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thor: jsshim0622

카뱅, KB국민은행 넘어 모바일 뱅킹 앱 1위 등극

카카오뱅크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이 국내 1위에 올랐다. 모바일 시장조사기관 아이지에이웍스는 22일 카카오뱅크 앱이 6월 이후 모든 오프라인 시중은행의 모바일 뱅킹 사용자수를 넘어섰으며, 총 설치 모바일 기기 수에서도 카카오뱅크가 1위를 차지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발표했다. 아이지에이웍스에 따르면, 카카오뱅크 앱은 월간 약 609만명이 이용했다. 다른...

더보기

한국데이터허브 얼라이언스, 1회 데이터 컨퍼런스 개최

한국데이터허브 얼라이언스(이하 K-DA)는 오는 9월 5일 인터컨티넨탈호텔 서울코엑스에서 제1회 데이터 컨퍼런스를 개최한다고 발표했다. K-DA는 국내 중소벤처기업과 대기업, 글로벌기업 등 10여개 전문기업이 공동 데이터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지난 3월말 만든 모임이다. K-DA는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데이터사업 비전과 사업전략, 사업공유 및 산업변화에 따른 실전적인 방안제시, 혁신사례등 을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K-DA회원사들이 주축이 되어 열리는 국내 첫 데이터 컨퍼런스다. 주최 측은 “국내 전문기업들과 데이터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업계 관계자들과 산업현장의...

더보기

IT 기업인데 인터넷 하면 안 된다고?

모바일 금융 앱 ‘토스’를 개발하는 비바리퍼블리카 등 핀테크 분야에 종사하는 개발자는 업무용 PC에서 인터넷에 접속하지 못한다. 개발자가 코드를 작성하다가 깃허브에 들어가지 못하고, 구글 검색을 할 수 없다. 인터넷에 접속하려면 업무에 사용하지 않는 별도의 PC를 통해야 하고, 이 인터넷 PC에서 다운로드 한 데이터를 업무용 PC에 옮겨오는 것은 매우...

더보기

P2P 금융업계 숙원 풀리나…제도권 입성 ‘눈앞’

국회가 P2P 금융업계의 숙원 해결을 위한 첫 걸음을 뗐다. 국회 정무위원회 법안소위원회에서 P2P 금융법이 의결된 것이다. 국회에 법안이 제출된 지 2년 만의 일이다. 앞으로 정무위 전체회의, 법제사법위원회, 본회의 등 거쳐야할 단계가 많이 남아있지만, 첫 관문을 넘어섰다는 것만으로도 적지 않은 의미가 있다. 이 법안은 P2P 금융업을 제도권 안으로...

더보기

10년간 좌충우돌…티맥스OS, 이번엔 진짜?

티맥스OS가 광복절인 15일에 드디어 모습을 드러낸다. 티맥스OS는 티맥스소프트의 관계사인 티맥스오에스에서 개발하는 리눅스 기반의 운영체제다. 티맥스소프트는 10년 전부터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우를 잡겠다”며 OS 개발에 몰두했지만, 아직까지는 제대로 된 제품을 선보이지 못했었다. 그러나 이번엔 진짜 제품을 출시할 듯하다. 10년 동안의 노력이 결실을...

더보기

티맥스OS, 15일 드디어 대중에게 공개된다

티맥스오에스의 운영체제가 드디어 대중에 공개된다. 티맥스오에스는 오는 15일 PC용 운영체제 ‘티맥스OS HE’와 오피스 프로그램을 무료로 공개한다고 13일 발표했다. 비영리목적의 개인 사용자는 누구나 티맥스오에스 홈페이지의 ‘다운로드 센터(http://www.tmaxos.com)’에 방문해 ‘티맥스OS HE’의 설치 프로그램인 ‘T-Up 티맥스OS’나...

더보기

엔씨소프트가 4년 전부터 ‘쿠버네티스’에 베팅한 이유

최근 한 행사에서 쿠버네티스 프로젝트를 이끌고 있는 CNCF(Cloud Native Computing Foundation클라우드 네이티브 컴퓨팅 재단)의 댄 콘(Dan Kohn) 이그제큐티브 디렉터를 만날 일이 있었다. 그와의 인터뷰에서 흥미로운 이야기를 하나 들었는데, 한국의 온라인 게임회사인 엔씨소프트가 CNCF의 28개 창립멤버 중 하나라는...

