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컬리, 핵심 성장 동력 ‘평택물류센터’ 오픈

컬리가 경기도 평택시에 컬리 평택물류센터를 오픈했다고 3일 밝혔다. 일 22만 박스 주문처리가 가능한 평택물류센터는 컬리 역대 물류센터 중 최대 규모로, 시스템, 환경 등 최상의 조건을 갖춰 향후 컬리 물류의 핵심 기지가 될 것으로 보인다.

경기도 평택시 청북읍 고렴일반산업단지에 들어선 평택물류센터는 총 8개층, 199,762㎡ 면적으로 축구장 28개 크기다. 2021년 3월 국내 최대 규모의 신선 물류 기지로 문을 연 컬리 김포물류센터 보다 약 2배 크다. 기존 컬리 물류센터들과 마찬가지로 냉장, 냉동, 상온 등 상품별로 각기 다른 온도의 처리공간을 한 곳에 통합했다.

평택물류센터의 두드러지는 특징은 컬리 물류 기지 중 가장 큰 정온센터를 갖췄다는 사실이다. 정온센터는 외부 기온의 영향 없이 실내 온도가 일정하게 유지되는 공간으로 상온 상품의 품질이 하절기 고온과 동절기 저온에 손상되는 것을 방지한다. 특히 온도 민감도가 높은 뷰티 상품이 최상의 품질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한다.

주문 처리 수량도 기존 물류센터 중 가장 크다. 컬리 평택물류센터는 최첨단 자동화 설비를 도입, 하루 약 22만 박스의 주문처리가 가능하다. 김포물류센터와 올 4월 문 연 동남권물류센터의 일 주문 처리량까지 더하면 컬리 전체의 물류 생산성은 지난해 대비 약 20% 향상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 국토교통부에서 주관하는 스마트 물류센터 1등급 기준에 부합하는 예비인증을 취득했다. 자동화 설비 설계, 운영, 안전, 환경, 물류정보시스템 등 모든 항목에 걸쳐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는 설명이다. 평택물류센터는 데이터 기반의 최적화 엔진을 통해 고객 주문을 실시간 분석, 효율이 극대화되는 묶음 단위로 작업을 시행한다. 더해 자동화 설비를 통해 상온, 냉장, 냉동에서 피킹된 상품들을 개별 보관했다가 필요에 따라 일괄 투입하는 시퀀스 버퍼(Sequence Buffer)도 갖추었다. 고회전 상품의 피킹은 작업 속도가 빠르며 유연성이 높은 사람이 맡고, 저회전 상품은 제품이 작업자에게 자동으로 전달되는 GTP(Goods To Person) 설비를 통해 효율을 높였다고 설명했다.

평택물류센터는 서울, 경기 등 수도권 남부와 충청권 일부 지역의 샛별배송을 주로 담당한다. 그 외 수도권 서북부 지역의 샛별배송은 김포물류센터에서, 부산, 울산, 대구 등 영남 지역은 경상남도 창원시에 위치한 동남권 물류센터에서 맡는다.

한편, 컬리 평택물류센터는 오픈 전부터 인근 지역 인재들을 우선 채용했다고 전했다. 현재 800명이 넘는 직원들이 평택물류센터에서 근무하고 있다. 현재도 대규모 채용 중이며, 입사자에게는 업계 최고 수준의 근무환경과 복리후생 혜택을 제공한다.

컬리 김슬아 대표는 “평택물류센터는 첨단 물류 기술을 기반으로 수도권과 충청권 샛별배송은 물론 지방 택배배송도 책임지는 컬리 물류의 중심기지 역할을 할 것”이라며, “빠른 최적화를 통해 매출 성장과 수익성 개선의 원동력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성아인 기자> aing8@byline.network

[컨퍼런스 안내] 클라우드 보안 & 제로트러스트 컨퍼런스 2024

바이라인네트워크는 올해 두드러진 사이버위협 트렌드, 클라우드 보안을 제대로 구현하는 방법과 기술을 알아보는 클라우드 보안 전문 컨퍼런스를 올해로 네번째로 개최합니다.

이번 행사에서는 하이브리드·멀티 클라우드 환경에서 보다 간소화된 방식으로 보안을 강화하고, 그 보안 수준을 유지할 수 있는 방안을 살펴봅니다. 아울러 원격 업무 환경 시대에 맞는 보안모델로 부각된 제로트러스트(ZeroTrust) 와 이를 구현하는 다양한 기술 방안, 시큐어액세스서비스 엣지(SASE), 폭발적인 변화를 부르는 AI 시대 진화된 위협 환경과 보안 방안 등을 포괄적으로 다룰 예정입니다.

  • 일시: 2024년 7월 4일 오전 8:40 ~ 오후 6:00
  • 장소: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 213 양재 엘타워 6층 그레이스홀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