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지속가능성

[IPO 2022] 인생은 고기서 고기…‘임파서블 푸드’

2021년은 국내외를 막론하고 IPO 열풍이 불었던 해다. 메타버스 열풍을 일으킨 로블록스를 비롯해 1000억달러의 평가를 받은 전기차 회사 리비안, 코인베이스, 앱러빈, 로빈후드  등 대형 IPO가 줄을 이었다. 쿠팡도 뉴욕거래소에 상장됐다. 이같은 분위기는 올해도 이어질 듯 보인다. 대형 IPO가 다수 예정돼 있다. 올해 IPO를 준비하고 있는 기업 중 주목할만한 회사를 하나씩 소개한다. [편집자주] 3년 전 CES 2019에는 소비자가전쇼(CES)라는 이름과는 어울리지 않는 한 회사가 부스를 열고 관람객을 맞고 있었다....

더보기

[CES2022] 뉴삼성의 모습은 지속가능성, 프리스타일, 오디세이 아크

삼성의 발표는 특이하게도 거의 지속가능성(Sustanability)에 치중됐다. 매년 신제품을 선보이는 행사와는 조금 다르다. 지속가능한 혁신이 뉴삼성의 모습이다. 재활용, 감소, 재사용을 통해서 지속가능성을 보장한다는 계획이다. 삼성은 매년 5억개의 제품을 판매하는데, 제조 단계부터 지속가능성을 고려해 제조한다는 방침이다. 지난해 탄소발자국 배출분량을 업계 최저로 유지했다고 한다. 거의 70만톤을 절감했다. 비스포크 냉장고, 갤럭시 버즈 2 등에는 재활용 물질이 포함됐으며 지난해 대비 30배 줄이는 것이 2022년의 목표다....

더보기

유럽 친환경 에너지의 중심 핀란드가 말하는 배터리 산업 전략

핀란드가 유럽 내 배터리 재활용 연구 책임 국가로 지정된 가운데, 핀란드무역대표부가 11일 미래 배터리 산업 전략 브리핑을 개최했다. 배터리 재활용, 탄소 중립·저감 등 지속가능한 사업이 주를 이뤘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친환경 정책을 강조하며 세계적으로 지속가능한 배터리 산업에 대한 관심도 커지고 있다. 이에 맞춰 유럽연합 집행위원회는 ‘지속가능한 혁신 배터리 산업 육성’에 집중하고 있다. 2017년 유럽배터리연합 출범에 이어, 2018년에는 2차전지 산업육성 정책(Strategic Action...

더보기

2015-2021 : 마켓컬리 김슬아의 생각

오늘부터 시작하는 중소벤처기업부 컴업2020 행사의 키노트를 여기서 이야기하지는 않겠다. 오늘 열린 컴업2020 키노트에서는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문재인 대통령, 김슬아 컬리 대표가 코로나19 이후 스타트업의 방향에 대한 대승적인 큰 그림을 이야기했다. 궁금하다면 연합뉴스를 참고하자. 더 재밌는 이야기는 키노트 이후 진행한 창업자와의 온라인 간담회에서 나왔다. 이 자리에는 약 100여명의 청중이 참여한 가운데 김슬아 컬리 대표에게 궁금한 점을 물었다. 김슬아 대표 또한 이 자리에서 질문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담담하게...

더보기

하루 먼저 보는 성수 이케아랩 탐방기

기자 좋은 게 뭔가. 오픈을 하루 앞둔 이케아의 서울 성수동 도심 팝업 매장 ‘이케아랩’을 둘러봤다. 이케아랩은 이케아가 한국에 오픈한 첫 번째 ‘지속가능성’ 컨셉 팝업 매장이다. 이케아의 국내 도심 매장으로는 앞서 지난 4월과 8월 오픈한 두 매장(플래닝 스튜디오 천호, 플래닝 스튜디오 신도림)에 이은 세 번째다. 이케아랩은 11월 5일 오픈하여 향후 6개월 동안 운영한다. 앞서 오픈한 두 도심 매장과 달라진 점은 크게 세 가지다. 하나는 그동안 못했던 매장 상품 구매가 가능해졌다. 정확히 이야기하자면 기존 이케아 플래닝...

더보기

창의적인, 지속 가능한 소재란 무엇인가

지난 9일, 글로벌 디자인그룹이자 사무가구 업체인 스틸케이스(Steelcase)가 홍대 라이즈호텔에서 ITCC(In The Creative Chair) 행사를 개최했다. ITCC는 스틸케이스가 ‘창의성’을 촉진시키고 사람들의 영감을 불러일으키기 위해 2018년부터 열고 있는 토크쇼다. 창의성이라는 공통 주제 안에서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하는 연사를 초청하여 이야기를 나눈다. 한국에서는 이번에 처음 열렸다. 한국에서 처음 열린 ITCC의 주제는 ‘소재(Material)’다. 여기서 소재란 다른 말로 원재료다. 예를 들어서 하나의...

더보기

이케아코리아의 다음 1년 전략, 키워드 3개로 요약

이케아코리아가 2020회계연도(2019년 9월~2020년 8월)를 맞아 21일 지난 1년의 성과를 정리하고, 다음 1년의 주요 운영 전략을 발표했다. 이케아코리아는 이케아 글로벌 본사의 전략을 기반으로 다음해 전략을 구성한다. 다음 1년 이케아코리아의 전략은 크게 3가지 키워드 ‘접근성’, ‘편의성’, ‘지속가능성’으로 요약된다. 이케아코리아 1년 성과, 숫자로 요약 이케아코리아의 2019회계연도(2018년 9월~2019년 8월) 매출은 5032억원으로 마감될 것으로 예상된다. 동기간 이케아 광명점과 고양점에는 약 850만명의...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