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thor: smilla

“동영상 뉴스 범람은 광고 때문…독자는 동영상이 불편해”

“동영상이냐, 활자냐” 어떤 형태의 뉴스가 독자를 끌어 모을까는 모든 언론사의 고민이다. 과거에는 기사를 쓰기만 하면 됐는데, 소셜미디어가 발전하면서 재미있는 동영상 뉴스를 만들어야 한다는 압박감이 강하다. 이런 변화에 적응하지 못하면 도태될지도 모르기 때문이다. 이 가운데 “동영상 뉴스는 독자를 위한 것이 아니다”는 주장이 나와 흥미를 끌고 있다.  동영상 뉴스 성장의 원동력이 ‘수요’보다 ‘공급’ 때문이라는 것이다. 최근 각종 미디어가 동영상에 집중하고 있는 배경에 독자 편의보다 이윤 창출...

더보기

웹소설 업체 피플앤스토리, 10억 원 투자유치

장르소설 전자책 전문 업체 피플앤스토리(대표 김남철)는 28일 두산그룹 계열투자전문업체 네오플럭스와 한빛인베스트먼트로부터 약 10억 원의 투자금을 유치했다고 밝혔다. 피플앤스토리는 투자금을 활용해 콘텐츠 확보와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 및 서비스를 위한 인프라에 투자할 계획이다. 피플앤스토리는 무협, 판타지, 로맨스, BL 등 장르소설을 창작, 편집, 유통하는 콘텐츠 전문업체다. 현재 자체 연재 사이트인 ‘터치북’을 운영 중이며, 지난해 웹하드 13개사에서 웹소설 사이트를 선보였다. 최근 피플앤스토리는 웹소설 20여 종을 중국과 일본 콘텐츠 유통사에 서비스 준비...

더보기

‘혐오 발언 광고’ 보이콧, 구글의 정책은 어떻게 달라지나

지난 17일 ‘유튜브 광고가 극단주의 단체를 사실상 지원하고 있다’는 보도가 나온 이후, 구글 모회사 알파벳의 시가총액이 일주일만에 27조 원 가량 줄어들었습니다. 기업들이 “우리 광고가 테러리즘이나 증오 범죄를 부추기는 영상에 올라가는 것이 우려스럽다”며 구글-유튜브에 광고하는 것을 중단했기 때문입니다....

더보기

아프리카TV는 교육 플랫폼으로 거듭날까?

온라인을 통한 교육 사업에 아프리카TV도 발을 들여놨습니다. 아프리카TV는 23일 ‘한국과학기술원(KAIST)’ 김영걸 교수가 매주 목요일 밤 9시마다 자사 플랫폼을 통해 ‘CRM(고객관계 관리·Customer Relationship Management)’ 강의를 한다고 알렸습니다. 해당 강의는 아프리카TV가 KAIST 경영대학과 협약을 맺어 진행하는 것으로, 5월에는 조대곤 교수의 ‘플랫폼 경제’ 6월엔 김태현 교수의 ‘지속적 혁신을 위한 네트워크 리더십’ 등을 내보낼 예정입니다. 아프리카TV...

더보기

개그맨 정성호가 마케팅 강연에 나타난 이유

누구나 무언가를 판다. 잘 팔려면 내가 가진 것이 무엇인지 정확히 파악해야 한다. 그런 면에서 대중에 사랑받는 연예인은 자기 자신을 가장 잘 알고 있는 사람이다. 대중이 나의 어떤 점을 좋아하는지 정확한 포인트를 끄집어내 특화하는 데 성공했기 때문이다. ‘상품기획 연구회’라는 페이스북 그룹에서 지난 17일 개그맨 정성호 씨를 초청해 마케팅 강의를 했다. 정 씨는 ‘성대모사’라는 특출한 장기를 가지고 각종 예능에 출연 중이다. 지금의 정성호가 있기까지, 그도 꽤 긴 무명을 견뎠다. 특색 없는 개그맨으로 나이만 먹는 시절을 겪었다. 정 씨의 강의를 한마디로 요약하자면 “너 자신을...

더보기

그는 왜 ‘공짜’ 마케팅 학교를 열었나

마케팅 전문가들은 몸값이 높다. 꽤 이름을 알린 이가 강연회나 콘퍼런스를 열면 몇만 원씩 하는 표도 금세 동난다. 그만큼 현업의 목소리에 취업준비생들의 갈증이 심하다. 그런데 공짜 마케팅 학교를 연 몸값 비싼 전문가가 있다. 홈플러스 마케팅부문 상무이자,  드리머즈마케팅스쿨(DMS) 교장인 이관섭 씨다. DMS는 매년 스물다섯 명의 청년을 모아...

더보기

리멤버, 메신저 기능 추가…‘비즈니스 카톡’ 도전

명함 관리 애플리케이션(이하 앱) ‘리멤버’에 비즈니스 메신저 기능이 추가됐다. 명함을 주고 받은 사람끼리 리멤버에서 곧바로 대화를 할 수 있게 한 것으로, ‘업무용 메신저’라는 기능을 강조해 카카오톡 등 기존 메신저와 차별화를 꾀했다. 드라마앤컴퍼니(대표 최재호)는 자사 핵심 서비스 ‘리멤버’에 ‘비즈니스 메신저’ 기능을 추가한다고 8일 밝혔다. 리멤버는 150만 명이 사용하는 명함 관리 앱으로, 안드로이드와 iOS, PC버전을 제공한다. 비즈니스 메신저 기능은 입력된 명함의 상대방과 대화를 주고 받는 방식이다....

더보기

레진코믹스, ISMS 인증 획득

웹툰플랫폼 레진코믹스를 운영하는 레진엔터테인먼트(이하 레진)가 정부의 ‘정보보호 관리체계(ISMS)’ 인증을 획득했다고 7일 밝혔습니다. 레진 측에 따르면 웹툰플랫폼 업체 중 ISMS 인증을 획득한 곳은 여기가 처음입니다. ISMS는 정보보호 관리체계(Information Security Management System, ISMS)의 약자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에 따라  정부가 기업이 운영하는 정보보호 시스템의 적합성과 공신력을 평가해 인증하는 제도입니다. 해당 인증은 미래창조과학부가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와 한국인터넷진흥원 등을...

더보기

[웹툰작가를 만나다] ‘도망자’ 신영우, 사심 인터뷰

누구한테나 있다. 현실보다 재밌는, 그래서 자꾸 빠져들고 싶은 또 하나의 세계가. 그게 나한테는 만화였다. 1990년대 후반, 가장 인기 있던 코믹물은 단연 <키드갱>이었다. <키드갱> 신권이 나오면 수업이 끝날 때까지 기다릴 수 없었다. 교과서 사이에 몰래 끼어놓고 봤다. 속으로 웃은 줄 알았는데 현웃(현실웃음)이 터져 혼나기도...

더보기

[서평은 아닙니다만] 사랑과 록큰롤이 전부인 사이보그를 기대하며

태초에 인간은 두려움을 아는 존재였다. 천둥과 번개가 무서웠고, 자연을 움직이는 신이 인간의 운명을 관장한다고 믿었다. 신 아래 인간은 모두 평등한 자여서 제아무리 권력자라도 질병과 죽음 앞에선 속절없었다. “순리대로”. 그저, 순리대로 사는 게 두려움을 아는 인간이 가져야 할 올바른 자세였다. 순리는 현대과학의 발달로 깨졌다. 두려움은 미지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