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Tube video

애플 페이 출시되면 벌어질 일

안녕하세요. 이종철의 까다로운 IT, 오늘은 애플 페이가 들어왔을 때 벌어질 일에 대해 알아봅니다.

자, 애플 페이 한국 진출이 거의 공식화되고 있죠. 11월 30일부터 시작한다고 알려졌습니다. 애플이나 현대카드 모두 공식적으로 인정하진 않았는데요. 약관이 유출됐죠. 빼박 아닐까요?

그리고 키오스크에 결제 솔루션 제공하는 NHN KCP가 키오스크 기계에 ‘애플 페이 사용 가능’ 이런 문구를 넣었다가 급하게 내렸죠. 여러분 이제 잘 아실 겁니다. 공식 홈페이지에 급하게 올랐다가 내리면 대부분 맞습니다.

자, 그럼 현대카드가 애플 페이를 도입하면 어떻게 될까요? 우선 조건이 있습니다. 1번. 현대카드여야 되고요. 2번. 해외 결제 가능한 모델이어야 됩니다. 한국에서 결제ㅌ하는데 왜 해외 결제냐 하면 애플 페이가 EMV라고 해외에서 만든 보안 모듈을 쓰기 때문인데요. 자세한 내용은 여기서 확인하세요.

애플 페이가 도입되면 어떻게 지 예측해봅니다. 첫 번째, 되는 데가 별로 없습니다. 두 번째 티머니면 교통 카드가 됩니다. 세 번째, 큰 매장 위주로 다니게 됩니다.

자, 제가 애플페이가 도입된 나라, 미국과 일본에서 간접 체험을 해봤습니다. 제가 직접 애플 페이를 한 건 아니고 하는 사람을 이렇게 훔쳐본 건데요.

우선 교통 카드, 우리나라 여러분은 폰으로 하는 거 익숙하시죠. 애플 페이로도 교통카드를 찍을수 있는데요. 익스프레스 교통 카드라는 모드가 있습니다. 지금 티머니와 현대카드-애플 페이가 협상을 하고 있으니까, 티머니 기능이 들어간 해외 결제 가능 애플 페이다-이러면 교통카드 쓸 수 있을 겁니다.

자, 그다음은 어떻게 될까요? 애플 페이가 있어도 안 되는 데가 상당히 많을 겁니다. 카드 결제기에 NFC 기능이 있어야 되거든요. 그러니까 꽂거나 긁어서 하는 카드기에는 못씁니다. 찍을 수 있어야 돼요. 그래서 가장 빨리 도입될 곳들, 편의점, 스타벅스입니다. 이 가게들은 이미 대부분 NFC 결제가 가능하거든요. 그다음은 현대카드와 관련이 있는 곳이겠죠. 코스트코·현대백화점. 그다음은 어딜까요? 서양 외국인이 많이 가는 곳이겠죠. 맥도날드·버거킹 같은 곳들이 비교적 빠르게 적용될 거라고 봅니다.


문제는 소상공인 점포들이예요. 요즘은 소상공인 점포들도 카드는 다 되잖아요. 그런데 NFC 결제는 거의 안 되거든요. 그래서 삼성 페이가 훌륭한 거긴 합니다만, 앞으로는 소상공인 여러분도 준비를 하셔야 할 겁니다. 만약 당분간 준비가 어려우시다면 탭투페이 서비스 도입 고려해보시기 바랍니다. 내 아이폰을 POS처럼 쓸 수 있는 기능이거든요. 손님 아이폰에서 내 아이폰에 찍으면 결제가 되는 겁니다. 그런데 이게 올 가을에 나와서 아직 미국에서도 잘 안 됩니다. 어떤 미국분은 애플 스토어에서도 탭투페이에 실패했다고 나오네요. 아직 멀었다-이렇게 보시면 됩니다. 만약 NHN KCP 같은 결제 솔루션 업체들이 탭투페이를 내놓는다고 하면 앱을 받고 도입하시면 되는데, 이게 NFC 포스기 도입하는 비용보다 높다 하시면 POS 도입도 고려해보시는 게 좋겠습니다. 현대카드에서 지원을 많이 해준다 하면 바꾸시는 게 좋겠죠.

