동을 건다. 그룹 내 미디어 콘텐츠 역량을 결집하는 새 법인을 만들고, 원천 IP(지적재산권)를 중심으로 오리지털 콘텐츠 제작에 속도를 내겠다는 전략을 짰다. KT(대표 구현모)가 그룹 내 콘텐츠와 관련한 투자, 기획, 제작, 유통을 아우르는 전문 기업 ‘KT 스튜디오지니’를 설립한다고 28일 밝혔다. 초대 대표이사로는 그룹...

더보기

LG전자와 퓨처플레이의 합작 벤처 창업기

남성 패션 큐레이션 서비스 ‘히든피터’를 준비중인 이디더블유오(EDWO)는, 정말 말 그대로 ‘생 초짜’ 스타트업이다. 공동창업자인 이승미 대표와 강현진 이사는 지난해 5월 처음 얼굴을 본 사이다. 당시만해도 두 사람은 각각 퓨처플레이와 LG전자에서 월급을 받으며 신사업 기획하는 일을 했다. 그런데 회사에서는 이들에게 새로운 아이템 발굴에 흥미가 있느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