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어폰 보관함을 스피커로 쓸 수 있는 피아톤 볼트BOLT

  2016년 9월 7일을 기억한다. 아이폰이 3.5파이 단자를 멸종시킨 날이다. 고통의 순례길이 시작된 날이라는 의미다. 집에 있는 모든 이어폰이 쓸모없어졌으며, 아이패드와 노트북을 챙기는 날은 따로 3.5파이-라이트닝 젠더 혹은 다른 이어폰을 챙겨야 했다. 직업 특성상 여러 폰을 쓰는데 안드로이드를 쓰는 날은 또 방구석에 쳐박아둔 3.5파이 이어폰을 뒤적뒤적하면서 찾아낸다. 해답은 블루투스 헤드폰이다. 당시 대세는 넥밴드였다. 그러나 넥밴드는 옷과 어울리지 않는 경우가 많고 가격이 비싸다. 물론 그런 만큼 품질은...

더보기

갤럭시노트9 언팩, S펜의 가능성은 높지만 삼성은 준비하지 않았다

한국시각 8월 10일 자정 갤럭시노트9 언팩 행사가 열렸다. 가장 큰 변화는 블루투스를 탑재한 S펜이다.     기본적인 제원은 기존에 유출된 것과 같다. 6.4인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하면서 베젤을 줄여 폰 크기는 조금 작아졌고, 4000mAh 배터리를 탑재해 장시간 사용할 수 있으며. 512GB 옵션이 등장했다. 용량은 128GB와 512GB 두 가지만 제공되며, 램의 경우 128GB 저장용량 제품은 6GB, 512GB 저장용량 제품은 8GB로, 용량에 따라 성능 차이가 나도록 설계됐다. 성능에서도 빈부격차가...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