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윤경- Byline Network

[작성자:] 김윤경

[오늘, 외쿡신문] 암호화폐를 금이라 하오시면…

오늘, 외쿡신문입니다. #암호화폐(cryptocurrency) 거래 하십니까. 암호화폐는 달러나 원 같은 화페(통화)인가요. 새로운 투자 대상인가요. 혹시 금 대신에 암호화폐를 살 계획이 있으신가요. 암호화폐는 영원히 존재하게 될까요. 오늘은 질문이 많습니다. 암호화폐 거래를 하고 계신 분은 일단 그것을 #투자 대상으로서는 인정을 하고 계신 걸테죠....

더보기

[오늘, 외쿡신문] 스타트업, 스팩(SPAC)을 거부하는 이유

오늘, 외쿡신문입니다. 스타트업들은 당장 수익을 내기 어렵고 혁신적인 아이디어의 ‘미래’를 믿어 줄 자금을 필요로 합니다. 그래서 벤처캐피탈(VC)이 있죠. 이렇게 심사를 통해 각 단계마다 자금을 조달하는 것도 방법이지만 더 큰 공개된 시장에서 더 많은 투자자들로부터 투자를 받는 것도 매력적입니다. 주식시장에 상장하는 것 말입니다....

더보기

[오늘, 외쿡신문] 반도체에 진심으로 주도면밀한 미국

오늘, 외쿡신문입니다. 어제에 이어 오늘도 미국과 반도체 이야기를 해보려고 해요. 어제 더 자세한 내용을 다루지 못했던 것도 있고 해서요. 반도체 공급난이 있기 전부터 주도면밀하게 반도체 공급망 자국내 확보를 준비해 온 미국, 이제 삼성전자 등의 투자로 결실을 하나씩 보고 있는 것 같구요(삼성전자는 아직 공식 발표는 하지 않았습니다만 문재인 대통령 방미...

더보기

[오늘, 외쿡신문] 배터리든 반도체든 ‘혼자 할 수 있게 만들겠다’는 미국

오늘, 외쿡신문입니다. 요즘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살살 얘기하는 법이 없습니다. 최소한 경제 문제에 관해서는요. 중국과의 경쟁에선 결코 질 수 없다는 말을 직설적으로 하기도 하고, 외국 기업들의 미국 내 투자에 대해서도 에두르고 그런 법이 없습니다. 미국 기업들이야 바이든 대통령 계획에 일렬종대하고 있는 것 당연하구요. 포드자동차 공장을 방문한...

더보기

[오늘, 외쿡신문] 폭스콘의 ‘자동차 굴기’

오늘, 외쿡신문입니다. 얼마 전까지만 해도 폭스콘은 ‘아이폰 위탁생산 업체’ 대명사였습니다만 최근엔 자동차 사업으로 영역을 확장하고 있습니다. 전기를 연료로 하고, 또 인공지능(AI)이 운행하거나 제어하는 자동차가 대세가 될 경우 전자 제품 생산업체들도 자동차를 생산하는 업체로 거듭날 수 있겠죠. 그 발걸음을 폭스콘이 성큼성큼...

더보기

[오늘, 외쿡신문] ’머스크 변동성’ 저지해야…이제 당국 나설 때 아닌가요

오늘, 외쿡신문입니다. 무엇을 주요 뉴스로 다뤄야 할까를 두고 한참 고민했습니다. 일런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또 트윗으로 한 말에 비트코인 시황이 출렁이는 걸 써야 하나, 이런 걸 계속 중계하는 건 과연 어떤 의미가 있나 싶어서요. 그러나 또 쓰기로 했습니다. 오락가락하는 말 한 마디, 트윗 하나에 시장은 교란되고 투자자들은 손해를 보고...

더보기

쇼피, 5년만에 동남아시아 시장 평정한 비결은?

후발주자 쇼피(Shopee)가 5년이란 짧은 시간 안에 동남아시아 최대 이커머스 업체가 될 수 있었을까. 송송이 쇼피코리아 매니저는우선 ▲모바일 최적화와 ▲철저한 현지화 그리고 ▲고객 인게이지먼트(engagement) ▲디지털 통합(Digital Inclusion) 등 네 가지를 그 배경으로 들었다. 13일 유통·물류산업에 도입되는 기술의 현재와 미래를...

더보기

[오늘, 외쿡신문] 채용·우대 느는데 미국 실업률 안 떨어지는 이유

오늘, 외쿡신문입니다. 요즘 미국 언론을 보고 있자면 기업들의 채용, 그것도 대규모 채용 소식이 연일 나옵니다. 그리고 임금도 올려주고 각종 혜택도 늘려준다는 소식도요. 그런데 실업률은 여전히 6%대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분야별로 다른 스킬이 요구되겠지만 그래도 이렇게 전체적으로 구인이 늘어나면 구직도 활발해 실업률은 낮아져야 할텐데 말인데 의문이...

더보기

[오늘, 외쿡기업] ’쿠팡 덕’ 소프트뱅크, 일본기업 최대이익 냈다

#소프트뱅크 그룹이 지난 회계연도(2020년 4월~2021년 3월) 일본 기업 사상 최대 순이익을 기록했습니다. 458억8000만달러(약 49조9000억엔), 우리 돈으로 #52조원에 달합니다. (더 자세한 실적은 여기) 얼마나 큰 규모인지 비교해 볼까요. ‘투자의 귀재’ 워런 버핏 버크셔해서웨이 회장이 지난해 전체 벌어들인 돈이...

