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LOL

라이엇게임즈, 2023시즌 개막 앞두고 특별 이벤트전

리그오브레전드 이스포츠의 2023 시즌 개막을 알리는 특별한 이벤트 대회가 열린다. 리그오브레전드(LoL)를 개발·서비스하는 라이엇게임즈는 오는 1월 10일부터 11일까지 이틀 동안 전 세계 아홉 개 리그에서 순차적으로 진행되는 시즌 개막 특별전을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시즌 개막 특별전(Season Kick-off)은 라이엇게임즈 역사상 처음으로 랭크 시즌과 이스포츠 시즌이 동시에 시작하는 2023년을 기념하기 위해 기획된 이벤트 대회이다. 1월 10일과 11일 이틀에 걸쳐 9개의 지역 리그-LCK(한국), LCS(북미),...

더보기

라이엇게임즈, ‘PC방과 상생’ 롤·발로란트 혜택 대폭 강화

라이엇게임즈가 ▲리그오브레전드(League of Legends, LoL·롤) ▲발로란트(VALORANT) 등 새로운 PC방 상생안을 28일 공개했다. 2023년 1월 초 전국 라이엇 프리미엄 PC방에 적용 예정이다. 226주 연속 PC방 점유율 순위 1위를 유지 중인 LoL은 ▲매월 10종의 스킨을 상시제공하고 ▲다양한 상품을 제공하는 PC방 전용 이벤트를 주기적으로 개최한다. ▲모든 챔피언 사용 가능 ▲추가 경험치 20% 제공 등 기존 혜택도 이어간다. TFT는 ▲상점에서 직접 구매 가능한 결투장을 무료로 즐길 수 있도록...

더보기

‘기적의 드라마’ 쓴 DRX, 롤드컵 찢었다

‘미라클 런’ DRX, 강호 T1에 3대2 승리…창단 첫 우승 매 세트 맹활약한 ‘킹겐’ 황성훈, 결승 MVP 선정 10년차 ‘데프트’, 첫 우승과 함께 최고령자 우승 타이틀 획득 5년 만에 ‘2022 리그오브레전드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결승전에서 한국 팀끼리 우승을 다퉜고, 대역전극 끝에 DRX가 T1에 세트스코어 3대2 승리를 거뒀다. 힘겹게 롤드컵 막차를 탔지만, 초반부터 기세가 심상치 않더니 결국 세계 최강 팀으로 거듭났다. 창단 첫 우승이다. 일각에선 네이버 등 다수 서비스의 장애가 롤드컵에 쏠린 트래픽 때문이...

더보기

롤드컵서 ‘한국 대표 네 팀’ 연일 승전보

‘2022 리그오브레전드 월드 챔피언십(롤드컵)’에 출전한 LCK(한국) 대표 네 팀이 연일 승전보를 전하면서 전원 8강에 진출했다. 라이엇 게임즈는 14일부터 17일까지(한국 시간) 미국 뉴욕주 뉴욕 시의 매디슨 스퀘어가든 안에 위치한 훌루 시어터에서 열린 2022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그룹 스테이지 2라운드에서 LCK 대표로 출전한 1번 시드 젠지부터 4번 시드 DRX까지 네 팀 모두 8강에 올랐다고 전했다. 그룹 스테이지 1라운드에서 LCK 팀의 성적은 매우 좋다고도, 나쁘다고도 할 수 없었다. 네 팀...

더보기

모바일 롤, 하루만에 ‘애플-구글’ 1등 찍었다

LoL(리그오브레전드, 롤)은 역시 LoL이다. 모바일 버전 공개 첫 날 애플 iOS와 구글플레이 양대 마켓에서 모두 ‘1등’을 찍어 존재감을 보였다. 라이엇 게임즈는 모바일 신작 ‘리그 오브 레전드: 와일드 리프트(이하 와일드 리프트)’가 공개베타테스트(OBT) 시작 하루 만인 29일에 애플의 앱스토어 인기 무료 게임 차트, 구글플레이 인기 게임 앱 순위에서 각각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매출 1위에 오른 것은 아니나, 단숨에 인기 게임에 올라 게임 이용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는...

더보기

[리뷰] 페이커의 의자, 일할 때 써봤다

사회인이 되고 나서 좋은 회사를 다녀야겠다고 생각한 첫번째 계기는 의자였다. 네이버에 취재를 갔더니 말도 안 되게 편한 의자가 있었다. 이름은 허먼 밀러였다. 폭 싸이는 느낌도 아니고 단단한데 엉덩이도 아프지 않았다. 회사로 돌아오니(지금의 회사가 아니다) 가죽이 벗겨져서 그 부분이 굳은 의자가 내 팔과 엉덩이를 찔러댔다. 아마 항문 질환이 있으면 비명횡사했을 것이다. 기자에게는 좌골신경통이 있다. 따라서 엉덩이의 통증을 분산시키기 위해 주로 의자를 뒤로 크게 젖혀 엉덩이의 아픔을 허리의 아픔으로 치환한다. 엉덩이는 아플 때...

더보기

라이엇 신작, ‘LOL’ 만한 아우 될까?

‘리그 오브 레전드(LOL, 롤)’로 PC방을 장악한 라이엇게임즈가 11년만의 후속작 ‘발로란트’를 지난 2일 한국 시장에 정식 출시했다. LOL이 아닌 새 IP의 출시는 2009년 이후 11년 만에 처음이다. 1인칭슈팅게임(FPS)으로 장르의 오리지널리티를 강조한 것이 발로란트의 특징이다. 발로란트는 정식 출시 전부터 꽤 큰 관심을 모은 작품이다. 올 4월 미국과 유럽 지역에서 시작한 클로즈-베타 서비스가 시작됐는데, 개시 당일 트위치의 최다 동시 시청자 수가 172만명을 넘어섰다. 국내서는 5월부터 클로즈-베타를 했고 이번에...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