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FCC

[MWC 2022] 미국은 6G시대의 리더가 되고자 한다

5세대(G) 통신 기술에서 중국에 한 차례 주도권을 빼앗겼던 미국이 6G 통신에서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6G는 아직 국제 표준도 만들어지지 않은 상황인데, 이 표준 제정에서 미국이 주도적 위치를 가져가겠다는 의지를 올해 MWC에서 강조했다. MWC는 매해 이맘때쯤 열리는 세계 최대 모바일 박람회로, 각국의 통신 기술과 이슈를 공유한다. 미국 연방통신위원회(FCC) 제시카 로젠워셀 위원장은 지난 1일(현지 시각)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 2022 기조연설에서 미국이 향후 6G 기술을 선도하겠다며, 통신기술에 대한...

더보기

미국 통신사가 팬데믹에 대처하는 법 – 무제한 데이터

미국 주요 통신 5개사가 모두 미국 연결성 유지 서약(Keep Americans Connected Pledge)에 서명했다. 미연방통신위원회 회장인 아짓 파이(Ajit Pai)는 현지 시각 13일, 미국 통신사들과 서약을 완료했다고 발표했다. 이 서약에 따르면, AT & T, 버라이존, T-모바일, 스프린트, 컴캐스트 등의 회사는 물론 차터(Charter), 센터리링크(CenturyLink) 콕스(Cox), 소닉(Sonic) 등 대부분의 브로드밴드 혹은 통신 사업자들이 재난 상황에 동의하고 60일간 해당 조치를 유지한다고...

더보기

5G 시대, 망중립성은 유효해야 하는가?

국내 이동통신업계는 5G에 대한 기대감에 부풀어있다. 5G 시대가 오면 새로운 서비스로 글로벌 5G 시장을 선도하겠다는 포부로 가득차있다. 내년 3월로 예정돼 있던 5G 상용화 시점도 앞당겼다. 오는 12월 한국 5G 이동통신 세계 최초 상용화 선언(코리아5G데이)을 진행한다고 한다. 그러면서 솔솔 나오는 이야기는 망중립성 완화다. 4G까지 유효했던 망중립성을 5G 시대에 재검토 해야 한다는 이야기다. 특히 미국 FCC가 망중립성 원칙을 폐지하면서 한국도 이를 논의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한동안 뜸했던 망중립성 관련...

더보기

중국의 AI 경쟁력은 어느 정도일까

바이라인네트워크 <주간 프리미엄 트렌드 리포트>가 발간됐습니다. 이번호 <딥다이브>에서는 ▲중국의 AI 경쟁력은 어느 정도일까 ▲테슬라 요건 상장, 첫 발을 떼다를 다뤘습니다. 옐로스토리에는 ▲삼성의 HDR10+ 확산 안간힘 ‘눈물 겹네’ ▲통신사 마일리지로 통신요금 결제? 실효성 ‘글쎄’ ▲HPE 차기 수장에 대한 멕 휘트먼 CEO의 선견지명 ▲블루홀 덕분에 뒤에서 웃는 마이크로소프트를 담았습니다. 놓치지 말았어야 할 IT 이슈들이 무엇이 있었는지, 핫토픽 컨슈머/엔터프라이즈 편에서 확인하세요. 핫토픽...

더보기

위기의 망중립성, 어떻게 볼 것인가

망중립성이 다시 도마에 올랐습니다. 미국 연방통신위원회(FCC)는 오는 12월 14일 오바마 정부에서 확립한 망중립성 원칙을 재검토한다고 합니다. 아마 이 회의는 망중립성 원칙을 유지하지 않는 방향으로 논의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공공연히 망 중립성이 필요치 않다고 주장해왔고, 아짓 파이 FCC 위원장이 망중립성 폐지론자이기 때문입니다. FCC 위원 구성도 공화당 3명, 민주당 2명의 위원으로 구성돼 있어 정부 측 손을 들어줄 가능성이 높아 보입니다. 미국에서 망중립성 원칙을 버린다면, 이는 국내에도 어떤 영향을...

더보기

‘가짜뉴스’·‘문재인vs안철수 IT공약 비교’…주간 트렌드 리포트 발간

5월입니다. 이번주 징검다리 휴일로 생긴 황금연휴가 지나면 19대 대통령선거를 치룹니다. 바이라인네트워크 5월 첫째주 <주간 프리미엄 트렌드 리포트>가 발간됐습니다. 이번호에서는 대선시기 더욱 심각한 문제로 부각된 가짜뉴스, 이에 대한 국내외 기업들의 대응과 문재인vs안철수 대선 후보 IT 공약을 <딥다이브>에서 다뤘습니다. <옐로스토리>에서는 ▲‘조범구호’ 시스코, 공격적 인재 영입 ▲LG전자 PS 천차만별 JTBC ▲갤럭시S8 광고 실종 소식을 담았습니다. 놓치지 말았어야 할 IT 이슈들이...

더보기
로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