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풀필먼트 연합(NFA) 소속 스타트업들이 차례로 ‘자정 주문 마감’ 서비스를 선보였다. 품고를 서비스하는 두손컴퍼니가 ‘24시 주문 마감 서비스’를, 파스토가 ‘밤 12시 오늘출발’ 서비스를 론칭하며 쿠팡 로켓배송을 바짝 쫓고 있다.

이 서비스들의 라스트마일 배송은 어디서 담당할까? 같은 NFA 소속인 CJ대한통운이 전담할까? 그렇지 않다. 파스토는 CJ대한통운이 아니라 ‘한진’과 손잡고 자정 주문 마감 서비스를 진행한다. 그 이유를 알아봤다.

‘밤 12시 오늘출발’ 서비스의 기획 배경

온라인 쇼핑몰은 24시간 열려있다. 항상 주문할 수 있다. 그렇다면 ‘배송도 항상 진행돼야 한다’라는 생각에 서비스 기획을 시작했다.

이전부터 네이버 ‘브랜드 스토어’ 셀러는 24시간 주문을 당일 출고할 수 있었다. 그러나 그 외에 중소형 셀러들은 불가능했다. 이에 파스토는 소상공인도 주문 마감 시간을 연장해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밤 12시 오늘출발’ 서비스를 제공한다. 자정까지 들어온 주문을 새벽에 출고하다. 당연히 소비자들이 체감하는 배송이 빨라지고, 판매자들의 정산도 빨라진다.

(관련 기사 :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빠른정산’이 불러온 풀필먼트의 진화)

파스토가 새롭게 선보이는 ‘밤12시 오늘출발’ 서비스

더 늦게까지 받은 주문, 더 빨라진 배송

여기부터는 콘텐츠 멤버십 ‘커머스BN 프리미엄’ 가입자를 대상으로만 공개됩니다. 가입은 네이버를 통해 하실 수 있습니다. 커머스BN은 콘텐츠를 기반으로 커머스 가치사슬을 연결하는 ‘비즈니스 네트워크’를 만들고, 콘텐츠를 통해 산업과 산업, 사람과 사람을 연결하여 시너지를 만들고자 합니다. 그 새로운 도전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바로 콘텐츠 이어보기  커머스BN 바로가기


[온라인 컨퍼런스] 제조공장, 산업기반시설 ‘OT/ICS 환경 보안’ 방안 2022

‘다양한 산업 환경의 운영기술(OT)·산업제어시스템(ICS) 환경에서 정보 탈취, 운영 중단, 랜섬웨어 감염 등과 같은 악의적인 공격 시도와 보안 사고들이 지속적으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하지만 전체 자산에 대한 가시성을 확보하는 것은 물론, 지능형 위협과 이상 행위에 대해 포괄적인 탐지·보호·대응체계를 갖추는 것이 쉽지 않은 상황입니다. 10월 20일 이번에 개최하는 ‘OT/ICS 환경 보안 방안’ 온라인 컨퍼런스에서 OT/ICS 환경을 위협하는 요소들과 더불어 적절한 보안체계를 수립하는데 필요한 다양한 정보들을 얻어갈 수 있길 바랍니다.

일시 : 2022년 10월 20일 (목) 13:30 ~ 17:20
장소 : 온라인
문의 : byline@byline.network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