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사들이 대거 쏟아냈던 모바일 뱅킹 앱을 정리하고 있다. 여러 앱으로 고객들에게 혼란을 주는 것보다 하나의 앱을 집중적으로 제공해 고객들을 결집하기 위한 슈퍼앱 전략을 취하고 있다.

대표적인 사례가 신한은행이다. 지난 2018년 신한은행은 기존 6개 앱을 하나로 통합한 뱅킹 앱 ‘쏠(SOL)’을 내놨다. 이후 신한은행은 추가적인 뱅킹 앱을 만들지 않고 신한 쏠에 모든 기능과 서비스를 집중하고 있다.

우리은행 사례도 빠질 수 없다. 뱅킹 앱은 아니지만, 지난 2020년 우리은행은 모바일 메신저 위비톡을 종료했다. 서비스를 내놓을 때까지만 해도 우리은행에서는 메신저에 금융 서비스를 접목하기 위한 혁신적 시도라고 판단했으나, 사용률이 저조하자 결국 서비스 폐지를 결정한 것이다. 이후 우리은행에서도 슈퍼앱 만들기 취지에서 ‘우리원뱅킹’ 기능 강화에 나서고 있다.

과거 KB금융그룹의 서비스 앱. 한 커뮤니티에서는 ‘공포의 국민은행 앱’이라는 게시물로 올라왔다. KB금융그룹은 현재도 20여개 앱을 서비스 중이다.

시중은행 중 가장 많은 앱을 서비스하고 있는 KB국민은행에서도 앱 통폐합에 대한 의지를 강조하고 있다. 국민은행은 올 상반기 중 간편뱅킹 앱인 ‘리브’를 없앤다. 기존에 리브에서 제공하던 기능을 KB스타뱅킹에 제공하게 되면서 중복되는 앱을 정리하기 위한 차원이라는 게 은행 측의 설명이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리브에 있던 대표 기능인 자동로그인, 연락처 송금, 환율 우대서비스 등의 기능이 지난해 스타뱅킹에 추가됐다”며 “기존 리브 고객이 스타뱅킹으로 이동해 대표 뱅킹 앱으로 만드는 차원”이라고 말했다.

리브 서비스의 종료는 나름의 의미가 있다. 앞서 국민은행의 앱 통폐합에 대한 논의는 내부적으로 꾸준히 이뤄져왔다. 작년까지만 하더라도 내부에서는 KB스타뱅킹과 리브, 부동산 앱인 리브메이트를 제외하고 나머지 앱을 정리하는 방향으로 가닥을 잡았으나, 결국 리브가 통폐합 대상에 오르게 된 것이다.

지난해 말 KB스타뱅킹이 리뉴얼 되면서, 사실상 간편 기능이 강화되어 리브를 별도 서비스 할 필요가 없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결과적으로 국민은행은 KB스타뱅킹 위주의 슈퍼앱 전략을 취하기로 결정했다.

그러나, 이러한 결정과 달리 국민은행은 다소 아이러니한 행보를 보이고 있다. 기존에 리브를 사용하던 10대를 겨냥해 또 다시 뱅킹 앱을 만들었다. 작년 11월 선보인 리브 넥스트는 10대들이 계좌 없이 간편송금, 온·오프라인 결제 등을 할 수 있다. 사실상 리브가 없어지고 리브 넥스트라는 새로운 앱이 등장한 것이다.

현재 국민은행을 포함한 KB금융그룹에서는 20여개의 앱을 운영하고 있다. 금융사 중에서 가장 많은 앱 서비스를 하고 있다. 서비스하는 앱이 많아질수록, 은행 입장에서는 관리하기가 어렵고 사용자가 분산되는 단점이 있다.


이러한 이유에서 국민은행에서는 앱 통폐합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물론, 리브를 없애고 리브 넥스트를 만드는 행보를 보이긴 했지만 앞으로 슈퍼앱 전략 기조 아래 사용률이 저조한 앱을 통폐합하겠다는 방침이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과거에는 전략적으로 특화 앱을 선보였다면, 이제는 이 앱을 경쟁적으로 합치는 작업에 나설 것”이라고 전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홍하나 기자>0626hhn@byline.network


[온라인 컨퍼런스] 제조공장, 산업기반시설 ‘OT/ICS 환경 보안’ 방안 2022

‘다양한 산업 환경의 운영기술(OT)·산업제어시스템(ICS) 환경에서 정보 탈취, 운영 중단, 랜섬웨어 감염 등과 같은 악의적인 공격 시도와 보안 사고들이 지속적으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하지만 전체 자산에 대한 가시성을 확보하는 것은 물론, 지능형 위협과 이상 행위에 대해 포괄적인 탐지·보호·대응체계를 갖추는 것이 쉽지 않은 상황입니다. 10월 20일 이번에 개최하는 ‘OT/ICS 환경 보안 방안’ 온라인 컨퍼런스에서 OT/ICS 환경을 위협하는 요소들과 더불어 적절한 보안체계를 수립하는데 필요한 다양한 정보들을 얻어갈 수 있길 바랍니다.

일시 : 2022년 10월 20일 (목) 13:30 ~ 17:20
장소 : 온라인
문의 : byline@byline.network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