애플 페이를 도입을 안 한다-하면 아주 작은 문제가 생깁니다. 시리야, 애플 페이되는 커피숍 찾아줘-이런 명령으로 검색을 할 수 있거든요. 지금은 태국에 있는 Korea 커피숍이 뜨는데 나중엔 실제로 검색이 될 겁니다. 사실 우리나라는 대부분 네이버에서 검색하기 때문에 큰 타격은 아닐 텐데요. 외국인이 많이 온다-하면 고민하실 필요 있습니다.

자, 애플 페이, 제가 생각하는 가장 큰 장점은 앱 클립입니다. 앱 클립이 뭐냐면 제가 해외여행을 갔는데 보조배터리를 놓고 갔거든요. 그런데 전철역에 보조배터리 대여 서비스가 있었습니다. 특이하게 애플 페이만 받더라고요. 그래서 폰을 갖다 대라-하길래 갖다 댔더니 앱을 설치하라고 뜨고요. 앱스토어 이동 없이 광고문구 팝업에서 바로 설치돼요. 그다음에 애플 계정으로 가입하면 바로 결제할 수 있는 겁니다. 만약 앱 클립이 없다면 앱스토어에서 앱 받고 전화번호나 메일로 가입하고 인증번호 복사해서 누르고 약관 동의하고 이러다 배터리가 나가겠죠. 그런데 앱 클립-애플 계정으로 로그인-애플 페이 결제까지 30초가 좀 안 걸립니다. 반납할 때도 그 앱으로 위치 찾아서 하면 되고요. 공유자전거, 킥보드, 심지어 타코 같은 길거리 음식 사는 데도 쓸 수 있습니다. 유용하겠죠. 우리나라에서도 공유자전거 비슷한 서비스에는 빠르게 적용될 가능성 있습니다. 나중에는 폰 지갑에 면허증 해놓으면 차도 쉽게 빌릴 수 있을 겁니다.

자, 그렇지만 마음의 준비를 하시는 게 좋을 겁니다. 대부분의 상황에서는 애플 페이가 안 될 거예요. 도입되는 데 시간이 꽤 걸릴 거고요. 까먹고 에이 안되네 하다 보면 어느 순간 되고 있겠죠. 이게 대기업 위주로 될 가능성이 높거든요. 소상공인 여러분들도 빠른 도입 한번 고민해보시기 바랍니다.

자, 애플 페이 도입되면 삼성 페이는 어떨까요? 더 좋습니다. 삼성 페이도 NFC 결제가 되거든요. 지금보다 더 쉽고 편하게 결제가 될 거고요. 삼성 페이로는 소상공인 결제도 할 수 있겠죠. 또 하나의 장점, 구글 페이도 가능해질 겁니다. 같은 방식이거든요. 갤럭시 워치 4나 5로도 결제할 수 있을 거고요. 모토로라나 낫싱 이런 자급제 폰에서도 가능합니다. 구글만 결정하면 됩니다.

자, 애플 페이가 도입되도 몇 년간은 불편하겠지만 효과는 좋을 겁니다. 삼성 페이도 편해지고 구글 페이도 들어올지도 모르니까요. 이제 아이폰 가지신 분들도 마음껏 먹고 마시고 카드도 놓고 다니고 행복한 시간 보내시기 바랍니다. 저는 애플 페이 도입 이후 리뷰로 찾아뵙겠습니다. 자 그럼 그때까지 구독, 좋아요, 알림 설정.

영상제작. 바이라인네트워크

촬영·편집. 바이라인네트워크 영상팀 byline@byline.network

대본. <이종철 기자>jude@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