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철의 입장] 갤럭시북S, 노트북 시장 게임 체인저의 필수 조건은 ‘스타일’

9월 공개될 갤럭시북S는 게임 체인저가 될만한 다양한 요소를 갖고 있다. 퀄컴 스냅드래곤 8cx 사용, 하루에서 한 시간 부족한 배터리(23시간), 슬림하고 날카로운 외형 등이다. 레드오션 중의 레드오션이지만 랩톱 시장에는 늘 수요가 있다. 요즘은 거의 완제품으로 나오는 랩톱들은 부품을 갈아 끼우는 자동차가 아닌 한시적으로 쓰는 스마트폰 같은 제품이 되었기 때문이다. 그러나 랩톱 시장의 게임 체인저는 2010년말 등장한 맥북 에어 이후 없다. 당시 맥북 에어가 게임 체인저가 된 이유는 특유의 칼날 같고 단단한 스타일 때문이었다....

더보기

갤럭시북S와 갤럭시 워치 액티브2 공개

갤럭시노트10 언팩 행사에서 갤럭시북S와 갤럭시워치 액티브 2, 갤럭시탭S6가 공개됐다. 갤럭시탭S6는 국내에서 미리 공개된 기기로, S펜을 쓸 수 있는 태블릿이다. 아이패드 프로처럼 펜을 기기에 붙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갤럭시북S – 모바일 기기의 장점에 윈도우를 결합한 랩톱 갤럭시북S는 퀄컴의 AP를 활용한 PC다. 흔히 아이패드나 갤럭시탭과 같은 유사 랩톱이 아닌 완전한 윈도우10을 구동하는 윈도우 PC다. 다행히 윈도우10S가 아니다. 퀄컴의 PC용 프로세서인 스냅드래곤 8cx를 사용했다. 퀄컴의 제품을...

더보기

왜 제조사들은 3.5파이 이어폰 단자를 싫어할까

애플을 필두로 화웨이, 구글에 이어 삼성전자까지 3.5파이 이어폰 잭을 제거하려고 한다. 삼성전자는 갤럭시S10에는 3.5파이 헤드폰 단자를 포함시켰지만 갤럭시노트10에는 단자를 빼버린다는 소문이 있다. 삼성전자가 오디오 단자를 빼는 것은 다른 폰 제조사에서 검증된 수치를 반영한 것이다. 애플을 비롯한 다른 스마트폰 제조사들이 3.5파이 단자를 빼고도 판매량에 변화가 없는 것에서 빼도 된다는 확신이 들었을 것이다. 그렇다면 제조사는 멀쩡히 잘 쓰고 있는 3.5파이 단자를 왜 빼는 걸까?   3.5파이 단자의 규격...

더보기

아이폰 5G 지원은 2020년부터, 저가 5G 모델 출시 가능성 있다

애널리스트 궈밍지(Ming-Chi Kuo)가 올해 등장할 아이폰이 아닌 내년 아이폰부터 5G를 지원할 것이라는 리포트를 발표했다. 궈밍지는 홍콩 증권가 애널리스트로, 애플 예측 기사 중 90% 수준의 적중율을 자랑한다. 비결은 조립 공장과의 커넥션이 있다는 소문이 있다. 우선 올해 9월에 공개되고 연말에 출시될 아이폰은 5G를 지원하지 않는다. 2019년 아이폰은 기존과 같은 크기에 트리플 카메라 스퀘어 모듈이 탑재될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이다. Back from September 2019, I bring you the very...

더보기

갤럭시 폴드 문제점 보완해 9월 출시

갤럭시 폴드가 9월부터 순차 출시된다. 지난 4월 갤럭시 폴드는 경첩 이음매 부분에 먼지가 들어가거나, 사용자들이 유리 역할을 하는 폴리아미드 필름을 제거해버리는 문제로 인해 잠정적 출시가 연기됐었다. 이 화면의 필름은 화면 아래로 밀어 넣어 보호필름이 아닌 일반 유리처럼 보이도록 디자인을 보강했다. 이 화면은 인피니티 플렉스 디스플레이로 부른다. 경첩의 경우 상하단에 보호 캡을 씌우는 형태로 변경해 먼지가 유입되지 않도록 했다. 또한, 후면에 금속을 한 겹 덧대 뒤에서 충격을 받았을 때 디스플레이를 보호하는 역할을 부여했다고...

더보기

갤럭시 노트 10 유출 렌더링, S10과는 다르다

가을 공개를 앞둔 갤럭시 노트 10의 렌더링이 공개됐다. 해당 이미지는 미국 매체 온릭스와 프라이스바바가 제작한 것을 바탕으로 네덜란드 매체 렛츠고디지털이 작성한 것이다. Here comes your first complete look at the #Samsung #GalaxyNote10! As usual, 360° video + gorgeous 5K renders + dimensions, on behalf of my Friends over @91mobiles -> https://t.co/wd8FFP9ioD...

더보기

[멱살토론] 화웨이 사태 한국에 이득일까?

