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SK쉴더스

SK쉴더스 “스마트공장의 OT보안, 보안과 생산성 함께 가져가야”

기술의 발전으로 산업의 환경이 달라지고 있다. 대표적인 분야가 공장이다. 전통적인 공장 환경에서 스마트공장 환경으로 바뀌고 있다. 스마트공장은 정보통신기술을 결합해 생산시설을 네트워크화·디지털화하고, 공장 설비에 산업용 사물인터넷(IoT)을 설치해 공정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수집한다. 스마트공장은 지난 2020년 기준으로 국내에 약 2만 곳이 보급됐다.  이와 함께 스마트공장의 운영기술(OT)을 노린 사이버 보안 침해사고도 늘고 있다. 지난해 IT, OT 보안 가운데 제조업 공급망을 공격해 금전취득, 정보유출 등을 노린 침해사고가...

더보기

SK쉴더스, AWS 전용 경계보안 서비스 ‘네트워크 프로텍션’ 출시

SK쉴더스(대표 박진효)가 아마존웹서비스(AWS) 경계 보안(Perimeter Protection) 서비스 ‘네트워크 프로텍션(Network Protection for AWS)’을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보안 서비스는 AWS 전용 보안 서비스를 기업 클라우드 환경에 맞춤형으로 제공하는 것으로, 기존 타사(3rd Party) 솔루션을 이용해 클라우드 보안성을 강화하는 것과는 달리 보다 합리적인 비용으로 데이터 가용성과 안전성, 보안성을 높일 수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SK쉴더스에 따르면, 클라우드 네이티브...

더보기

“옷 색깔로 사람 찾는다”SK쉴더스 ‘캡스 뷰가드AI’

SK쉴더스(대표 박진효)가 색상으로 검색하는 기능을 더하는 등 인공지능(AI) 영상 모니터링 솔루션 ‘캡스 뷰가드AI’ 서비스를 고도화해 사용자 편의성을 개선했다고 15일 밝혔다. 캡스 뷰가드AI는 SK쉴더스가 지난해 12월 출시한 다기능  AI 기반의 CCTV다. 감시와 보안을 기본으로 다양한 방문 고객 분석 데이터까지 제공하는 영상 모니터링 기능을 제공한다. 특히 사람, 차량 등 객체 기반 영상 분석은 물론, 화면 안에 원하는 감시구역을 직접 지정하거나 방문 고객 데이터 수집을 통한 통계 제공 등 AI와...

더보기

SK쉴더스, 융합보안 플랫폼 ‘써미츠’ 서비스 세분화

라이프케어 플랫폼 기업 SK쉴더스(대표 박진효)의 보안 플랫폼 ‘써미츠(SUMiTS)’ 서비스가 핵심 고객군에 따라 기능을 세분화하고 맞춤형 솔루션으로 제공된다. 5일 SK쉴더스에 따르면, 핵심 고객군에 따라 세분화한 써미츠기반 융합보안 서비스는 ▲종합 안전관리가 필요한 현장을 위한 ‘써미츠 산업안전’ ▲효율적인 건물 관리에 필요한 모든 것을 제공하는 ‘써미츠 FM(Facility Management)’ ▲생산 및 제조 공장의 시설과 데이터를 보호하는 ‘써미츠 OT(Operational Technology)’ 3가지로 나뉜다....

더보기

클라우드 보안 관점에서 컨테이너 보안성 높이는 방법

기업들이 클라우드를 사용하면서 컨테이너 배포 방식을 많이 쓰기 시작했다. 시스템을 모듈별로 쪼개서 개발할 수 있는 이점이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이때 각 개발 단계에서 보안이 적용되지 않으면 개발 이후 보안 문제를 해결하는데 시간과 비용이 드는 문제가 생긴다. 따라서 기업들은 개발 단계별로 보안 요소를 적용해야 할 필요가 있다. 천종현 SK쉴더스 클라우드 사업담당 PL은 ‘진화된 클라우드 보안 방안과 제로트러스트 업무환경 구현’을 주제로 최근 개최된 클라우드 네이티브 보안 웹세미나에서 클라우드 보안 관점에서 컨테이너 보안...

더보기

가상자산 탈취 노린 사이버공격 급증…랜섬웨어 여전히 활개

랜섬웨어(RaaS) 감염, 가상자산을 노린 사이버공격이 올 상반기에 집중된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산업별로는 제조, 금융, 정부·공공 부문에서 침해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했다. 금융권 침해사고는 가상자산 거래소를 대상으로 한 해킹으로 분석되는데, 올 하반기에도 가상자산 탈취를 노린 이같은 공격 추세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SK쉴더스(대표 박진효)는 22일 서울 광화문에서 가진 미디어 세미나에서 화이트해커 전문가그룹 ‘이큐스트(EQST; Experts, Qualified Security Team)’ 분석을 토대로 이같은 내용을...

