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뱅크가 총 30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진행한다. 지난해 10월 출범 이후 두 번째다.

토스뱅크는 23일 이사회를 열고 30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 추진을 결의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유상증자는 두 번째로, 4개월 만에 주주사들의 동의 하에 이뤄졌다. 이로써 토스뱅크는 총 8500억원의 납입 자본금을 확보한다.

증자를 통해 신규 발행하는 주식은 총 6000만주다. 이 가운데 4500만주(2250억원)가 보통주이며, 1500만주(750억원)가 전환주다. 증자방식은 제3자 배정으로, 주당 발행가는 5000원이다. 자본금 납입일은 이달 24일이다.

토스뱅크는 웰컴캐피탈을 신규 주주로 맞이한다. 웰컴캐피탈에는 총 300만주(150억 원 규모)가 배정된다. 웰컴캐피탈은 토스뱅크의 기존 주주사인 웰컴저축은행이 속한 웰컴금융그룹의 계열사다. 웰컴캐피탈의 다양한 금융 상품 취급 경험과 웰컴저축은행의 고도화된 신용평가시스템 노하우를 접목해 대출 영업 활성화와 건전성 관리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토스뱅크는 기대하고 있다.

이번 증자로 토스뱅크는 기존의 중저신용자를 포용한 개인 신용대출 상품을 확대할 예정이다. 또 무보증, 무담보 ‘토스뱅크 사장님 대출’을 통해 실수요 개인사업자들에게 자금을 공급할 수 있는 기반을 강화했다.

홍민택 토스뱅크 대표는 “출범 4개월 만에 두 번째 증자가 가능했던 이유는 주주사들이 토스뱅크의 성장에 대한 높은 관심과 합의가 있었기 때문”이라며 “그 기대를 발판 삼아 고객 중심의 상품과 혁신적인 서비스로 시장을 바꾸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홍하나 기자>0626hhn@byline.network


[온라인 컨퍼런스] 2022 이커머스 비즈니스 인사이트 가을

‘2022 이커머스 비즈니스 인사이트 가을’에서는 업계의 현재 상황과 최신 트렌드, 앞으로의 변화 방향에 대해 공유하고, 참가자들이 앞으로의 전략을 세울 수 있는 인사이트를 제공하고자 합니다.

일시 : 9월 28일~29일 오후 14시 ~ 17시
장소 : 온라인
문의 : byline@byline.network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