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IP

‘초대박 IP를 빌린 자’ 카카오게임즈의 딜레마

최근 국내 게임업계가 ‘우마무스메’ 사태로 떠들썩합니다. 카카오게임즈의 최대 위기라고도 불리는데요. 상황 요약을 해보겠습니다. 우마무스메는 카카오게임즈가 국내 서비스하는 미소녀 캐릭터 기반 모바일 게임인데요. 캐릭터마다 개성이 뚜렷하고 각종 즐길 거리가 풍부해 국내외 열혈 이용자가 많기로 유명한 게임입니다. 일본 사이게임즈(Cygames)가 개발사이자 저작권(IP)자입니다. 우마무스메는 지난해 일본 매출로만 전 세계 모바일게임 매출 3위(센서타워 조사)에 오를 정도로, 글로벌 초대박 게임입니다. 단일 모바일게임으로 연매출...

더보기

코스닥 입성 앞둔 오픈엣지 “엔비디아 빈틈 노릴 것”

인공지능 반도체 IP 설계 플랫폼 업체 오픈엣지테크놀로지(이하 오픈엣지)가 코스닥 입성을 앞두고 향후 성장 전략을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AI 반도체 시장의 큰손 엔비디아가 서버 시장을 공략하고 있는데, 오픈엣지는 틈새 시장인 엣지 디바이스 솔루션을 노려 회사를 키우겠다는 비전이다. 오픈엣지는 7일 여의도 63컨벤션에서 기업공개(IPO)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성현 대표는 간담회에서 오픈엣지가 국내 최초 AI반도체 설계 스타트업 상장사이자, 세계에서 유일한 AI반도체 통합 IP 솔루션 업체라는 점을 언급하며 자사 기술 경쟁력을...

더보기

레이 트레이싱 탑재, 모바일 시각 경험 키우는 Arm

반도체 설계 기업 암(Arm)이 모바일 시각 경험 강화를 지원하는 2세대 Arm 토탈 컴퓨트 솔루션 2022를 29일 공개했다. 솔루션을 뒷받침할 CPU와 GPU 아키텍처도 함께 선보였다. 게이밍에 더해 화상통화, 메타버스, AR, VR 등 시각적 경험 중심의 콘텐츠와 서비스가 확대되면서 Arm도 해당 시장을 노렸다. Arm은 지난 해 5월 소비자용 디바이스를 위한 ‘Arm 토탈 컴퓨트 솔루션’을 처음 공개했다. 토탈 컴퓨트 솔루션은 디바이스를 구동하기 위한 시스템온칩(SoC)을 설계할 때 이를 최적화할 수 있도록 하는 솔루션을...

더보기

호실적 기록한 Arm “에코시스템 확장하겠다”

영국 반도체 IP(Intellectual Property) 제공업체 암(Arm)이 2021년 회계연도(2021년 4월~2022년 3월) 실적을 13일 발표했다. 세계적으로 반도체 수요가 증가한 데다가 ARM 아키텍처 기반의 프로세서 성능이 높아지면서 회사 실적에도 파란 불이 켜졌다. Arm은 실적발표를 통해 2021년 총 매출 27억달러(약 3조4765억원)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전년 대비 35% 증가한 수치다. 반도체 IP를 판매해 얻은 로열티 수익은 15억4000만달러(약 2조원)로 전년보다 20% 증가했고, 기타 라이선스...

더보기

[기업분석] 모두가 탐내지만 함부로 가질 수 없는 Arm

“Arm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한다” 반도체 소식에 관심이 많은 독자라면 Arm이라는 이름을 많이 들어봤을 겁니다. Arm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한다는 말은 이 회사에서 만든 설계도를 기반으로 반도체를 제조할 때 붙곤 하는 설명입니다. Arm 아키텍처는 꽤 많은 곳에 적용되고 있는데요, 우선 애플이 자체적으로 만드는 반도체는 다 Arm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합니다. 삼성, 퀄컴도 Arm 아키텍처를 사용해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plication Processor, AP)를 만들고 있죠. 특히 최근 Arm을 인수하려는 회사와 국가 간...

더보기

[IP 확장하는 게임사들 ③] 중국에서 IP의 힘 맛 본 스마일게이트, 다음 행보는?

게임 회사들은 이제 게임에 안주하지 않는다. 게임을 넘어 영화, 웹툰, 애니메이션, 다큐멘터리 등으로 자신들의 세계관을 뻗쳐간다. 게임 업계는 ‘원소스 멀티유즈(One Source Multi Use, OSMU)’ 전략을 통해 글로벌 IP 기업으로 나아가고자 한다. 자신들만의 세계로 멀티미디어를 꿈꾸는 세 회사(넥슨∙크래프톤∙스마일게이트)를 소개한다.  – 편집자주 스마일게이트는 IP로 이미 성공의 단맛을 봤다. 핵심 IP인 FPS 게임 크로스파이어가 중국에서 대박을 터뜨렸기 때문이다.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는 2013년 전...

