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 테크놀로지스, 지난해 매출 1012억달러로 역대 최대 …“서버·스토리지 성장”

델 테크놀로지스가 지난해 역대 최고 매출을 기록했다. 올해 1월 마감된 2022년 회계연도 매출액이 전년동기 대비 17% 성장하며 1012억달러(약 123조)를 거뒀다. 영업이익은 78억달러이다.

사업 부문별 실적은 서버, 스토리지, 네트워킹 솔루션 사업부인 ISG(Infrastructure Solutions Group)에서 344억달러, 노트북과 모니터, 데스크톱 사업부인 CSG(Client Solutions Group)에서 각각 615억달러의 매출을 올렸다.

29일 아태지역 기자들을 대상으로 진행된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척 위튼(Chuck Whitten) 델 테크놀로지스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이같은 최대 실적에 대해 “2022 회계연도가 델 역사상 아주 놀라운 한 해였다. 1000억달러 이상의 매출을 달성했는데, 우리 기업 규모로는 놀라운 성장”이라며 “글로벌 기술 생태계에서 우리가 차지하는 중요한 입지를 알려주는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번 성과의 가장 중요한 지표는 서버와 스토리지 부문의 수요라는 것이 척 위튼 COO의 설명이다. 그는 “지금은 수요가 매출보다 훨씬 큰 상태”라며 “통합된 비즈니스 모델로 상당히 어려운 공급 상황에서도 계속해서 비즈니스 성과를 내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스토리지 부문은 델 테크놀로지스가 EMC를 인수한 이래 최고의 실적을 냈다. 두 자릿수 성장률을 낸 미드레인지 스토리지 부문은 핵심 제품인 파워스토어를 주축으로 견고한 성장을 이끌었다.

CSG 컨슈머 부문 디바이스 수요도 증가했다는 평가다. 위튼 COO는 “기업의 하이브리드 업무 환경이 빠르게 확산되면서 디바이스, 생산성 디바이스가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 이에 따라 CSG 부문 매출이 615억달러의 기록적인 성과를 기록했다”고 말했다.

델 테크놀로지스는 지난해 VM웨어 매각을 완료했다. CSG 부문에서 새로운 게이밍과 커머셜 노트북 신제품들을 꾸준히 선보였다. ISG 부문에서는 서버와 스토리지 제품의 구독형 서비스(as as Service) 모델인 ‘APEX’를 출시, 관련 제품으로 스토리지와 백업 서비스를 선보였다. 엣지와 통신 부문 솔루션도 선보여 미래 성장 기회를 마련했다.

델 테크놀로지스는 2023년 회계연도에도 이러한 성장을 견고하게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5G가 보편화되고 비즈니스의 디지털 혁신이 가속화되면서 데이터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컴퓨팅 역량이 엣지로 분산되는 한편, 멀티 클라우드라는 개념이 보다 공고해지고 있는 상황에서, 기존에 경쟁 우위를 확보하고 있는 핵심 비즈니스를 현대화하면서 새로운 성장 기회를 추구하는데 주력할 계획이다.

척 위튼 COO는 “델 테크놀로지스의 핵심 비즈니스는 1년 전에는 6700억달러 규모의 시장을 가지고 있었다. PC, x86 서버, 스토리지, 데이터 보호, 하이퍼컨버지드 인프라스트럭처(HCI) 등 모든 부문에 진출해 있고 리더 입지를 구축했으며, 계속해서 리더가 될 수 있는 전략적 우위를 확보했다. 앞으로는 6500억달러 규모의 시장을 보고 있다. 핵심 비즈니스 역량을 활용해 데이터 관리나 보호 부문 등에서 추가적인 기회를 창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델 테크놀로지스는 아태지역(APJ)에서도 괄목할만 성장률을 거뒀다. 아밋 미드하 델 테크놀로지스 아태지역 총괄 사장은 “APJ의 주요 수치를 보면 성장률이 기대치보다 훨씬 빠르다. 전년 대비 실적이 34% 성장해 기록적인 성장을 거뒀다. 서버 부문은 33%, 스토리지 부문은 전년 대비 10% 성장했다. CSG 부문도 훨씬 빠르게 성장해, 노트북은 전년 대비 63%, 데스크톱은 전년대비 30%의 성장률을 거뒀다”면서 “델 테크놀로지스 솔루션과 지원 역량을 통해 계속해서 시장 우위를 확보해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AI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한 리테일 테크는 무엇일까

– 리테일 & 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

리테일 산업은 이제 디지털 산업입니다. 온라인뿐 아니라 오프라인 기업도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지 않고서는 생존할 수 없습니다. AI 기술의 발달은 리테일 업계에 새로운 기회와 도전과제를 안겨주었습니다.

생성형 AI, 이커머스 쏠림, D2C 확장, 오프라인 매장의 폐점, 경기 침체, 늘어만 가는 배송 수요 등의 많은 변화 속에서 리테일과 물류, 커머스 업계는 디지털 없이는 변화에 대처할 수 없음을 알고 있습니다.

이에 바이라인네트워크는 리테일&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를 개최합니다. 리테일과 물류 기업이 어떻게 AI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고 있는지, 디지털 혁신을 위해 필요한 기술과 활용사례는 무엇인지 살펴보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 일시: 2024년 3월 7일(목) 9:00 ~ 18:00
  • 장소: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7길 22 ST Center (과학기술컨벤션센터) 지하 1층 대회의실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