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스리] 온라인 샐러드 판매에 숨은 공급망

바이라인네트워크에서 일주일에 한 편, 스타트업 리뷰를 연재합니다. 코너명은 ‘바스리’, <바이라인 스타트업 리뷰>의 줄임말입니다. 스타트업 관계자 분들과 독자님들의 많은 관심부탁드립니다. 여기 온라인에서 샐러드를 판매하는 업체가 있다. 이름은 프레시코드. 소비자 입장에서 이 업체가 하는 일은 단순하다. 인터넷에서 10여종의 샐러드를 직접 만들어 파는 것이다. 고객은 온라인으로 주문한 샐러드를 ‘새벽배송’, ‘퀵서비스’, ‘프코스팟 배송’으로 수령할 수 있다. 프코스팟 배송. 익숙하지 않은 이름이 보인다. 프레시코드만의...

더보기

[오디오 클립] 전지현이 띄운 새벽배송에 관한 모든 이야기

이 기사는 바이라인네트워크가 운영하는 오디오클립 IT TMI의 2월 11일 방송 내용입니다. 남혜현 : 안녕하세요. IT Too Much Information, IT TMI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저는 진행을 맡은 바이라인네트워크 남혜현입니다. 오늘도 공동진행하시는 심스키 님 나와 계시고요. 심스키 : 여러분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심스키입니다. 남혜현 : 그리고 저희 오디오클립 역사상 가장 인기가 많았던 편이기도 하죠. 쿠팡… 심스키 : 아닌데요. 가장은 아니고요. 남혜현 : 인기가 비교적 많았던 편이죠. 쿠팡 편을 같이...

더보기

동원F&B도 ‘새벽배송’ 가세… 물류는 어떻게?

동원F&B가 운영하는 식품전문 온라인몰 ‘동원몰’이 새벽배송 서비스 ‘밴드프레시’를 론칭했다고 13일 밝혔다. 밴드프레시는 전날 오후 5시까지 주문한 제품에 대해 다음날 오전 7시까지 배송하는 새벽배송 서비스다. 동원몰이 새벽배송 서비스를 시작한 이유는 1인 가구의 증가와 식품을 소량 구입해 소비하는 트렌드와 맞물린다. 동원F&B 관계자는 “2015년 100억원 규모였던 국내 새벽배송 시장 규모가 2018년 4000억원 규모로 급성장했다”며 “고객들에게 더욱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이번 밴드프레시 서비스를...

더보기

[엄지용의 물류 까대기] 전지현 vs 보헤미안치킨, 새벽배송 전쟁이 시작됐다

한 주간 발생한 여러 이슈를 ‘물류(Logistics)’ 관점에서 분석합니다. 물류 이야기만 다루지 않습니다. IT, 유통, 제조, 금융, 사회, 문화 등 다양한 산업군에서 발생하는 현상을 흐름(Flow)과 최적화(Optimization)라는 관점에서 연결합니다. 기본적으로 기업이 배포한 ‘보도자료(COMPANY)’를 제시합니다. 여기에 기자의 ‘관점(VIEW)’을 더합니다. 중요한 것은 팩트가 아닌 관점입니다. 궁극적으로 독자 여러분의 또 다른 관점이 더해져, 완성되는 콘텐츠가 되길 희망합니다. ■ 마켓컬리, 전지현 광고모델...

더보기

우아한형제들의 새벽배송 ‘배민찬’이 무너진 진짜 이유

우아한형제들이 지난 20일 HMR(Home Meal Replacement, 가정간편식) 새벽배송 서비스 ‘배민찬’을 오는 2월까지 운영하고 종료한다고 발표했다. 마켓컬리, 헬로네이처(현재 BGF리테일 인수) 등과 함께 새벽배송 스타트업 3사로 불리던 우아한형제들의 포트폴리오 하나가 무너졌다. 우아한형제들은 배민찬 서비스 종료의 이유로 대기업까지 난립한 ‘시장경쟁 격화’를 들었다. 하지만 회사 내외부 관계자들에게 들은 내용을 종합해본 결과 진짜 이유는 배민찬이 오랫동안 수익성을 개선하지 못한 점, 그리고 2015년 5월부터 연이어...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