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유명 게임사 창업자가 ‘영양제’ 사업에 뛰어든 이유

지난 3일 오후 4시. 일찌감치 사무실을 나섰다. 독수리약국의 영업시간이 짧아, 늦기전에 신촌엘 가야겠단 생각이 들어서다. 물론, 약국은 쌔고 쌨다. 우리집 1층에도 건물주가 하는 약국이 있다. 굳이 독수리약국까지 찾아간 것은, 여기에 건강기능식품 정기배송 서비스 ‘아이엠(IAM)’을 체험해볼 수 있는 오프라인 매장이 있기 때문이다. 아이엠은 다소 낯선 서비스다. 모노랩스라는 스타트업에서 운영하는 브랜드인데, 개개인의 건강 상태에 맞춰 구성한 영양제를 한 번에 한 포씩 털어먹도록 소분해 정기배송한다. 원래 우리나라 법에서는...

더보기

기업의 디지털 전환, 가장 먼저 고려할 것은?

[이커머스 전문가에게 묻다] ② 주호재 삼성SDS 컨설턴트 (편집자주) 경제와 산업의 중심이 디지털로 전환되면서, 수많은 전문가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강조하지만 이를 제대로 이해하고 활용하는 기업은 드물어 보인다. 특히 커머스에서는 그 변화가 매우 빠르다. 지금의 이커머스 시장은 어떻게 흘러가고 있는지, 또 앞으로는 어떻게 바뀌어갈지에 대해 살펴보고 알아보는 일이 필요하다. 그래서 전문가들을 만나보기로 했다. 시리즈 첫 번째로, 김형택 디지털이니셔티브그룹 대표의 인터뷰가 나간 이후 독자 이메일을 받았다.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을...

더보기

“마케터는 당신이 1분 전에 찍은 그 상품이 무엇인지 알고 있다”

[카페24 생태계 탐구] ③‘타스온(TasOn) 마케팅자동화’를 만드는 휴머스온 우상택 이사 (편집자 주) 세상의 모든 물건이 온라인으로 팔립니다. 더 많은 기업과 개인이 온라인에서 각자의 몰을 운영하게 될 텐데요. 각각의 매장이 고객에게 쉽게 다가갈 수 있게 하는 솔루션도 계속해 나오겠죠. 그런 솔루션은 어느 한 기업이 모두 만들어낼 수 없을 겁니다. 그래서 기획했습니다. 국내 대표적인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가 운영하는 스토어에, 어떤 솔루션들이 올라와 있는지, 그리고 이 솔루션을 만든 회사들은 각각 어떤 비전을 갖고...

더보기

그 의료AI 솔루션이 청와대 보안 시스템에 들어간 이유

제이엘케이(JLK)를 한 마디로 설명하자면 데이터로 할 수 있는 웬만한 것을 다하는 회사다. 처음에는 의료 영상 데이터를 분석해 병변을 찾아내는 인공지능(AI) 솔루션을 만들었는데, 사업을 하다보니까 데이터에서 무언가를 빠르게 찾아내는 이 기술이 굳이 의료에만 머물러 있을 필요가 없다고 판단했다. 흉부 엑스레이를 분석하던 기술은 청와대 보안 시스템에 적용됐고, 아주 작은 물체를 빨리 찾아내달라는 기업의 요구는 자율주행 영상 분석에 진출하는데 유용하게 쓰였다. 따라서 이 회사는, 데이터 분석과 인공지능 기술이 각 분야에서...

더보기

팀윙크 “금융시장의 커머스화, 데이터 역량 키울 것”

[마이데이터 릴레이 인터뷰] 김아름 팀윙크 마이데이터사업본부장 “금융사업도 결국 커머스와 비슷합니다. 요즘에는 필요한 금융상품을 찾기 위해 은행을 가지 않아도 되죠. 플랫폼을 통해 조건에 맞는 금융상품을 찾을 수 있잖아요. 결국 금융도 유통이 중요해진 겁니다. 관건은 좋은 상품을 추천해주기 위한 데이터 역량과 파트너사들과의 제휴인데, 팀윙크는 좋은 금융상품을 가져오는 것과 데이터 역량을 강화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김아름 마이데이터 사업본부장은 바이라인 네트워크와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했다. 금융상품 유통 통로가 은행...

더보기

“당신의 택배가 안전하게 포장되었다는 가장 강력한 증거”

[카페24 생태계 탐구] ①‘리얼패킹’을 만드는 김종철 인베트 대표 (편집자 주) 세상의 모든 물건이 온라인으로 팔립니다. 더 많은 기업과 개인이 온라인에서 각자의 몰을 운영하게 될 텐데요. 각각의 매장이 고객에게 쉽게 다가갈 수 있게 하는 솔루션도 계속해 나오겠죠. 그런 솔루션은 어느 한 기업이 모두 만들어낼 수 없을 겁니다. 그래서 기획했습니다. 국내 대표적인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가 운영하는 스토어에, 어떤 솔루션들이 올라와 있는지, 그리고 이 솔루션을 만든 회사들은 각각 어떤 비전을 갖고 일하는지를 인터뷰해봤습니다....