더보기

SK쉴더스 “팬데믹 이후 집중 타깃된 클라우드 보안 대책 필수”

SK쉴더스(대표 박진효)가 최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세계 최대 규모 사이버보안 컨퍼런스·전시회인 ‘RSA컨퍼런스(RSAC) 2022’에 참가해 현장에서 얻은 인사이트를 공유했다고 16일 밝혔다. 전날 진행한 온라인 고객 세미나에서 SK쉴더스 유종훈 클라우드사업그룹장은 RSAC에서 가장 많이 언급된 주요 키워드로 ‘클라우드’를 꼽았다. 유종훈 SK쉴더스 클라우드사업그룹장은 “이번 RSAC에서 가장 많이 언급된 ‘클라우드’를 타깃으로 한 공격은 점점 진화하고 있으며, 이에 대한 기업의 대비는 필수적으로 이뤄져야 한다”며,...

더보기

SK쉴더스, 상장 철회…“최적 시점에 재추진”

기업공개(IPO)에 나선 보안업체 SK쉴더스가 3일 상장 철회를 결정했다. SK쉴더스(대표 박진효)는 6일 전자공시시스템을 통해 상장철회신고서를 제출했다. 회사측은 “IPO 과정에서 대다수 기관투자자로부터 SK쉴더스의 펀더멘털(성장성, 수익성, 안정성)에 대해 긍정적인 평가를 얻었다. 다만 지난 수개월간 상장을 추진하면서 글로벌 거시경제의 불확실성이 심화되어 투자 심리가 급격히 위축되었으며, 이로 인해 상장을 철회하고 향후 시장 상황을 고려해 기업 가치를 온전히 평가받을 수 있는 최적의 시점에 상장 추진을 검토하기로 결정했다”고...

더보기

코스피 상장 앞둔 SK쉴더스 “클라우드 보안기업 M&A 추진, 신성장 사업 확장”

내달 유가증권시장(KOSPI) 상장을 앞둔 SK쉴더스가 기업공개(IPO)로 확보한 공모자금으로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국내외 기업 인수합병(M&A)과 연구개발(R&D) 역량 강화를 위한 투자를 적극 벌이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박진효 SK쉴더스 대표는 26일 온라인으로 개최한 기자간담회에서 “오는 5월 19일 상장을 목표로 공모절차를 진행하고 있다”면서 “공모자금은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M&A와 R&D 역량 강화를 위한 인프라 확충, 우수한 기술 인력 영입에 투자해 사업과 기술 경쟁력을...

더보기

SK쉴더스의 사이버위협 방어 최전선 ‘시큐디움센터’

“하루 79억건·5만건 위협 수집·탐지, 분석해 대응” “작년 말, 올해 초 로그4쉘(Log4Shell), 스프링4쉘(Spring4Shell)같은 제로데이 공격이 많이 발생했다. 제로데이(Zero-Day) 공격은 취약점이 공개되면 바로 그 다음날부터 공격이 진행된다. 최근에는 이메일을 통한 악성코드 유포 공격이 굉장히 많이 늘었다. 해킹 공격의 91%가 이메일을 활용하는데, 계정 탈취에 그치지 않고 담당자를 사칭한 사기메일을 보내 돈을 가로채거나 웹사이트를 파괴하고 마비시키는 공격으로 이어지도 한다.” 김종현 SK쉴더스(대표...

더보기

SK쉴더스·한국정보인증, 제1금융권에 양자OTP 구축

SK쉴더스(대표 박진효)는 한국정보인증(대표 김상준)과 함께 제1금융권에 양자암호 기술을 적용한 보안 솔루션을 구축했다고 11일 밝혔다. 양사는 금융사 업무시스템 2차인증 고도화 사업에 모바일 양자일회용비밀번호(OTP)를 적용했다. 이 모바일 양자OTP는 생체인증, 일회용비밀번호(OTP) 생성시 무작위 난수를 만들어내는 양자난수생성(QRNG) 기술이 적용된 통합인증 모바일OTP 제품으로, 한국정보인증이 개발했다. QRNG 기술은 무작위적이고 예측 불가능한 양자난수를 생성해 패턴 분석이 불가능하므로 차세대 암호 기술로 주목받고...

더보기

SK쉴더스, 2040년 탄소중립 실현 ‘넷제로 2040’ 선언

SK쉴더스(대표 박진효)가 온실가스 선제적 감축을 위한 ‘넷제로(Net Zero) 2040’ 선언을 통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한층 강화한다고 8일 밝혔다. 넷제로는 온실가스 배출량과 흡수량을 동일하게 만들어 순 배출량을 0으로 만드는 것을 의미한다. SK쉴더스는 작년 4월 ESG 경영의 컨트롤타워인 ESG위원회를 설치해 ESG 전략 수립, 경영을 위한 관리 체계 구축, 이슈 대응 등을 실천해왔다. 전사적 ESG 경영 실천을 도모하기 위해 신설된 ‘ESG실’은 ‘E’, ‘S’, ‘G’ 각 모듈별 구체적인 전략과...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