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윤- Byline Network

[작성자:] 박지윤

‘메타버스’를 향한 정부의 꿈, 실현 가능할까?

메타버스, 정말 지겹게도 들으셨죠? 하지만 아직 지치기는 이릅니다. 이제부터 본격적으로 메타버스 사업이 고도화될 예정이거든요. 특히 메타버스를 향한 정부의 의지가 불타오릅니다. 메타버스 특별법부터 10대 분야 메타버스 플랫폼 개발, 메타버스 경제 민관 TF팀 등 정부의 열정이 대단해 보입니다. 지금까지 진행된 정부의 메타버스 정책에 대해 훑어보겠습니다....

더보기

구글, 유럽서 제3자 결제 허용…‘게임’은 제외

구글이 유럽 이용자를 대상으로 제3자 결제 시스템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다만 게임과 관련한 서비스는 이번 지원에서 제외했다. 20일(현지시각) CNBC, 로이터 등의 외신에 따르면 구글은 유럽 구글플레이 앱 스토어의 비게이밍 앱에 대한 수수료를 기존 15%에서 12%로 인하하고, 제3자 결제 시스템을 허용하겠다고 밝혔다. 구글의 에스텔 워스 EU 담당...

더보기

게임학회 “P2E 산업은 소멸기에 들어섰다”

“P2E(돈 버는 게임,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함)가 게임 산업의 미래라는 이야기는 설득력을 잃어가고 있습니다.  P2E는 국내 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 하락기를 바라보고 있습니다” P2E 게임의 수명이 다했다는 비판이 제기됐다. 위정현 한국게임학회장은 21일 기자들과 만나 “현재 P2E 산업은 정체기 혹은 소멸기에 접어 들고...

더보기

블리자드, 첫 노조 결성 두 달 만에 새 노조 결성

액티비전 블리자드에 두 번째 노동조합이 만들어진다. 19일(현지시각) 워싱턴포스트, CNBC 등의 외신에 따르면 뉴욕에 있는 블리자드 올버니의 품질보증(QA) 부서가 ‘GWA 올버니’라는 이름의 노조를 결성했다. 해당 노조에는 20명의 직원이 소속돼 있으며, 미국 국가 노동 관계 위원회(National Labor Relations Board,...

더보기

NFT 거래할 때 유의해야 할 저작권법

‘NFT, NFT, NFT’ 신드롬처럼 등장한 대체불가토큰(NFT)이라는 새로운 개념은 인터넷 세상에 빠르게 스며들었다. 현대 미술 작가 뱅크시의 작품이 1만 조각으로 나뉘어 NFT로 발행되기도 하며 시간을 NFT로 만들어 판매하는 서비스, 작품을 촬영한 사진을 NFT로 만들고 원작품은 소각해버리는 작가 또한 나타났다. 이는...

더보기

“다음은 콘솔” 게임사, 본격 시장 공략 나선다

어두웠던 국내 콘솔시장에도 빛이 들어오기 시작했다. 콘솔 불모지라고 해도 다름이 없었던 국내 시장에 올해 들어서 콘솔 게임이 기대 신작으로 많이 거론되고 있다. 넥슨은 지난 6월 자사 대표 지식재산권(IP) ‘던전앤파이터’를 활용한 PC∙콘솔 대전 격투 게임 ‘DNF Duel’을 출시했다.  카트라이더 IP를 이용한 ‘카트라이더: 드래프트’라는 레이싱...

더보기

‘우울한 장마’ 온다…주요 게임사 2분기 추정 실적은?

지난 1분기엔 봄날씨 같았던 게임사들의 실적이, 2분기엔 끊이지 않는 장마같을 것으로 예상된다. 신작 공백에 따른 실적 감소 탓이라는 게 증권 연구원들의 분석이다. 지난 분기 어닝 서프라이즈를 기록했던 엔씨를 비롯해, 어닝쇼크를 기록했던 넷마블, 영업이익이 전년동기 대비 약 200% 이상 증가한 카카오게임즈, 영업이익이 약 626% 증가했던 크래프톤까지...

더보기

핵심 사업 재편하는 NHN “초심으로 돌아간다”

NHN이 게임을 주축으로 4대 핵심사업 전개를 위한 대대적인 구조 효율화에 나선다. 14일 NHN은 오는 10월 1일 부로 게임 중심의 자회사 NHN 빅풋을 본사로 흡수합병하겠다고 밝혔다. 그룹 모태인 게임 사업 역량을 본사로 한데 모아 이를 집중적으로 육성하겠다는 의지다. 이와 함께 ▲콘텐츠 ▲기술 ▲결제 ▲커머스로 이뤄진 4대 핵심 사업을 중심으로...

더보기

“우리는 신사업 친구” 공생 택한 게임과 엔터테인먼트

엔터테인먼트와 게임, 비슷한 듯 비슷하지 않은 두 산업입니다. 사람들에게 ‘즐거움’을 준다는 점은 같지만, 타깃이나 제작 환경, 사업 방향성 등에서 지금까지 서로 다른 길을 걸어왔는데요. 그러나 최근 이 두 산업이 부쩍 가까워지고 있다는 소식입니다. 지난 7일 네오위즈 블록체인 자회사 네오핀과 큐브엔터테인먼트가 업무협약을 맺었습니다.  또 다른 게임사...

