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FTT

자산 94% 증발한 FTX 창업자 “미안하다”… FTX 손 외면하는 시장

“내가 망쳤다, 미리 알리지 못한 나의 잘못이다. 지금은 아무것도 약속할 수 없지만, 이용자들에게 돌려주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 글로벌 가상자산거래소 FTX 샘 뱅크먼 최고경영자(CEO)가 파산 위기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지난 10일(현지시각) 샘 뱅크먼 CEO는 “FTX가 파산 위기에처한 건 모두 내 책임”이라며 “유동성을 높이기 위해 여러 이해관계자를 만나 투자의향서, 거래 조건 등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해당 위기로 샘 뱅크먼 CEO는 전체 자산의 94%를 날린 것으로 알려진다. 그러나 시장은 FTX의 위기에...

더보기

몰락한 FTX, 그 이유부터 앞으로 전망까지

세계 최대 가상자산 거래소 바이낸스가 경쟁사인 글로벌 가상자산 거래소 FTX 인수를 착수한다고 밝혔다가 취소했다. 9일(현지시각) 바이낸스는 공식 트위터를 통해 “기업 실사, FTX의 고객 자금에 대한 부실한 관리, 미국 관계기관 조사 의혹으로 인해 FTX 인수를 추구하지 않기로 결정했다”며 “FTX 고객들에게 유동성을 제공하는 것이 우리의 희망이었지만 우리가 통제할 수 없는 능력이라는 것을 깨달았다”고 발표했다. 이는 양측이 투자의행서에 합의한 뒤 불과 하루 만의 일이다.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10일 오전 9시 53분...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