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가존클라우드, 480억원 규모의 투자 유치

클라우드 매니지스서비스업체(MSP) 메가존클라우드(이하 메가존)가 48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 메가존은 클라우드 도입 컨설팅부터 설계, 구축, 운영까지 클라우드 관련 토탈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다. 회사 측에 따르면, 이는 2019년 하반기에 바로 있을 대규모 투자를 위한 예비 투자 성격이다. 국내 2위 MSP 업체 베스핀글로벌이 지금까지 130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한 것을 감안하면 국내 1위 업체 메가존의 투자유치 규모는 이를 상회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투자에는 국민연금이 주 출자자로 참여하고, 나우아이비캐피탈이...

더보기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로서의 ‘오라클'(Oracle as a Service)

지난 몇 년간 오라클은 클라우드를 짝사랑해왔다. 클라우드 기업으로 다시 태어나려 노력했지만 사람들은 별로 알아주지 않았다. 클라우드라는 단어는 아마존웹서비스나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구글클라우드플랫폼 등을 연상시킬 뿐 ‘클라우드’에서 오라클을 떠올리는 이들은 거의 없었다. 이는 인프라 클라우드 시장에서 오라클의 존재감이 워낙 약하기 때문이다. 가트너 매직쿼더런트 IaaS부문에서 틈새시장 플레이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그렇다고 오라클이 클라우드 시장에서 기회가 전혀 없는 것은 아니다. 무엇보다 오라클에게는 ‘오라클 DB’라는...

더보기

아마존의 과거와 쿠팡의 현재는 닮아있다

아마존 책을 읽기 시작했다. 당장 이번달부터 바이라인비즈니스네트워크가 기획한 아마존 BM 스터디가 시작되는데, 내가 아는게 없어서다. 첫 번째 책은 Day1이다. 별 다른 의미는 없다. 첫 번째로 읽는 아마존 책이니 Day1을 선택했다. 이 책은 제프 베조스 아마존 CEO가 1997년 아마존의 상장(IPO) 이후 매년 주주들에게 보내고 있는 편지(Letters to Shareholder)를 다룬다. 제프 베조스의 주주서한에는 한 해의 아마존의 전략과 성과, 그리고 실패가 녹아 있다. 아무래도 제프 베조스 ‘공인’이 갖는 특별함이...

더보기

AWS가 re:invent 2018에서 쏟아낸 새 서비스 TOP 10

세계 최대의 클라우드 업체 아마존웹서비스(AWS)가 지난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연례 기술 컨퍼런스 ‘AWS 리인벤트(re:invent) 2018’을 개최했다. AWS는 올해도 이 자리에서 새로운 기술과 서비스를 발표했다. 너무 많은 발표가 있어서 다 소개하는 것은 무리고, 대표적인 몇 가지를 살펴보자 1.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에 진출하는 AWS AWS는 지금까지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에만 집중해왔다. 그러나 앞으로는 프라이빗 클라우드와 퍼블릭 클라우드를 연동하는 하이브리드 시장도 AWS의 타깃이 될 듯 보인다. AWS는 기업 내...

더보기

AWS 고객들은 왜 멀티리전 DR을 하지 않았을까

22일 아마존의 클라우드 서비스인 아마존웹서비스(AWS)의 장애는 우리에게 적지 않은 충격을 줬다. 쿠팡, 배달의민족, 업비트, 코인원, 마켓컬리, 푹(POOQ), 야놀자, 다방, 나이키 등 주요 온라인 서비스가 모두 마비됐기 때문이다. 이 서비스들이 중단돼서 입은 피해를 계산하면 천문학적인 금액이 나올 것으로 분석된다. 장애 원인은 ‘DNS 설정 오류’로 알려졌다. AWS코리아 측은 “근본 원인은 설정 업데이트 시 서울 리전의 EC2 DNS 확인 서버군의 최소 정상 호스트를 지정하는 설정을 잘못 제거한 것에 따른 것”이라며...

더보기

[스튜디오 바이라인] 아마존 때문에 한국 사이트가 뻗은 이유!

 [AD] 바이라인네트워크의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바이라인’을  구독하세요 아이고 배고파 아니 쌀이 떨어졌네 쿠팡에서 쌀 주문해야겠다 아니, 쿠팡에 접속이 안 되잖아 에휴, 배달의 민족에서 배달이나… 아니, 배달의 민족도 안 되잖아 쿠팡 사이트가 뻗었는데 아마존 때문이라고? 안녕하세요,  IT 설명충 심스키입니다 오늘 아침 대한민국 온라인 서비스들이 난리가 났네요 쿠팡 접속 불가, 배달의민족 접속 불가, 업비트 접속 불가, 마켓컬리 접속 불가, 푹 접속 불가, 이스타 항공 접속 불가 이 모든...