더보기

IT 노조 “尹 정책, 노동 유연화 아닌 ‘야근 확대’ 정책”

네이버, 카카오, 넥슨 등이 소속돼 있는 IT 노조가 ‘노동시간 유연화’ 정책에 맞서 국회로 향했다.  주 최대 52시간 근무제가 겨우 자리를 잡아가고있는 시점에 노동시간 유연화 정책이 과거의 ‘과로 시대’로의 역행을 이끌까 우려된다는 주장이 나왔다. 오세윤 전국화섬식품노조 IT 위원장(네이버 지회장)은 13일 국회 의원회관 제2...

더보기

“불만 터졌다” 협회 탈퇴한 코인 거래소들…이유는?

한국블록체인협회가 존폐 위기에 빠졌다. 지난 7일, 국내 가상자산 5대 거래소(업비트, 빗썸, 코인원, 코빗, 고팍스)가 협회에 탈퇴 의사를 밝혔기 때문이다. 이 거래소들은 그간 협회의 이사진으로 활동해온 주축들이어서 파장이 더 크다. 탈퇴 의사를 밝힌 거래소들은 한국블록체인협회 회원사로서 활동하는 것이 큰 의미가 없다는 입장이다. 지난해부터 계속해...

더보기

HPE 아루바가 말하는 네트워크 현대화를 위한 세 가지 혁신

사물인터넷(IoT) 인프라가 확산되고 애플리케이션의 혁신이 이뤄지고 있는 현재, 이러한 변화의 속도를 따라가지 못하고 있는 IT 분야가 있다. 바로 네트워크다. IoT 환경이 소프트웨어 중심으로 변하고 있고,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라는 이름으로 변화의 기점을 맞았지만, 네트워크는 왜 이러한 혁신을 받아들이지 않고 기존의 환경을 유지하고 있는 걸까? 가장...

더보기

‘게임은 질병?’ 분석 끝… 이제는 논란 종결할 때

게임 업계 “우리는 다시 일어서고자 합니다. 게임이 문화가 아니라는 자들에 대항하여 당당히 맞서고자 합니다. 지능적으로 변신해 온 그들의 논리에 맞서고자 합니다. (중략) 어쩌면 그들은 이제 게임뿐 아니라 인터넷, 유튜브, 영화, 만화에도 이러한 굴레를 씌우려고 할지도 모릅니다” VS 보건복지부 “보건학적으로 봤을 때 (게임이용 장애를) 질병으로...

더보기

현실 본 뜬 메타버스, 범죄도 본 뜬다

메타버스의 시대가 오고 있다. 코로나19 이후 비대면 업무 환경이 증가함에 따라 IT, 금융, 엔터테인먼트 등의 다양한 산업에서 메타버스를 새로운 먹거리로 점 찍기 시작했다. 미국 종합지 블룸버그에 따르면 메타버스 시장은 2024년 923조원, 2030년 1800조원의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추정된다. 유튜브가 연간 20조원의 수익을 내고 있다는 점을...

더보기

[헤이, 인디게임] 스토리로 세상을 바꾸고 싶은, 우리는 ‘제정신’ 입니다

‘게임 좀 그만해. 밥 먹여주니?’ 네, 이제 게임이 밥 먹여주는 시대가 도래했습니다. 2년여간의 팬데믹을 지나오며 게임시장의 판도는 바뀌고 있습니다. P2W(Pay to win, 이기기 위해 돈 쓰는 게임)에서 P2E(Play to earn, 돈 버는 게임)로 세계 게임시장의 판도가 움직이는 지금, 게임의 위상은 점점 더 높아져가고 있습니다....

더보기

      *표시가 된 필드는 필수 입력란입니다.

      Q. AAP와 관련하여 검토중이거나 진행중인 프로젝트가 있습니까? *

      Q. 프로젝트 진행 준비중이시라면 예상 시기는? *

      Q. 프로젝트에서 귀하의 역할은 무엇인가요? *

      Q. 프로젝트에 대한 예산은 편성되어 있습니까? *

      Q. 아카마이 영업대표가 어떤 방식으로 연락을 드리길 희망하십니까? (중복 선택) *

      보기

        *표시가 된 필드는 필수 입력란입니다.

        간단 설문

        Q. AAP와 관련하여 검토중이거나 진행중인 프로젝트가 있습니까? *

        Q. 프로젝트 진행 준비중이시라면 예상 시기는? *

        Q. 프로젝트에서 귀하의 역할은 무엇인가요? *

        Q. 프로젝트에 대한 예산은 편성되어 있습니까? *

        Q. 아카마이 영업대표가 어떤 방식으로 연락을 드리길 희망하십니까? (중복 선택) *

        보기

          *표시가 된 필드는 필수 입력란입니다.

          Q. AAP와 관련하여 검토중이거나 진행중인 프로젝트가 있습니까? *

          Q. 프로젝트 진행 준비중이시라면 예상 시기는? *

          Q. 프로젝트에서 귀하의 역할은 무엇인가요? *

          Q. 프로젝트에 대한 예산은 편성되어 있습니까? *

          Q. 아카마이 영업대표가 어떤 방식으로 연락을 드리길 희망하십니까? (중복 선택) *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