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Hisense

[CES2022] 중국 가전제조사 하이센스, 초가성비 미니 LED TV 발표

가성비 TV시장을 장악하고 있는 하이센스가 올 여름 신제품을 출시한다. 하이센스는 CES 2022에서 기자 간담회를 열고 올해 출시할 제품과 작년 사업결과 및 계획을 설명했다. 2021년 하이센스의 매출은 270억달러로 2020년 대비 20% 상승했다. 하이센스 TV는 중국, 일본, 남아프리카, 호주 시장에서 판매 1위를 기록했다. 65인치 시장의 글로벌 성장률은 7%지만, 하이센스는 41% 성장한 것이다. 하이센스는 이날 초대형 레이저TV 제품 8K 버전을 소개했다. 하이센스의 트리코마 TV는 인공지능을 갖춘 8K 이미징...

더보기

[까다로운 IT] TV살 때 호갱 안 당하는 법

안녕하세요. 이종철의 까다로운 IT, 오늘은 TV살 때 호갱 안 당하는 법을 알아보겠습니다. CES2021에서는 많은 TV가 나왔는데요. 그중에서도 미니 LED가 주력 TV로 등장했죠. 그런데 사실, 미니 LED는 우리가 아는 고오급 TV인 OLED가 아닙니다. 이 TV는 사실 LCD인데요. LG의 QNED, 삼성의 네오 QLED 모두 LCD TV죠. 그런데 이름을 왜 이렇게 헷갈리게 지은 걸까요? 기존 LCD TV는 LCD 화면 뒤에 형광등 같은 큰 LED 전구가 들어있습니다. 전구가 크면 전구 사이에 어두운 부분이 생기죠....

더보기

[CES 2021] 삼성과 LG가 전하는 2021 TV 트렌드

삼성전자가 CES 2021 행사의 마지막으로 기자간담회를 열고 TV 시장 트렌드를 밝혔다. 미니 LED, 마이크로 LED, AMOLED 올해 가장 화두가 된 제품들을 꼽으라면 미니 LED를 광원으로 쓰는 LCD TV를 꼽을 수 있다. 삼성전자는 기존의 QLED에 미니 LED를 적용해 컬러와 디테일이 움직이는 부분을 개선했다. LG전자 역시 나노셀과 퀀텀닷 필름을 사용한 미니 LED TV인 QNED TV를 내놓았다. 소니도 미니 LED에 해당하는 크리스털 LED TV를, TCL도 4K 미니 LED TV와 QLED TV를 선보였다....

더보기

[CES 2021] LG·삼성이 아닌 다른 제조사의 획기적인 TV들

CES 현장은 늘 삼성과 LG의 엄청난 스크린으로 뒤덮인다. 두 회사는 늘 CES의 주인공 같은 느낌을 선사한다. 따라서 CES가 온라인 전환되며 가장 큰 피해를 입은 것도 두 회사가 아닐까 한다. 올해는 많은 TV 제조사들이 CES에 참석하지 않았다. 그러나 주요 플레이어들은 여전히 참전해 자사의 TV들을 뽐내고 있다. 우선, 국내 두 회사는 마이크로LED와 미니 LED-LCD TV를 주력으로 내세웠다. 삼성과 LG의 미니 LED 전쟁 매년 선보이는 마이크로 LED는 모듈식 기판 제품이다. 기판 위에 AMOLED를 붙여 작은...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