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리는 농식품 스타트업 록야에 대한 지분 투자를 마무리했다고 29일 밝혔다. 투자금은 100억 원이다. 컬리는 컬리의 플랫폼과 록야의 농업분야 혁신역량을 연결해 신선식품 유통과 농업 전반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이루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록야는 2011년 설립된 농식품 스타트업으로 종자개발 및 판매, 농산물 가격 예측 플랫폼 테란(Terran), 그린 바이오 사업 등 농업을 중심으로 한 기술 사업을 운영 중인 애그 태크(Ag-Tech: Agriculture+Technology)기업이다. 현재 60 여 종의 농산물을 계약, 생산, 유통하고 있다. 2018년부터 마켓컬리에 입점해 5년째 상품을 공급하고 있으며 지난 4월 기준 100여개 상품을 공급 중이다.

컬리는 이번 록야 투자를 통해 농산물 종자부터 신선식품까지 통합적인 농산물 밸류체인을 구축, 신선한 우수 농산물을 빠르게 조달할 계획이다. 록야의 스마트팜 등 농업 기술을 활용해 신선식품의 품질 관리 수준도 높일 계획이다. 컬리는 록야의 AI 기반 농산물 가격 예측과 컬리의 판매 데이터를 결합해 농산물의 가격 경쟁력 또한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계획했다.

컬리 김슬아 대표는 “록야는 농산물도 균일한 품질과 안정적인 가격을 실현할 수 있으며, 믿고 구매할 수 있음을 보여준 대표적인 애그 테크 기업”이라며 “양사는 지금까지 그래왔듯이 농촌, 그리고 생산자와의 상생을 통해 동반 성장을 이뤄가고 국가경제 발전에도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성아인 기자> aing8@byline.network 


[온라인 컨퍼런스] 2022 이커머스 비즈니스 인사이트 가을

‘2022 이커머스 비즈니스 인사이트 가을’에서는 업계의 현재 상황과 최신 트렌드, 앞으로의 변화 방향에 대해 공유하고, 참가자들이 앞으로의 전략을 세울 수 있는 인사이트를 제공하고자 합니다.

일시 : 9월 28일~29일 오후 14시 ~ 17시
장소 : 온라인
문의 : byline@byline.network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