이번 편은 PD의 채찍질에 억지로 논리를 준비했습니다. 출연자의 평소 생각과 매우 다를 수 있습니다. 근데 다음에도 이런 사태 생기면 또 채찍질해서 준비시킬 겁니다. 심스키: 화웨이 사태 한국에 기회입니다. 지금부터 그 이유를 설명해 드리죠. 이종철: 화웨이 사태 전 세계가 다 같이 망하는 길입니다. 제가 그 이유 알려 드리겠습니다. 심스키: 화웨이의 성장 비결 뭡니까? 스마트폰입니다. 스마트폰 시장에서 화웨이가 엄청나게 성장하고 있습니다. 다 삼성전자 거 뺏어 가는 겁니다. 그러니까 삼성전자가 화웨이가 없으면 점유율 더 늘릴...

더보기

밀레니얼의 갤럭시 S10, 로테이팅 카메라 폰 갤럭시 A80 공개

가끔 패러다임 시프트가 일어날 시점이 되면 미친 기계들이 등장한다. 최근의 스마트폰 계 패러다임은 화면이다. 베젤을 극소화하고 화면만 남기는 데 모든 제조사가 몰두해 있다. 과거엔 소니 등의 일본 회사가 광기의 폰들을 만들었지만 스마트폰 시대에 들어서는 중국 제조사들이 뒤를 돌아보지 않고 달리는 중이다. 그러나 공룡 삼성전자도 이를 구경하고만 있지는 않았다. 삼성전자가 새롭게 공개한 갤럭시 A80는 카메라가 회전하는 폰이다. 삼성전자는 과거 피처폰 시절부터 카메라를 꾸준히 돌려왔다.     삼성만큼 카메라를...

더보기

갤럭시S10 탑재 예상되는 퀄컴 지문인식 솔루션, 시장 지배자가 될 것이다

내일 공개될 갤럭시S10의 지문인식 솔루션은 퀄컴의 울트라소닉 기술이 탑재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는 기존 아이폰이나 갤럭시에서 사용되던 정전식-버튼식과 달리 초음파를 활용한 것이다. 원리는 병원에서 사용하는 초음파 기기와 같다. 음파를 초월하는 소리를 대상체에 뿌려 초음파가 되돌아오는 주기를 이용해 지문을 3D 그림으로 만든 다음 비교 및 인식한다. 광학식과 대비하면 속도가 빠르며, 불투명 고체 매질을 투과할 수 있다. 즉, 버튼 형식이 아니어도 무관하다. 물리적인 영역을 꼭 배정해줘야 하는 정전식과도 대비된다. 기기...

더보기

2019 기대되는 폰과 기대되지 않는 폰

  기대되는 폰 – 홀 디스플레이 노치 대신 카메라 구멍을 뚫은 제품을 말한다. 업체마다 명칭이 다르다. 우선 삼성전자는 인피니티 O 디스플레이로 부른다. 이외에도 홀-펀치 디스플레이, 카메라 컷아웃 등 명칭이 정리되지 않았다. 시장을 정리한 업체가 없기 때문이다. 따라서 편의상 홀 디스플레이로 부르기로 한다. 홀 디스플레이의 장점은 광대한 화면비율이다. 전면 카메라를 위해 구멍 단 하나(혹은 둘)를 찍으므로 전체 크기 대비 화면비율이 매우 넓다. 화면이 넓어져야 하는 이유는 미감·휴대성 두 가지 때문이다. 스마트폰은...

더보기

2018년 스마트 제품 총정리 – 이종철 기자가 선정한 올해의 제품들

  올해의 스마트폰 – 갤럭시노트9 지문인식 버튼이 짚기 어려운 곳에 있다는 것을 제외하면 가장 완성도+가성비가 훌륭한 제품. 더불어 블루투스를 탑재한 S펜의 존재 가치. 1TB를 만들 수 있는 넉넉한 공간 등. 삼성전자가 바이라인네트워크를 몰라서 리뷰는 못 했다. 가격은 물론 비쌌지만, 같은 512GB 기준으로 아이폰XS Max와 60만원 가까이 차이가 난다.   올해의 아차상 – 아이폰XR  아이폰XR을 살리기 위한 애플의 노력은 눈물겹다. 3D터치가 빠졌는데 어떻게든 3D터치처럼 보이려고...

더보기

화웨이 홀 디스플레이 폰 노바 4 공개, 갤럭시A8s 못지않아

  화웨이의 첫 펀치 홀 디스플레이 폰 노바 4가 공개됐다. 유출된바와 같이 전면에 노치가 없고 전면 카메라를 위한 구멍 하나만 뚫려있다. 펀치 홀 디스플레이, 홀 디스플레이, 카메라 컷아웃 디스플레이 등 다양한 이름으로 부른다. 노치가 있는 스마트폰이 대부분 비슷하게 생겼듯 이 제품은 갤럭시A8s와 유사한 느낌이 난다.     화면 크기는 6.4인치이며, 풀HD를 조금 넘는 2310 x 1080 해상도를 갖고 있다. 램은 8GB, 저장공간은 128GB다. LCD를 탑재하고 있다(OLED 시대가 되면...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