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년째 문화재 지킴이 자처’ 라이엇게임즈, 올해도 후원약정 체결

‘리그오브레전드(League of Legends)’ 등을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라이엇게임즈가 2024년에도 한국 시장에서 ‘문화재지킴이’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14일 라이엇게임즈(한국대표 조혁진)는 지난 13일 삼성동에 위치한 자사 사옥 오디토리움에서 문화재청과 ‘2023 문화재지킴이 후원약정’을 체결하고 총 8억원의 사회환원기금을 후원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한국 문화유산 보호 및 지원’을 위한 라이엇 게임즈의 <문화재지킴이> 사회 환원 사업의 누적 기부금은 12년 만에 총 84억원을 넘어섰다. 이는 문화재 지킴이 후원 사업을 진행하는 민간 기업 중 최대 규모이다.

사회 환원 기금은 ‘국외 문화재 환수 지원’ 및 ‘국내 긴급 유물 매입, 전시 지원’ 등 우리 문화유산의 제자리 찾기와 가치 찾기에 집중적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라이엇게임즈는 지난 2012년부터 국외 문화재 환수 지원에 적극 지원을 나서 현재까지 꾸준히 해당 분야를 지원하는 국내 유일의 기업이다. 정부 국고 외 민간 자본의 지원사격이 필수적인 상황을 파악하여 앞으로도 꾸준히 국외 문화재 환수 및 국내 긴급 유물 매입 등을 적극적으로 돕겠다는 것이 회사 측의 의지다.

앞서 라이엇 게임즈는 2014년 대형 불화 ‘석가삼존도’의 국내 환수를 도운 것을 시작으로 2022년 조선 왕실 유물 ‘보록’까지 총 6차례의 국외 문화재 환수를 지원했으며 이 중 절반 이상이 조선 시대 왕실 유물에 해당한다. 특히 ‘문조비 신정왕후 왕세자빈책봉 죽책’의 경우 문화재적 가치를 인정받아 2023년 6월 <조선왕조 어보 어책 교명>(총 637점)중 일부로서 보물 지정이 되기도 했다.

조혁진 라이엇게임즈 한국대표는 “문화재청과 오랜 논의 끝에 2023년에도 양사 간 후원 약정을 체결하게 됐다. 항상 좋은 활동을 할 수 있도록 도와주시는 파트너사를 비롯해, 늘 우리와 함께 사회환원사업의 주체가 되어주시는 플레이어 여러분이 있기에 가능한 일”이라며 “앞으로 국외 문화재 환수 지원에 있어 7번째 인연을 만날 수 있기를 학수고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라이엇 게임즈는 ‘게임은 즐거운 놀이문화’라는 신념으로 우리 문화의 뿌리인 ‘한국 문화유산 보호 및 지원’을 위한 문화재 지킴이 사회환원사업을 2012년부터 시작한 바 있다. 이후 4대 고궁 등 다양한 문화유적지의 보수, 활용을 지원하고 서촌 ‘이상의 집’ 재개관 및 워싱턴 소재의 ‘대한제국공사관’ 재개관을 지원 사격하는 한편, 무형 문화재 등 문화유산 분야 인적자원 양성과 후원에도 함께 하고 <아리따운 우리 한복 展>을 통해 우리 한복의 아름다움을 널리 알리기도 했다. 이 외에도 2012년부터 10여 년간 청소년 및 게임 플레이어 대상의 문화유산, 역사 체험 교육 또한 지속해서 진행하고 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ldhdd@byline.network

[컨퍼런스 안내] 2024 인플루언서 마케팅 & 브랜드 혁신 컨퍼런스

숏폼과 영상을 잘 다루는 인플루언서가 여느 때보다 각광받는 시대입니다. 소셜 미디어를 통한 입소문도 인플루언서의 역할이 점점 커지고 있습니다.

인플루언스 마케팅 성공 경험과 인사이트를 한 자리에서 조망할 수 있는 자리를 준비했습니다.

  • 일시: 2024년 5월 29일 13:30 ~ 오후 18:00
  • 장소: 서울 강남구 영동대로 513 코엑스 3층 컨퍼런스룸 300호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