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선식품 장보기 앱 마켓컬리 운영사 컬리가 올해 드라이아이스 제조 설비 업체 ㈜빅텍스에 지분 투자를 결정했다고 24일 밝혔다. “드라이아이스 가격이 계속해서 상승함에 따라 안정적인 공급을 위해 직접 제조하기로 결정했다”라는 설명이다.

컬리는 이번 지분 투자 계약 체결을 통해 빅텍스의 2대 주주가 됐다. 향후 빅텍스와 협력해 드라이아이스 생산공장을 조성하고, 직접 생산 및 공급을 통한 내재화 작업에 착수할 계획이다.

빅텍스는 지난 2000년에 설립됐다. 드라이아이스 너겟 제조기, CO2 초임계 유체 반도체 세정기, 원전 해체용 내방사선 원격 로봇 제조 전문회사로, 기술 우수성(기술신용등급 TI2)을 인정받아 국내 유명 기업들에 제품을 납품해왔다. 특히 드라이아이스 너겟 제조기는 국내 특허 5건을 등록 완료하였고 세계 5개국에도 특허를 출원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컬리는 “드라이아이스 제조 설비를 구축하는 데에 있어 빅텍스의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한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으며, 추후 생산공장 운영 시에도 밀접한 협력 관계를 주고받을 예정”이라 밝혔다. 추후 드라이아이스 생산공장을 모두 조성하게 되면 빅텍스를 통해 드라이아이스의 원재료인 액화탄산(LCO2)을 안정적으로 수급받으며 본격적인 드라이아이스 자체 생산에 나선다.

컬리의 드라이아이스 제조 내재화는 최근 코로나19 백신 수송 이슈까지 더해짐에 따라 업계 내 드라이아이스 물량 확보가 중요한 이슈로 떠올랐기 때문이다. 컬리 측은 “향후 외부에서 구매해오는 드라이아이스 사용량 중 상당 수준을 직접 생산할 수 있게 될 것으로 예상한다. 또 계절, 날씨, 박스 크기 등 컬리 배송 기준에 최적화된 다양한 크기의 드라이아이스를 생산할 수 있게 되는 만큼 상품의 품질관리와 효율적 드라이아이스 사용 면에서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생산 예정일은 오는 2022년 하반기부터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신승윤 기자> yoon@byline.network


[바이라인플러스 7월 무료 웨비나 ]
  • 진화된 클라우드 보안 방안과 제로트러스트 업무환경 구현
    날짜 : 2022년 7월 6일 (수)
    시간 : 13:10 ~ 17:35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