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S22

분기 최대 실적에도 ‘6만전자’ 넘지 못한 삼성

삼성전자가 분기 최대 실적을 달성했지만 주가는 여전히 6만전자를 넘지 못하고 있다. 실적을 발표한 28일 종가 기준 주가가 6만5000원 아래로 떨어지면서 일각에서는 ‘5만전자’가 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도 나오고 있다. 삼성전자가 호실적에도 낮은 주가를 기록한 이유에는 우크라이나 사태와 중국 봉쇄 등 거시경제(매크로) 이슈로 인한 불확실성이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인다. 삼성전자는 28일 올 1분기 실적발표를 통해 매출 77조7800억원, 영업이익 14조1200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더보기

삼성전자, 1분기 최대 실적 기록했지만…

삼성전자가 반도체와 스마트폰 실적에 힘입어 1분기 최대 실적을 기록할 전망이다. 하지만 여전히 주가는 7만원 아래에서 회복하지 못하고 있으며 지속해서 하락하는 추세다. 일각에서는 삼성전자를 둘러싼 상황이 긍정적이지 않다는 우려 섞인 목소리를 내고 있다. 삼성전자는 7일 2022년 1분기 잠정실적 발표를 통해 매출 77조원, 영업이익 14조1000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잠정실적을 발표할 때 사업 부문별 세부 실적을 공개하지 않지만, 1분기 실적은 반도체 사업을 담당하는 DS(Device Solutions) 부문과...

더보기

[인사이드 반도체] 삼성이 GOS 대신 설계에 더 투자했더라면

편집자주: 반도체, 배터리, 디스플레이 소식을 기업 전략과 경쟁 구도, 시장 배경과 엮어서 설명합니다. 기술의 발전과 함께 반도체, 배터리, 디스플레이 소식이 매일같이 쏟아지지만 익숙하지 않다 보니 어렵게 느껴지기도 합니다. 하지만 각 기업의 전략과 성장 배경을 알면 왜 그 제품을 출시했는지, 회사의 전략과 특성은 어떤지 엿볼 수 있습니다. 더 넓게는 시장 상황과 전망을 살펴볼 수도 있죠. 하나씩 함께 파고 들어가보면 언젠가 어려웠던 기술 회사 이야기가 친근하게 다가올 거예요. 삼성전자가 갤럭시 S22 시리즈를 공개한 지 한...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