더보기

VM웨어, KT와 손잡았다…조만간 통합 클라우드 서비스 개시

– 11월 중 ‘VM웨어 온 KT 클라우드’ 출시 예정, ‘VM웨어 클라우드 온 AWS’도 내년 2분기 국내 서비스 VM웨어가 KT와 손잡았다. 이달 중 KT와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통합 서비스를 시작한다. 퍼블릭 클라우드 업체들과 긴밀한 협력으로 멀티클라우드 전략 강화에 한층 박차를 가하고 있다. VM웨어코리아는 13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한 ‘브이포럼(vFORUM) 2018’에서 KT와 협력해 11월 중 기업 고객을 대상으로 VM웨어 기반 클라우드 서비스인 ‘VM웨어 온 KT 클라우드(VMware on KT...

더보기

구글의 뒤늦은 클라우드 행보, 무기는 ‘머신러닝’

구글이 25일 서울에서 ‘구글 클라우드 서밋’을 열었다. 한국 클라우드 컴퓨팅 시장에 적극적으로 뛰어들겠다는 의지의 표현으로 이해할 수 있다. 지금까지 구글은 한국에서 안드로이드나 플레이스토어, 유튜브 등 모바일 영역의 비즈니스에 중점을 둬왔다. 클라우드 컴퓨팅과 같은 B2B에 가까운 비즈니스는 구글코리아의 비즈니스 우선순위에서 밀려있었다. 그러나 ‘구글 클라우드 서밋’에서 느낄 수 있듯 구글은 앞으로 한국의 클라우드 시장에서 적극적으로 활동할 계획이다. 내년에는 한국에 데이터센터 리전도 건립할 계획이라고 전해지고 있다. 그러나...

더보기

AWS가 생각하는 엣지컴퓨팅, 그리고 그린그래스(Greengrass)

아마존웹서비스(AWS)는 클라우드 컴퓨팅의 상징과 같은 존재다. IT인프라를 서비스로 제공하는 클라우드 컴퓨팅을 가장 먼저 시작했고, 현재 가장 많은 고객을 확보하고 있다. AWS는 모든 데이터를 클라우드에 저장, 처리, 분석할 것을 제안한다. 이에 따르면 기업은 자체적으로 서버나 스토리지, 네트워크 장비와 같은 IT인프라나 소프트웨어를 보유하지 말 것을 제안한다. 필요할 때마다 AWS의 서비스를 유틸리티 방식으로 이용하면 된다는 것이다. 그러나 사물인터넷(IoT)에서만은 예외다. AWS는 IoT에서만큼은 ‘서비스’가 아닌...

더보기

삼성SDS, 클라우드 보안 서비스 강화…보안관제·통합인증·SECaaS 제공

삼성SDS(대표 홍원표)가 클라우드 보안관제 서비스 사업에 나섰다. 클라우드 통합인증 서비스, 클라우드 기반 보안 소프트웨어 서비스(SECaaS)도 제공한다. 삼성SDS는 20일 잠실 캠퍼스에서 ‘사이버보안 컨퍼런스 2018’를 개최하고, 기업 정보보호최고책임자들에게 플랫폼 기반의 다양한 클라우드 보안 서비스를 선보였다. 클라우드 보안관제서비스는 삼성SDS가 20여년 간 축적한 사이버 위협정보(Threat Intelligence)와 머신러닝 알고리즘을 적용한 웹해킹 탐지 모델로 다양한 클라우드 해킹위협에 대응할 수 있게 해...

더보기

AWS 에듀케이트, 기자가 해봤다

Leave this field empty if you're human: 지금은 클라우드 시대다. 새롭게 시작하는 기업은 대부분 아마존웹서비스(AWS)나 마이크로소프트 애저와 같은 클라우드 상에 시스템을 구성한다. 기존 기업의 레거시 시스템도 조금씩 클라우드로 전환되고 있다. 미래에는 대부분의 IT시스템이 클라우드 기반으로 구동될 것이라는 예상에 반대 의견을 내는 이는 많지 않다. 이 때문에 클라우드 개발자에 대한 수요는 점점 커지고 있다. 링크드인에 따르면, 클라우드 컴퓨팅은 기업이 원하는 IT인재의 첫번째 역량인 것으로...

더보기

과연 아마존은 오라클을 무너뜨릴 수 있을까?

오라클은 전통적인 기업 전산실의 터줏대감이다. 일정 규모 이상의 기업들은 메인프레임을 사용하는 것이 아니라면 자사의 가장 중요한 IT시스템을 위한 DB로 오라클을 선택하는 데 주저함이 없다. 오라클 DB의 안정성과 성능은 이미 시장에서 검증됐다. 덕분에 지난 20년 동안 오라클은 승승장구해왔다. 그러나 오라클은 현재 위기다. IBM이나 마이크로소프트와 같은 DB 경쟁사가 치고 올라왔기 때문은 아니다. 클라우드 컴퓨팅이라는 거대한 흐름 때문이다. 오라클을 위기로 몰아넣고 있는 회사는 전통적인 경쟁사가 아니라 아마존(또는...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