더보기

내년 우리 스마트폰에 탑재될 ‘Armv9 기반 솔루션’ 출시

영국 반도체 설계기업 Arm이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통해 토탈 컴퓨트(Total Compute) 솔루션을 소개했다. 더불어 해당 솔루션에 탑재되는 CPU, GPU 제품군도 대거 공개했다. Arm이 지난 3월 공개한 Armv9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한다는 점에서 더욱 주목받았다. 토탈 컴퓨트 솔루션은 추후 전반적인 컴퓨팅 관련 시스템을 최적화하고, 사용자들에게 편의와 운영 효율성을 제공할 전망이다. Arm의 토탈 컴퓨트 솔루션, “시스템 최적화로 효율성 높일 것” 토탈 컴퓨트 솔루션은 시스템 온칩(SoC)를 설계할 때 시스템을...

더보기

[반알못을 부탁해] 모바일 시장 강자로 올라선 ARM의 비결은?

반도체 제품에 대한 기사를 보다보면  “ARM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한다”는 말이 종종 나온다.  이건 어떤 의미일까? 아마 당신은 ARM이 어떤 제품을 출시했다는 기사는 보지 못했을 것이다. ARM은 자체적으로 칩을 생산한 것이 아닌, 다른 기업들이 사용하는 설계도를 판매하는 기업이기 때문이다. 제품 판매 없이도 수익 창출이 가능한가, 싶을 수 있지만 ARM은 일반 기업과 다른 전략을 취해 모바일 시장을 꽉 잡은 기업이다. ARM은 스마트폰의 확산으로 승승장구했다. 모바일 기기에 탑재되는 프로세서는 대부분 ARM...

더보기

라우터에 코히어런트 광전송 장치가 ‘쏘옥’…IP·광 통합망 실현되나

– 시스코의 포부가 담긴 네트워크 통합 아키텍처 ‘라우티드 옵티컬 네트워크’ 시스코시스템즈가 새로운 IP 라우터와 광전송 네트워크 통합 아키텍처인 ‘라우티드 옵티컬 네트워크(Routed Optical Network)’를 발표했다. 그 일환으로 라우터에 장착할 수 있는 소형 광전송 장치를 선보였다. 시스코 라우티드 옵티컬 네트워크는 IP/MPLS와 광전송 네트워크 기술을 통합해 소프트웨어정의네트워킹(SDN) 기반으로 멀티서비스를 제공하는 패킷 네트워크 플랫폼 아키텍처다. 향후 광전송 기술을 IP 라우팅 플랫폼에 통합,...

더보기

NPU가 필요한 이유, Arm 신제품 4종 공개

반도체 설계 기업인 Arm이 신제품 4종을 발표했다. 이 신제품들을 직접 소비자가 구매하지는 않겠지만 사용자들의 스마트폰 속 칩의 다른 이름으로 둔갑해 팔리게 될 제품이다. 신제품은 NPU 2종과 GPU 2종이다. 우선 NPU는 Ethos-N57와 Ethos-N37 NPU 2종이 공개됐다. NPU는 머신러닝과 관련된 데이터가 발생했을 때 이 데이터를 센싱하는 역할을 하는 칩셋이다. SoC 내부에 CPU, GPU와 함께 탑재된다. 얼마 전 발표한 Arm ML 프로세서 Ethos-N77보다 가성비를 잡은 제품이다. 두 제품의 특성은...

더보기

지금은 인터넷 트래픽 대폭발기..2022년까지 매년 4.8ZB씩 증가, 3년 뒤엔 1~7Pbps급

– 동영상 트래픽 82% 차지, 게이밍·VR/AR 트래픽도 크게 증가…연결기기 285억개 2017년부터 오는 2022년까지 5년간 발생할 인터넷 프로토콜(IP) 트래픽이 인터넷 네트워킹이 시작된 이래 2016년 말까지 누적된 IP 트래픽 누적량을 초과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2022년 연간 발생할 IP트래픽은 4.8제타바이트(ZB), 사물인터넷(IoT) 연결 기기 수는 285억개에 달한다는 예측이다. 시스코코리아(대표 조범구)가 15일 발표한 2017~2022 시스코 비주얼 네트워킹 인덱스(VNI,...

더보기

IP 라우터 ‘페타비트’급 시대 진입…노키아, 새 칩셋·플랫폼 선봬

노키아가 5G 이동통신과 사물인터넷(IoT) 환경에 대비해 페타비트급 IP 라우팅 플랫폼을 선보였다. 통신장비 업계 최초다. 자체 기술로 개발한 네트워킹 칩셋을 IP 라우팅 장비에 탑재해온 노키아는 기존 대비 최대 6배 더 강력한 성능을 제공하는 새로운 ‘4세대 플렉스펙스(FP)’(이하 FP4) 실리콘 프로세서를 출시했다. 노키아코리아(대표 앤드류 코프)는 24일 최대 2.4테라비트(Tbps) 속도를 구현하는 FP4 네트워크 프로세서와 이를 탑재한 새로운 라우팅 플랫폼을 공개했다. 이번에 선보인 FP4는 알카텔루슨트와 인수·합병...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