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지멘스

제조업 자동화, 지멘스가 ‘로우코드 플랫폼’ 강조한 이유

“시장 불확실성, 친환경 기조, 인력난 등 사회적 문제가 겹치면서 많은 기업이 스마트 제조 솔루션을 도입하려는 시도를 하고 있다. 그 과정에서 많은 인력과 시간을 들이지 않아도 자동화 솔루션을 개발할 수 있는 ‘로우코드(Low Code)’ 솔루션을 찾는 고객사가 늘어나고 있다. 멘딕스(Mendix) 플랫폼은 이 수요를 충족하고 고객사의 필요를 채울 수 있을 전망이다.” 빈센트 림(Vincent Lim) 지멘스 DISW(Digital Industry Software) 멘딕스 아태지역 사업총괄은 26일 ‘제조업의 미래’라는 주제로...

더보기

한국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서울 강남에 기술교육센터 오픈

한국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가 서울 강남 코엑스(COEX) 국제 전시관 부근에 최첨단 기술교육센터를 오픈했다. 한국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는 총 8개의 교육센터를 운영 중이다. 서울, 창원, 부산, 안산, 인천 등 주요 도시에 위치한 교육 센터를 거점으로 디지털 엔터프라이즈 구현에 필요한 지멘스 솔루션 기술 교육을 수행해왔다. 이에 더해 이번 서울 강남 교육센터 확충으로 양질의 교육 프로그램을 더 많은 수강생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앞으로 고객의 요구와 필요를 고려한 맞춤형 기술 교육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서울 강남...

더보기

세계에서 가장 진화한 스마트팩토리 ‘지멘스 암베르크 공장’

전 세계에서 가장 진화한 똑똑한 공장(스마트 팩토리)은 어디일까? 많은 이들이 독일 남부 바이에른 주의 소도시 암베르크(Amberg)에 있는 지멘스 공장을 꼽는다. 세계 최고 경영대학원 중 하나인 프랑스 인시아드(INSEAD)가 뽑은 ‘유럽 최고 공장’에 선정됐으며 각종 매체에서 ‘올해의 공장’으로 이름을 올렸다. 암베르크에서 생산되는 제품 포트폴리오는 전 산업에 적용되는 파워 엔지니어링, 산업용 제어시스템, 자동화 기술을 위한 개별 제품과 시스템 솔루션 등이다. 지멘스는 암베르크 지역을 기반으로 지속적으로 제품설계와 개발부터...

더보기

스마트팩토리, 제조산업 디지털 혁신을 말한다

국내 굴지의 제조기업들과 선도적인 국내외 전문 기술기업들이 한 자리에 모여 최근 관심이 높은 스마트팩토리, 제조업 디지털 혁신 사례와 방안을 공유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인더스트리 4.0’, ‘4차산업혁명’은 요즘 제조산업의 화두다. 일본 수출규제와 미·중 무역전쟁, 갈수록 불확실성이 확산되는 경제 환경에서 한국 경제의 근간이자 주력산업인 제조산업의 위기감이 크게 높아지고 있다. 이같은 상황에서 기업들이 지속적인 생존은 물론, 경쟁력을 높여 새로운 성장과 도약의 기회를 모색하기 위해 첨단 정보기술(IT)을 활용해 새로운 혁신을...

더보기

4차 산업혁명의 투 톱, 지멘스와 GE

오늘은 4차 산업혁명의 상징과도 같은 두 회사를 살펴보겠습니다. 주인공은 지멘스와 제너럴일렉트릭(GE)입니다. 지멘스와 GE는 유럽(독일)과 미국을 대표하는 제조기업입니다. 1800년대에 설립된 두 회사는 100년 넘도록 경쟁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어마어마한 공룡기업이죠. 지멘스는 베르너 폰 지멘스, GE는 토마스 에디슨이 설립한 회사입니다. 두 사람은 현재 기업인이 아니라 위인전에 등장하는 인물이 됐죠. 2015년을 기준으로 GE의 매출은 157조 원, 지멘스는 91조 원이었습니다. 직원수도 수십만 명에 달합니다. 공룡은...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