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홍하나

판 커지는 미니보험, 소액 암보험부터 안전운전 할인 상품까지

미니보험 시장이 더 커질 전망이다. 미니보험을 주로 다루고 있는 캐롯손해보험과 하나손해보험이 공격적으로 영업을 하고 있는 가운데, 신규 디지털손해보험사(디지털손보사)가 출격할 예정이다. 카카오페이손해보험이 영업 개시를 앞두고 있으며, 신한금융그룹이 자회사로 편입한 BNPP카디프손해보험을 디지털 특화 손해보험사로 전환하기로 밝히면서 시장 확대가 예고됐다....

더보기

[금융in] 금융권의 퍼블릭·프라이빗 클라우드 활용법

금융권은 퍼블릭, 프라이빗 클라우드를 어떻게 활용하고 있을까. 클라우드는 전산설비를 직접 구축하지 않고, 인터넷을 통해 필요한 IT자원을 탄력적으로 제공받아 사용하는 컴퓨팅 환경을 말한다. 특히 퍼블릭 클라우드는 클라우드 도입 시 직접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과 비교해 초기 비용 부담을 덜 수 있는 이점이 있다. 또 IT자원을 탄력적으로 운영할 수 있어,...

더보기

카카오뱅크가 ‘26주 적금’을 통해 얻은 것

인터넷전문은행 카카오뱅크는 재밌는 상품을 다수 보유하고 있다. 대표적인 것이 ‘26주 적금상품’이다. 최소 6개월부터 시작해 한 달에 한 번 예금하는 시중은행의 적금 상품과 달리, 일주일에 한 번씩 총 26주 동안 단기간 목돈을 모을 수 있다는 점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최근 카카오뱅크는 커머스, 콘텐츠 등의 기업과 손잡고 26주 적금 상품에 가입하면...

더보기

케이뱅크, 한국거래소에 IPO 예비심사 신청

케이뱅크가 기업공개(IPO)에 본격 착수했다. 최근 IPO 시장이 얼어붙으면서 다수 기업들이 상장을 철회한 상황에도 불구하고, 기업공개를 추진하기로 결정했다. 한국거래소는 30일 케이뱅크가 제출한 유가증권시장 상장예비심사 신청서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통상 거래소의 상장 심사 기간은 약 2개월 정도로, 심사 지연 사유가 발생하지 않으면 케이뱅크는 9월 중...

더보기

4개 금융사, 본인확인기관으로 지정

시중은행과 인터넷전문은행이 본인확인기관에 지정됐다. 지정 금융사는 직접 본인확인 서비스를 할 수 있어 비용을 절감하고 사용자 편의성을 높이는 효과를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방송통신위원회는 지난 29일 국민은행, 카카오뱅크, 신한은행, 하나은행까지 4사에 대한 본인확인기관 지정을 의결했다. 본인확인기관은 정보통신망법에 따라 온라인 상에서 주민등록번호가...

더보기

토스뱅크, 카카오뱅크 따라하기? 차별화 방안 주목

올해 1월 영업을 재개한 토스뱅크가 공격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 대출 영업을 다시 시작하고 새로운 상품과 서비스를 내놓고 있다. 개인사업자대출 상품, 외국인 비대면 계좌개설, 수시입출금 통장, 적금통장 등을 내놨고, 하반기에는 모임통장과 금융추천 서비스 등을 선보인다. 그런데 토스뱅크의 행보가 어딘지 익숙한 구석이 있다. 적금을 부을수록 캐릭터가...

더보기

예대적자 해소한 토스뱅크, 올해 흑자전환 가능성 있나

토스뱅크가 ‘예대마진’ 적자 문제를 해소했다. 예대마진은 예금금리와 대출금리 간의 차이로 이익을 내는 시중은행의 기본적인 수익모델로, 인터넷전문은행 가운데 유일하게 적자를 내왔다. 지난해 10월 출범한 토스뱅크는 줄곧 예대마진에서 적자를 보이다가, 지난 5월 흑자로 전환했다. 다만, 판관비 등을 제외한 순수 예대마진에 국한됐기 때문에 전체 실적에서...

더보기

금융상품 비대면화 가속도…시중은행도 판매 확대

이젠 은행에 직접 가지 않더라도 모바일에서 다양한 금융상품에 가입할 수 있다. 예금이나 펀드, 신용대출부터 조건이 까다롭고 서류제출이 필요한 주택·아파트 담보대출 상품도 마찬가지다. 언제 어디서든 모바일로 신청할 수 있는 이점이 있다. 최근 몇 년 간 금융사 상품 디지털화의 범위와 속도가 빨라지면서 가능해졌다. 비대면 금융상품의 시발점은...

더보기

디지털 손보사 출범 앞둔 카카오페이의 보험사업 전략은?

핀테크 기업 카카오페이가 올 하반기 보험 산업에 본격적으로 진출한다. 기존 보험사와 제휴해 상품을 공급하는 것부터 시작해, 직접 만든 생활밀착형 소액상품을 공급한다. 여기에 카카오 계열사와 협업한 다양한 서비스와 상품을 선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23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카카오페이는 보험대리점(GA) 자회사인 KP보험서비스의 고도화를 위해 관련...

