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Honor

[MWC 2022]에 등장한 스마트 신제품들

MWC 2022에서 여러 브랜드의 신제품이 공개됐다. 대부분 중국 제품인 이유는 삼성과 애플, 구글은 별도의 행사로 제품을 공개했기 때문이다. 아너 아너는 별도의 행사까지 열며 아너 브랜드 론칭을 알렸다. 아너는 과거 화웨이 산하 브랜드였으나 미중무역제재 이후 화웨이에서 독립한 브랜드로, 중국 내수가 아닌 글로벌 대상 브랜드다. 중국 내부가 아닌 외부에 R&D 센터 6곳을 운영하며, 생산 역시 화웨이와 별도의 공장에서 진행한다고 한다. 신제품인 매직 4는 스냅드래곤 8 1세대, LTPO 6.81인치 OLED, 120Hz...

더보기

1분기 스마트폰 판매 동향, 점유율은 삼성, 매출은 애플, 화웨이의 자리는?

지난 1분기는 역대 가장 많은 스마트폰 매출이 발생한 시기다. 전체 판매 수익은 1000억달러를 처음으로 넘어선 1130억달러(약 126조7069억원)를 기록했다. 전 세계 출하량은 3억5500만대로, 전년 동기 대비 20% 증가했다. 출하량과 점유율의 삼성 삼성전자는 3억5500만대 중 7660만대를 출하했다. 점유율은 22% 수준으로, 지난 2020년 4분기 애플에게 내줬던 출하량 1위 자리를 되찾았다. 삼성전자는 갤럭시S21, 갤럭시 A시리즈 등의 활발한 판매로 인해 많은 판매량을 기록했다. 4분기 막바지에 공개된 아이폰...

더보기

화웨이가 2분기 판매량으로 애플을 제쳤다

  IT 컨설팅 업체 가트너(Gartner)가 발표한 2018년 전 세계 스마트폰 판매량에 따르면, 화웨이의 판매량은 4억 9846만5000대로, 애플의 4억 4715만1000대를 근소하게 앞섰다. 지난해 2분기에 애플은 올해와 비슷한 판매량을 기록했으나 화웨이의 판매량이 약 3억 5천대에서 급상승했다. 화웨이의 판매량은 1분기 대비 약 38.6% 증가했다.     가트너 책임연구원인 안슐 굽타는 이러한 현상에 대해 화웨이의 유통 채널, 브랜드 구축, 아너 시리즈 포지셔닝 등에 대한 투자가 판매 성장에...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