폰 게임 안 하는 사람이 게이밍 폰을 써봤다, 레이저폰2

  게이밍 폰을 표방하는 스마트폰은 여럿 있다. 갤럭시노트9도 게이밍 폰을 표방했다. LG폰들도 마찬가지. 그러나 게이밍 하드웨어 회사가 내는 스마트폰은 흔치 않다. 게이밍 제품 업체들은 주로 PC 게임 시장에 타깃을 맞추기 때문이다. 그러나 시대는 바뀌었다.     레이저가 레이저폰2를 내놨다. 레이저폰1은 언제 나왔냐고 많이들 묻는다. 지난해 등장했지만 한국발매를 하지 않았을 뿐이다. 그런데 이 레이저폰1을 한국 게이머들이 활발히 직구하자 레이저가 아예 정식 발매를 선택한 것이다. 기존에 레이저...

더보기

PC방 모니터급 화면 탑재한 게이밍 폰 레이저폰 2 국내 출시

  게이밍용 스마트폰 레이저폰2가 12월 4일 한국 출시를 앞두고 있다. 레이저(RAZER)는 게이밍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게이밍 PC, 키보드나 마우스, 오디오 등을 만든다. 과거 맥북 에어 수준으로 얇은 게이밍 노트북을 만든 적도 있다. 제품 모두 비장하거나 화려한 무지개 컬러로 무장했다. 무언가 큰일을 해야 할 것 같은 느낌이다. 크로마 조명 시스템의 원조다. 레이저 때문에 PC방이 그렇게 알록달록하게 물든 것이다. 이 조명은 데코레이션 용도로만 쓰이는 게 아니라 게임과 연동된다. 예를 들어 총을 맞았을 때...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