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스에스알, 한국지역정보개발원 클라우드 취약점 진단 사업 수주

에스에스알(대표 고필주)은 한국지역정보개발원에서 발주한 ‘클라우드 보안취약점 진단시스템 도입’ 사업을 수주했다고 22일 밝혔다.

사업은 한국지역정보개발원 시스템이 앞으로 클라우드 환경으로 구축·운영됨에 따라, 보안취약점 진단 자동화 체계를 구축하는 프로젝트다.

에스에스알은 약 5개월간의 프로젝트 기간 동안 ▲클라우드 환경에 대한 보안취약점(CCE) 진단 ▲소프트웨어(SW) 결함에 의한 보안취약점(CVE) 진단 ▲주요정보통신기반시설 취약점 분석평가 항목에 대한 취약점 진단 자동화 등을 추진한다.

에스에스알은 지난 12년간 정보보호 컨설팅 및 보안취약점 진단 솔루션을 개발·공급해 온 정보보호전문서비스 기업이다. 이번 사업에는 보안취약점 진단 자동화 솔루션 ‘솔리드스텝(SolidStep)’이 활용된다. IT 인프라를 비롯해 CCE와 CVE까지 시스템 취약점을 자동으로 진단한다. 진단과 분석, 조치, 이력관리 등을 자동화해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는 게 에스에스알의 설명이다.

고필주 에스에스알 대표는 “전문 인력을 투입해 한국지역정보개발원의 정보시스템 운용 안정성과 효율성, 보안정책, 향후 관리 대상 시스템 증가 등 성공적인 보안취약점 진단 자동화 시스템을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진호 기자>jhlee26@byline.network

[무료 웨비나] 디지털 전환 시대의 필수! AI기반 아이덴티티 보안의 모든 것

  •  2024년 7월 16일 (화) 14:00 ~ 15:30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