더보기

[오늘, 외쿡신문] ‘환경친화’ 머스크?…배신(?)에 급락한 비트코인

오늘, 외쿡신문입니다. #일런 머스크, 또 시장을 놀래키네요.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 신봉자로 테슬라 차를 살 때도 비트코인을 받겠다던 그가 갑자기 그걸 안 하겠대요. 암호화폐 가격들은 다 급락하고 있습니다. 결제 수단이 안 된다면 ‘화폐’로서의 가치가 그 만큼 주는 것일테니까요. 그런데 머스크 생각은 좀 다른 차원에서 봐야할 것도...

더보기

[오늘, 외쿡신문] 흔들흔들 미국 증시…기술주 들고 있어도 될까

오늘, 외쿡신문입니다. 뉴욕 증시가 흔들흔들 합니다. 산이 높으면 골도 깊다고 그동안 선전했던 기술주들이 특히 타격이 큽니다. 이러한 시장의 가격 조정이 추세적이 될 것이냐, 일시적인 것이냐, 이것이 가장 큰 의문이죠.  가늠자는 인플레이션에 대한 강력한 인정, 그리고 연방준비제도(Fed)의 양적완화 축소(테이퍼링) 시사가 될 텐데요, 마침 우리...

더보기

[오늘, 외쿡신문] 중국 테크기업들의 자동차 사업 시동기(記)

오늘, 외쿡신문입니다. 애플과 현대자동차가 자율주행차 제휴를 맺으려 했다가 각자의 길을 가기로 한 게 얼마 전이네요. 애플이 뭘 할까 궁금하던 차에 현대차와 협업하면 조금은 그 윤곽을 알 수 있을까 했는데, 역시 비밀주의자 애플, 협상을 접었습니다. 구글 웨이모도 요즘 조용하네요. 미국의 빅테크들이 벌이는 자동차 사업이 이렇게 다소 베일 속에 가려져...

더보기

[오늘, 외쿡신문] 일런 머스크의 아스퍼거 증후군

오늘, 외쿡신문입니다. 자주 등장하지만 계속 주목할 수밖에 없는 사람, 일런 머스크에 대한 얘기를 더 해보려고 합니다. 저는 한 마디 한다고 해서 암호화폐의 시황에 영향을 미칠 만한 인물이 아니니까 좀 지적을 해도 되겠지요?  머스크의 황당무계함은 그동안 빛나는 창의성으로 많이 해석됐습니다. 그러나 이제 좀 구분해야 할 것 같습니다. ◊김윤경의 눈에 띈...

더보기

[오늘, 외쿡신문] 재닛 옐런의 ‘의도’

오늘, 외쿡신문입니다. 금리와 인플레이션 얘기를 먼저 해보려고 합니다. 각국 정부와 중앙은행들이 나서서 적극적인 부양을 했더니 경기가 살아납니다. 백신 접종이 늘고 있기도 하구요. 경기가 좋아지면 그 다음, 과열, 인플레이션 우려까지 생각해야 하는 게 중앙은행이겠죠. 물가 안정은 가장 큰 임무니까요. 호들갑을 떨 만큼 인플레 우려가 있지는 않지만 외신을...

더보기

[오늘, 외쿡신문] 트럼프 계정 영구금지, 저커버그 결정이 남았다

오늘, 외쿡신문입니다. 혹시 잊고 계시진 않았나요. ‘말 많고 탈 많은’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말입니다. 트위터와 페이스북 계정이 막히니 떡하니 블로그를 개설했더군요. 하지만 과연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처럼 활발하게 인용되고 전달될지는 잘 모르겠습니다만, 어쨌든 자신만의 플랫폼에서 그는 여전히 수다스럽습니다. 그런데 그것...

더보기

      *표시가 된 필드는 필수 입력란입니다.

      Q. AAP와 관련하여 검토중이거나 진행중인 프로젝트가 있습니까? *

      Q. 프로젝트 진행 준비중이시라면 예상 시기는? *

      Q. 프로젝트에서 귀하의 역할은 무엇인가요? *

      Q. 프로젝트에 대한 예산은 편성되어 있습니까? *

      Q. 아카마이 영업대표가 어떤 방식으로 연락을 드리길 희망하십니까? (중복 선택) *

      보기

        *표시가 된 필드는 필수 입력란입니다.

        간단 설문

        Q. AAP와 관련하여 검토중이거나 진행중인 프로젝트가 있습니까? *

        Q. 프로젝트 진행 준비중이시라면 예상 시기는? *

        Q. 프로젝트에서 귀하의 역할은 무엇인가요? *

        Q. 프로젝트에 대한 예산은 편성되어 있습니까? *

        Q. 아카마이 영업대표가 어떤 방식으로 연락을 드리길 희망하십니까? (중복 선택) *

        보기

          *표시가 된 필드는 필수 입력란입니다.

          Q. AAP와 관련하여 검토중이거나 진행중인 프로젝트가 있습니까? *

          Q. 프로젝트 진행 준비중이시라면 예상 시기는? *

          Q. 프로젝트에서 귀하의 역할은 무엇인가요? *

          Q. 프로젝트에 대한 예산은 편성되어 있습니까? *

          Q. 아카마이 영업대표가 어떤 방식으로 연락을 드리길 희망하십니까? (중복 선택) *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