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브리드, 나래데이터와 공공 ETL 시장 공략 ‘맞손’

오픈소스 데이터베이스관리시스템(DBMS) 전문기업 큐브리드는 24일 IT 솔루션 및 컨설팅 전문 기업 나래데이터와 전략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큐브리드는 이번 협약으로 나래데이터의 데이터 이관·통합 솔루션 ‘나래 데이터엠(Narae DataM)’과 자사의 DBMS 솔루션 ‘큐브리드(CUBRID)’를 연동하고 공동 고객 발굴에 협력할 계획이다.

정병주 큐브리드 대표(사진 왼쪽)와 오헌식 나래데이터 대표가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큐브리드)

나래데이터의 ETL(추출·변환·적재) 소프트웨어 ‘나래 데이터엠’은 다양한 서버 환경에서 원천 데이터를 빠르게 가공 처리해 비즈니스 규칙에 맞게 데이터를 변환하고, 변환된 데이터를 대상 저장소로 적재할 수 있도록 돕는 데이터 이관 인터페이스를 제공한다.

시스템 사용 연한이 도래하거나, 유지보수 비용을 절감하기 위해, 또는 클라우드로의 전환 및 차세대 시스템 도입 등 기존 DBMS를 큐브리드로 교체하려는 경우 나래 데이터엠을 이용해 정확하고 신속하게 데이터를 전환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이 밖에도 나래 데이터엠은 데이터 분석을 위한 데이터마트 혹은 데이터웨어하우스 구축 시 데이터 처리 도구로써, 계정계 결산 집계 등 배치 처리 작업을 지원하는 배치처리 엔진으로써 활용할 수 있다.

정병주 큐브리드 대표는 “큐브리드와 나래데이터가 협력함으로써 공공, 국방 시장에 예고된 레거시 시스템 전환 사업에 힘을 더하게 됐다”며 큐브리드는 “공공 부문 클라우드 인프라(IaaS)에 적용한 DBMS 중 가장 많은 DB 인스턴스를 점유하고 있는 만큼 양사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헌식 나래데이터 대표는 “나래 데이터엠은 조달청 디지털서비스몰에 등록된 ETL 솔루션으로서 대통령기록관, 육군부대 등 기록물관리시스템의 대용량 데이터 이관에 적용되며 성능과 신뢰성을 검증 받았다”면서 “공공 시장에서 오랜 기간 전문성을 다져온 큐브리드와의 협력을 통해 기록물 시장 ETL 수요에 적극 대응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진호 기자>jhlee26@byline.network

[컨퍼런스 안내] 클라우드 보안 & 제로트러스트 컨퍼런스 2024

  • 일시: 2024년 7월 4일 오전 8:40 ~ 오후 6:00
  • 장소: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 213 양재 엘타워 6층 그레이스홀

[무료 웨비나] B2B기업, AI 시대 어떻게 고객을 발굴할 것인가?

  • 정민아 <하룻밤에 읽는 B2B 마케팅> 저자
  • 2024년 7월 9일 14:00~15:00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