더보기

세일즈포스닷컴, CRM에 블록체인 기술 접목

클라우드 기반 고객관계관리(CRM) 소프트웨어를 제공하는 세일즈포스닷컴이 자사 CRM 서비스에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했다고 6일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하이퍼레저 소투스 (Hyperledger Sawtooth)가 제공하는 오픈소스 기술을 응용, 세일즈포스 라이트닝에 최적화시켰다. 회사 측은 특히 별도의 복잡한 코딩 과정 없이 GUI 기반의 간단한...

더보기

카카오, 택시 회사 인수해 ‘타다’와 전면전 나서나

카카오라는 브랜드로 ‘타다’와 같은 서비스가 나올까? 카카오모빌리티가 택시 면허 90여개를 보유한 택시회사 한 곳을 인수했다고 지디넷코리아가 1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카카오모빌리티는 최근 서울 강남구에 소재한 ‘진화택시’ 업체 양수·양도를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면허가격은 하나당 7000만원 선이라고 지디넷은 전했다. 시장가보다 15% 정도의...

더보기

이커머스에서 지속적 성장을 이루기 위해 필요한 것은?

국내 이커머스 시장이 100조원 규모로 성장했다. 그러나 아직 국내 시장을 장악했다고 볼 수 있는 지배자는 없다. 오히려 전통적인 오프라인 커머스 업체들이 이커머스로 뛰어들면서 경쟁은 더욱 치열해지는 중이다. 이와 같은 상황에서 이커머스 기업들이 생존경쟁에서 살아남고, 지속적인 성장을 거둘 수 있는 비법은 있을까? 한국인터넷기업협회는 30일 서울 삼성동...

더보기

공공 클라우드에 애타게 구애하는 AWS

한국 클라우드 시장은 AWS의 독무대다.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의 ‘인공지능 확산의 핵심 인프라, 클라우드산업 동향 분석과 시사점’ 보고서에 따르면, AWS는 국내 인프라 클라우드 서비스 시장의 51%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천하의 AWS도 어려움을 겪는 시장이 있으니 바로 정부나 지자체, 공공기관(이하 공공부문)이다. 공공부문은 기본적으로...

더보기

[바스리] 중고나라의 변신은 무죄?

바이라인네트워크에서 일주일에 한 편, 스타트업  리뷰를 연재합니다. 코너명은 ‘바스리’, <바이라인 스타트업 리뷰>의 줄임말입니다. 스타트업 관계자 분들과 독자님들의 많은 관심부탁드립니다. 대한민국 인터넷 이용자 중에서 ‘중고나라’라는 이름을 모르는 이는 많지 않을 것이다. “오늘도 평화로운” 중고나라는 국내에서 가장 활발한 중고거래...

더보기

네이버, 네이버페이 독립시킨다…왜?

네이버페이가 독립 회사로 출범한다. 네이버는 24일 네이버페이 CIC(사내독립기업)를 물적 분할 형태로 분사, ‘네이버파이낸셜 주식회사’(가칭)를 설립한다고 공시했다. 네이버파이낸셜은 네이버쇼핑과 연계된 네이버페이 서비스를 가지고 시작해 다양한 금융사업을 펼칠 것으로 전망된다. 네이버가 네이버파이낸셜이라는 회사를 자회사를 설립하는 것은 빠른 경영과 외부...

더보기

카카오, 은행을 소유한 최초의 산업자본 된다

금융위원회가 24일 한국카카오은행(이하 카뱅) 한도초과보유주주 승인 심사를 통과시켰다. 카카오는 이에 따라 카뱅 최대주주에 오를 수 있게 됐다. 카카오는 12일 이사회를 열고 한국카카오은행 공동출자 약정서에 따라 콜옵션을 행사해 카카오의 지분을 법률상 한도인 34%까지 확보하는 안건을 통과시킨 바 있다. 앞으로 한국투자금융지주의 초과 보유 승인 등...

더보기

NHN 토스트 클라우드, 금융보안원 ‘CSP 안전성 평가’ 통과

NHN은 자사의 클라우드 서비스 ‘TOAST(이하 토스트)’가 금융보안원의 ‘CSP(Cloud Service Provider) 안정성 평가’에서 적합 판정을 받았다고 24일 밝혔다. 금융보안원의 클라우드 안전성 평가는 안전성 확보 조치 등 금융 분야의 특수성이 반영된 클라우드 이용 가이드 라인으로, 올해부터 시행된 전자금융감독규정 개정안에 따라 진행하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