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A

[‘RSAC2018’ 종합] ‘시큐리티퍼스트’ 중요성 부각…사이버보안 기술 총망라

현재와 미래 사이버보안 이슈를 논하는 세계 최대 정보보안 컨퍼런스·전시회로 자리매김한 ‘RSA컨퍼런스(RSAC)2018’이 20일(현지시간) 막을 내렸다. 올해로 27회째를 맞은 ‘RSA컨퍼런스’는 ‘지금이 중요하다(Now Matters)’는 주제로 600곳이 넘는 전시회 참가자들과 4만2000명이 넘는 참관객들이 참여했다. 17개의 키노트를 비롯해 700명 넘는 연사가 참여해 550개 이상의 세션이… Read More ›

[RSAC2018] 사이버보안인이여, ‘어두움’보다 먼저 ‘희망’을 보라

“사이버보안은 갈수록 향상되고 있다. 해커들의 빠른 진화, 방어에 패배할지 모른다는 두려움 보다는 사이버보안에 존재하는 실버라이닝(silver linings, 구름의 가장 밝은 부분)을 보고 강점을 발전시키는데 집중하자.” 로힛 가이(Rohit Ghai) RSA 회장이 17일(현지시간) 전세계 사이버보안인들이 모인 세계 최대 보안 컨퍼런스인 ‘RSA컨퍼런스(RSAC)2018’ 첫 기조연설자로… Read More ›

[‘RSAC2017’ 종합] 핵심 키워드는 ‘AI·자동화와 IoT·클라우드 보안’

‘세계 보안인들의 축제’로 불리는 대표적인 사이버보안 컨퍼런스·전시회로 자리매김한 ‘RSA컨퍼런스(RSAC)2017’이 17일(현지시간) 막을 내렸다. 올해로 26회째를 맞은 RSAC2017은 ‘기회의 힘(Power of Opportunity)’를 주제로 600곳에 달하는 참가기업과 4만여 명의 참관객들이 함께 더 나은 사이버보안 기술과 방안을 논의했다. 사이버보안 저변 확대 인텔시큐리티(맥아피), 시만텍, 시스코,… Read More ›

[RSAC2017] “‘전쟁터’ 된 사이버공간…‘디지털 제네바 조약’ 필요”

세계 최대 사이버보안 행사인 ‘RSA컨퍼런스2017(RSAC2017)’에서 ‘디지털 제네바 조약’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나왔다. 브래드 스미스 마이크로소프트 사장 겸 최고법률책임자(CLO)는 14일(현지시간) 기조연설자로 나와 “제네바 조약이 1949년부터 오랫동안 전쟁시 민간인을 보호해온 것처럼, 이제는 전세계 정부가 모여 사이버보안을 위한 국제 규약을 채택해야 한다”라면서 “디지털민간인을 보호할… Read More ›

[RSAC2017] “보안은 기술이 아니라 비즈니스 문제”

“보안은 기술의 문제가 아니라 비즈니스 문제다.” 미국 샌프란시스코 모스콘센터에서 14일(현지시간) 열린 ‘RSA컨퍼런스(RSAC2017)’ 개막 기조연설자로 나온 줄피카 람잔(Zulfikar Ramzan) 델 테크놀로지스 RSA 사업부 최고기술책임자(CTO)가 “기업 비즈니스와 보안 사이에 존재하는 ‘격차(Gap of Grief)’를 없애기 위해 서로 연결하고 계속 혁신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