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혜현- Byline Network

[작성자:] 남혜현

카카오 상생안에 택시업계 “비난 피하려는 꼼수”

카카오가 스마트호출 서비스 폐지와 프로멤버십 인하라는 카드를 꺼내들면서 택시업계 여론 달래기에 나섰으나, 현장의 반응은 우호적이지 않다. 언제든 과거로 돌아갈 수도 있는 가격 인하 대신, 카카오가 중형택시 가맹사업을 중단하고 합리적 수수료율을 만들어내라고 요구했다. 16일 서울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이하 조합)은 보도자료를 내고 “카카오가 기습적으로 발표한...

더보기

로톡, 결국 ‘형량 예측 서비스’ 접는다

대한변호사협회가 회원에게 사실상 로톡 서비스를 쓰지 못하도록 강제하면서, 리걸테크 스타트업 로톡이 지난 열달간 운영해온 ‘형량예측서비스’를 결국 중단키로 했다. 15일 로톡을 운영하는 로앤컴퍼니는 오는 30일부로 그간 운영해온 ‘형량예측서비스’를 종료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11월 출시한 로톡 형량예측은 1심...

더보기

공정위 구글 제재, 혹 떼려다 붙일수도…

여러분, ‘원숭이 신발’ 이야기를 아시죠? 한 장사꾼이 맨발로 다니는 원숭이에게 신발을 무상으로 공급했고, 어느날부터 신발 없이는 못 걷게 된 원숭이에게 돌연 유료화를 선언했다는 이야기요. 원숭이는 울며 겨자먹기로 비싼 값을 지불하고 장사꾼의 신발을 사서 신게 됐다고 하는데요. 비슷한 일이 지난 10년간 스마트 기기 시장에서도 있었습니다. 구글의...

더보기

골목상권 논란에, 카카오 ‘스마트호출-꽃배달’ 접는다

“최근의 지적은 사회가 울리는 강력한 경종” 카카오를 둘러싼 ‘골목상권 침해’ 논란에 김범수 카카오 의장이 입을 열었다. 정치권과 여론의 집중 포화를 받고 있는 사업부터 접거나 폐지하는 방식으로 상생을 추구한다는 방침을 공식화했다. 그룹 계열사를 합치면 기업가치 100조원 규모의 대기업으로 성장한 만큼, 사업...

더보기

인터파크도서, 당분간 교보문고가 독점 운영

오픈마켓으로 전환하는 인터파크도서의 온라인 매대를 당분간 교보문고가 채운다. 인터파크도서가 충분히 셀러를 확보하기 전까지 운영의 공백을 교보문고가 메워주는 형태다. 13일 교보문고, 인터파크에 따르면 양사는 교보문고의 인터파크도서 입점과 관련한 막바지 협의를 진행 중이다. 인터파크도서는 오는 10월 1일부터 오픈마켓으로 바뀐다. 교보문고는 인터파크도서에...

더보기

‘문피아-밀리의서재’ 팔렸다

최근 두 가지 지분 인수 소식이 들려왔습니다. 하나는 깜짝 인수였고, 다른 하나는 오랫동안 예고되어왔으나 발표가 늦어진 것이었죠. 먼저, 오랫동안 예고되어 왔던 소식부터 전합니다. 네이버가 드디어 문피아 지분 인수를 공식화했습니다. 최근 네이버웹툰의 온라인 간담회에서 김준구 네이버웹툰 대표가 문피아 인수 건에 대해 “공시를 통해 알릴 사안”이라고 답해...

더보기

인터파크도서, 오픈마켓으로 전환한다

대형 온라인서점 ‘인터파크도서’가 도서 직매입을 포기하고 오픈마켓으로 전환한다. 장기간 수익성 악화에 따른 고심의 결과다. 9일 인터파크도서 측에 따르면 최근 이 회사는 그간 도서를 매입해온 출판사에 “오는 9월까지만 도서 직매입을 시행하며, 10월부터 개편에 들어간다”는 취지의 설명문을 보냈다. 도서 직매입이란 서점이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구입해 물류에...

더보기

11월 12일, ‘디즈니플러스’가 온다… “월 9900원”

디즈니플러스(디즈니+)의 국내 공식 출시일이 확정됐다. 11월 12일. 가격은 월 9900원, 혹은 연 9만9000원이다. 이제 계산기를 두드릴 때가 왔다. 기존에 보던 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중 어떤 걸 끊을 것이냐, 혹은 유지하고 여기에 디즈니플러스를 추가할 것이냐. 디즈니플러스는 ‘디즈니(Disney)’, ‘픽사(Pixar)’,...

