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견 게임사 네시삼십삼분(4:33)이 ‘전략’을 강조한 모바일 시뮬레이션 게임을 세계 140개국에 동시 출시했다. 새 게임의 이름은 ‘매드로켓: 포그 오브 워(Mad Rocket: Fog of War)’로, 4:33의 자회사인 라타타스튜디오가 만들었다.

매드로켓은 개인 간 전투(PVP) 기반의 모바일 전략 게임이다. 전장 안개라는 장치를 도입해 기존 모바일 전략 게임과 차별성을 꾀했다.

 

 

매드로켓에서는 이용자가 타일 기반 기지를 자유자재로 구성할 수 있다. 안개 속에 방어 시설을 숨길 수 있어 상대의 허를 찌르는 창의적인 방어 전략이 가능하다.

공격자는 로켓 미사일, 공중 유닛, 지상 유닛 등 세가지 타입의 무기를 적재적소에 활용해 방어선을 뚫어 나가면서 마치 퍼즐을 푸는 듯한 재미를 느낄 수 있다고 4:33 측은 설명했다.

시즌제 등급을 도입해 전 세계 이용자들과 전투를 하고 자신의 실력을 증명할 수 있도록 했다. 시즌은 월 단위로 운영된다. 매 시즌 임무를 수행하면 모은 점수에 따라 보상이 주어진다.

이외에 클랜에 속한 이용자들이 함께 수행할 수 있는 클랜 미션과 게임 플레이 영상 공유 기능 등 커뮤니티를 강화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남혜현 기자> smilla@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