더보기

애자일소다 “AI, 이젠 데브옵스 아닌 모델옵스가 필요하다”

요즘 디지털전환(DT)으로 기업 사이에서 인공지능(AI) 기술 활용이 화두다. 그러나 기대감과 달리 도입 후에 인적, 자원부족 등의 이유로 AI를 충분히 활용하지 못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AI 기술을 활용해 만든 모델을 쉽게 개발·배포하고, 이 과정을 자산화해 프로젝트 이후에도 모델의 주기를 관리할 수 있는 방법론이 필요하다. 김차영 애자일소다...

더보기

[은행의 반격] 심층상담, 때와 장소 안가린다

급변하는 시대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은행의 강점은 영업점으로 꼽힌다. 단순히 영업점이라는 공간이 아니라, 이곳에서 받는 심층 상담이 강점으로 작용하기 때문이다. 영업점은 고객 입장에서 맞춤형 설명과 심층 상담을 받을 수 있는 곳이고, 은행 입장에선 고객에게 비대면 대비 더 설득력 있게 다가갈 수 있어 의미가 크다. 이런 점에서 시중은행도 영업점 서비스를...

더보기

토스뱅크, 1000억원 규모 유상증자 결의…총 자본금 9500억원

인터넷전문은행 토스뱅크가 유상증자를 통해 총 자본금 9500억원을 확보한다. 토스뱅크는 탄탄한 자본금을 바탕으로 여수신 영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토스뱅크는 21일 이사회를 열고 10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추진하기로 결의했다. 올해 2월 두 번째 유상증자 이후 4개월 만이다. 토스뱅크는 출범 후 지금까지 총 세 차례에 걸쳐 7000억원의 자본금을 추가...

더보기

은행의 반격, “우리의 경쟁력은 점포, 새로운 시도를 하라”

모바일 금융 서비스 이용이 확산되고 있다. 한국은행의 ‘2021년 지급수단 및 모바일금융서비스 이용행태 조사결과’에 따르면, 1개월 내 모바일기기 이용 금융서비스를 이용한 경험이 있다고 응답한 사람은 전체 조사대상자(약 3500명) 중 65%로 나타났다. 전년대비 약 8% 상승했다. 특히, 코로나19 이후 모바일금융서비스 이용 빈도가 증가했다는 응답이...

더보기

우리금융저축은행, 12년만에 통합여신시스템 바꾼다

지난해 우리금융지주에 편입된 우리금융저축은행(구 우리금융캐피탈)이 약 12년 만에 통합여신시스템을 새롭게 구축한다. 신규 시스템을 통해 우리금융지주 편입 후 늘어난 자산과 고객 기반을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플랫폼과의 연계 등 외부 협업을 강화할 것으로 전망된다. 20일 우리금융저축은행에 따르면, 은행은 신규 통합여신시스템 구축을 위한 입찰공고를 내놓고...

더보기

[인터뷰] KG이니시스는 왜 일본에 진출했나

국내 전자결제대행업체(PG)인 KG이니시스가 일본 시장에 진출했다. PG는 신용카드사와 일일이 계약체결하기 어려운 가맹점을 대신해 카드사와 계약을 맺고 신용카드 결제, 지불을 대행한 뒤 가맹점으로부터 수수료를 받는다. 이런 사업 특성상 PG사는 해당 국가의 법이나 라이선스, 세금 등의 문제로 해외 진출이 어렵다. 그런데, KG이니시스는 과감하게 일본...

더보기

      *표시가 된 필드는 필수 입력란입니다.

      Q. AAP와 관련하여 검토중이거나 진행중인 프로젝트가 있습니까? *

      Q. 프로젝트 진행 준비중이시라면 예상 시기는? *

      Q. 프로젝트에서 귀하의 역할은 무엇인가요? *

      Q. 프로젝트에 대한 예산은 편성되어 있습니까? *

      Q. 아카마이 영업대표가 어떤 방식으로 연락을 드리길 희망하십니까? (중복 선택) *

      보기

        *표시가 된 필드는 필수 입력란입니다.

        간단 설문

        Q. AAP와 관련하여 검토중이거나 진행중인 프로젝트가 있습니까? *

        Q. 프로젝트 진행 준비중이시라면 예상 시기는? *

        Q. 프로젝트에서 귀하의 역할은 무엇인가요? *

        Q. 프로젝트에 대한 예산은 편성되어 있습니까? *

        Q. 아카마이 영업대표가 어떤 방식으로 연락을 드리길 희망하십니까? (중복 선택) *

        보기

          *표시가 된 필드는 필수 입력란입니다.

          Q. AAP와 관련하여 검토중이거나 진행중인 프로젝트가 있습니까? *

          Q. 프로젝트 진행 준비중이시라면 예상 시기는? *

          Q. 프로젝트에서 귀하의 역할은 무엇인가요? *

          Q. 프로젝트에 대한 예산은 편성되어 있습니까? *

          Q. 아카마이 영업대표가 어떤 방식으로 연락을 드리길 희망하십니까? (중복 선택) *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