더보기

[바스리] AI는 수포자를 구원할 수 있을까

바이라인네트워크에서 스타트업  리뷰를 연재합니다. 코너명은 ‘바스리’, <바이라인 스타트업 리뷰>의 줄임말입니다. 스타트업 관계자분들과 독자님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나는 수포자(수학포기자)다. 어릴적부터 안 될 일은 기가 막히게 빨리 알아채고 체념하곤 했는데, 하필 그게 수학이었다. 학교에서는 조느라 배움의 때를 놓쳤고, 학원에서는 친목을 다지는 사회생활에 바빴다. 모르는게 너무 많아지면 일일이 선생님에게 묻는 것도 죄스러운 기분이 든다는 걸 그때 알았다. 나는 염치를 아는 학생이었다. “교육의...

더보기

[인터뷰] ‘카뱅’스러운 서비스는 어떻게 나오나

카카오뱅크(이하 카뱅)가 항상 하는 말이 있다. “저희는 은행이 아니라 IT기업입니다.” 카뱅이 스스로 은행이 아니라고 말하는 이유는 뭘까. 아무리 인터넷전문은행이라지만, 하는 일은 다른 은행과 똑같은데. 최대 수익원도 예대마진이 아닌가! 카뱅이 IT 기업이라고 외치는 것은 기술이 자신들의 경쟁우위 요소이자 핵심역량이라고 말하고 싶은 것이다. 기존의 은행 비즈니스에서 경쟁요소는 상품을 잘 만들고, 영업과 마케팅을 잘 해서 고객을 많이 확보하는 것이었다. 이 때문에 금융사들은 그동안 IT를 아웃소싱하는 경우가...

더보기

“MRI 촬영, 시간과 비용 반으로 줄이겠다”

에어스메디컬은 이제 막 대학 연구실을 벗어난 청년들이 의기투합해 만든 의료AI 스타트업이다. 국내 의료AI 수준은 생각보다 꽤 많이 올라와 있다. 인공지능 기술 분야에서 데이터가 많은 것은 무조건 깡패인데, 우리나라 사람들은 상당수가 2년마다 건강검진을 꾸준히 받고 있어서 엑스레이나 CT로 촬영한 흉부 사진 등이 많다. 뷰노나 루닛같은 스타트업이 흉부 사진에서 암 병변 같은 걸 의사들이 잘 잡아내도록 영상 판독 보조 기술을 만들어낸다. 그런데 에어스메디컬은 영상을 활용한 의료AI를 조금 다른 방법으로 접근하고 있다. 영상 판독이...

더보기

우리은행 “데이터 은행 될 것”

[마이데이터 릴레이 인터뷰] 김규태 우리은행 마이데이터 액트(ACT)장 우리은행의 마이데이터 사업 슬로건은 ‘내 정보를 믿고 맡길 수 있는 데이터 은행’이다. 은행에 예금을 맡기면 이자가 나오듯, 데이터를 맡기면 생활에 도움이 되는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뜻이다. 이를 위해 우리은행은 다양한 업종의 기업들과 협업한다. 각 업권별, 분야별 데이터 분석 역량과 노하우를 연계하기 위해서다. 김규태 우리은행 마이데이터 액트(ACT)장은 바이라인 네트워크와의 서면 인터뷰를 통해 “고객이 정보를 믿고 맡길 수 있는 데이터 은행으로서 고객의...

더보기

팟빵은 왜 공들여 ‘오리지널 콘텐츠’를 만드나

팟캐스트는 아저씨들의 전유물일까? 최근 오디오 콘텐츠 시장의 변화를 잘 살펴보면 꼭 그렇지만은 않은 것 같다. ‘힙’의 대명사인 스포티파이가 국내 진출하면서, 집중 육성할 사업으로 팟캐스트를 꼽았다. ‘인싸들의 놀이터’라 불리는 클럽하우스도 오디오 기반의 콘텐츠 플랫폼이다. 비디오가 라디오를 죽인 영상의 시대에, 오디오가 슬금슬금 부활을 알리고 있다. 국내 팟캐스트 시장의 독보적인 플레이어는 팟빵이다. 팟빵은 2011년 ‘나는 꼼수다’로 시작된 팟캐스트의 인기로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고 이후 정치, 인문학, 경제, 엔터테인먼트 등...

더보기

보맵이 마이데이터에 열심인 이유

[마이데이터 릴레이 인터뷰] 이승윤 보맵 빅데이터랩 실장 인슈어테크 기업 보맵은 일찌감치 마이데이터 본허가를 받았다. 사용자에게 적합한 보험상품을 추천하는 보맵의 서비스 특성상 마이데이터는 꼭 받아야 할 허가일지도 모른다. 그러나 보맵에게 마이데이터는 지금의 사업을 위해서가 아닌, 도약의 수단으로 보인다. 보맵은 마이데이터를 통해 보험과 금융, 헬스케어의 결합을 그리고 있다. 보맵은 마이데이터를 어떻게 활용할까. 이승윤 보맵 빅데이터랩 실장에게 얘기를 들어봤다. 보맵은 마이데이터 사업을 준비하기 위해 지난해 8월 빅데이터랩을...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