더보기

[커머스BN] ‘싱싱한 회’를 퀵서비스 대신 공유배송으로 나르는 이유

– 오늘회를 파헤친다(2) 이번에는 오늘회가 어떻게 물류 예측을 하는지, 그걸 알아볼 시간이 왔습니다. 물류단의 알고리즘을 어떻게 짜는 것이냐, 들어온 주문을 어떻게 배송기사와 연결시켜서 만족할만한 배달 결과를 내느냐는 오늘회가 가진 우선과제입니다.   ■ 배차는 어떻게 하나? 오늘회 물류의 특징 1) 요일별 물량의 편차가 큼 2)...

더보기

로봇은 어떻게 안전하게 목적지를 찾아갈까?

경기도 부천에서 서울 합정동으로 출근하는 남 모씨는, 집에서 나서기 전 지도앱을 켜고 오늘 아침 전철 출발 시간과 배차 간격을 확인한다. 통상은 신도림에서 환승하는 것이 합리적이나, 이것도 저것도 귀찮은 날은 서부간선도로가 막히는지 아닌지도 살핀다. 택시 찬스를 쓰기 위해서다. 목적지에 제시간까지 안전하게 도착할 수 있다면 오케이. 어디론가 향하는...

더보기

틱톡, 국내 시장 본격 공략 예고

“기쁨을 주는 모든 것” 틱톡이 내린 엔터테인먼트의 정의다. 틱톡은 짧은 영상을 공유하는 플랫폼으로, 단숨에 세계 시장에서 가장 큰 영향력을 행사하는 소셜 미디어가 됐다. 덩치가 커진 틱톡이, 문화 콘텐츠 리더십을 앞세워 국내 시장에서의 영향력을 키우기 위한 마케팅 강화를 예고했다. 더불어 기업을 타깃으로 “틱톡은 최고의 마케팅...

더보기

[커머스BN] 오늘회가 ‘품절’을 만들지 않는 이유

– 오늘회를 파헤친다(1) 제아무리 빠른 배송이 트렌드일지라도, ‘회’까지 당일 배송이 될 줄은 몰랐습니다. 오후 3시까지만 주문하면 저녁 7시 전에 싱싱한 회를 식탁 위로 배달해준다니. 스타트업 ‘오늘회’는 어떻게 이런 물류 시스템을 만들었을까요? ‘클럽하우스’를 통해 오늘회를 운영하는 오늘식탁의 최병혁 최고운영책임자(COO)와 나눈 대화를...

더보기

쇼핑몰 앱 시장 포화? ‘뉴비’에게도 기회는 있다

[카페24 생태계 탐구] ⑩ 패션몰 솔루션 분야의 강자, 루나소프트 (편집자 주) 세상의 모든 물건이 온라인으로 팔립니다. 더 많은 기업과 개인이 온라인에서 각자의 몰을 운영하게 될 텐데요. 각각의 매장이 고객에게 쉽게 다가갈 수 있게 하는 솔루션도 계속해 나오겠죠. 그런 솔루션은 어느 한 기업이 모두 만들어낼 수 없을 겁니다. 그래서 기획했습니다....

더보기

강남언니의 판정승

의료계와의 분쟁에서 강남언니가 유리한 고지를 얻었다. 보건복지부가 미용의료 정보 플랫폼인 강남언니의 의료광고를 ‘합법’으로 판단해 힘을 실어줬다. 30일 강남언니의 운영사인 힐링페이퍼는 보건복지부 보건의료정책과가 의료법 제56조에 따라 강남언니의 의료광고와 후기에 대해 합법 검토의견을 냈다고 밝혔다. 강남언니 플랫폼이 운영하는...

더보기

“작은 쇼핑몰에도 AI는 필수다”

[카페24 생태계 탐구] ⑨ 쇼퍼의 머리속 읽는 똑똑한 AI 기술을 만든다, 스켈터랩스 (편집자 주) 세상의 모든 물건이 온라인으로 팔립니다. 더 많은 기업과 개인이 온라인에서 각자의 몰을 운영하게 될 텐데요. 각각의 매장이 고객에게 쉽게 다가갈 수 있게 하는 솔루션도 계속해 나오겠죠. 그런 솔루션은 어느 한 기업이 모두 만들어낼 수 없을 겁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