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블리 운영사 에이블리코퍼레이션이 시리즈B 익스텐션 라운드에서 620억원 투자를 유치하여 시리즈B 라운드를 최종 마무리했다고 2일 밝혔다. 에이블리가 밝힌 시리즈B 누적 투자 유치 금액은 990억원이다.

에이블리는 지난해 7월 KDB산업은행, 시그나이트파트너스 등 5개 기관으로부터 270억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를 유치했다. 이후 예비 유니콘 특별 보증을 받아 100억원 상당의 추가 자금을 조달했다.

에이블리는 여기 더해 약 10개월만에 620억원의 추가 유치에 성공하며 시리즈B 누적 투자를 마무리했다. 이번 시리즈B 익스텐션 투자 라운드에는 SV인베스트먼트, 프리미어파트너스, 인터베스트, 스틱벤처스, 스마일게이트, 캡스톤파트너스, L&S벤처캐피탈 등이 참여했다. 현재까지 에이블리가 유치한 누적 투자 금액은 2019년 70억원 규모 시리즈A 투자를 포함하여 1060억원이다.

2018년 3월 서비스를 론칭한 에이블리는 인공지능 기반 개인화 추천 알고리즘을 기반으로 사용자 취향에 맞는 상품을 추천해주는 ‘스타일 커머스’ 플랫폼을 표방한다. 상품찜과 구매 이력 등 빅데이터를 분석해 다양한 스타일의 상품과 이용자를 취향 기반으로 연결해주는 ‘개인 맞춤형 추천 서비스’를 제공한다.

에이블리의 최근 성장세는 고무적이다. 출시 3년만에 누적 거래액 6000억원, 누적 앱다운로드수 2000만건, 안드로이드 패션앱 MAU는 422만으로 국내 1위(와이즈앱 데이터 기준)를 기록했다. 패션뿐만 아니라 홈데코, 핸드메이드, 코스메틱까지 카테고리를 확장해 누적 마켓 수는 1만6000여개다.

에이블리는 이번 투자 자금을 ‘AI 취향 추천 서비스 고도화’, ‘동대문 풀필먼트 서비스 강화’, ‘글로벌 진출 가속화’에 사용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제조와 소매, 제조와 도매까지 연결하는 ‘체인 플랫폼’으로 확장도 준비하고 있다.

이번 에이블리 투자 라운드에 참가한 기관 관계자는 “에이블리는 독보적인 빅데이터와 기술력으로 기술 경쟁력을 갖춘 플랫폼이라는 점에 주목했다”며 “MZ세대의 지지를 기반으로 가장 빠른 성장세를 보이며 장기간 성과를 증명하고 있는 에이블리의 미래 성장 가능성을 높이 평가했다”고 투자 이유를 밝혔다.

강석훈 에이블리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한층 더 고도화된 개인화 추천 알고리즘을 기반으로 유저 취향 맞춤형 상품을 연결하는 스타일 커머스 플랫폼 대표주자로 자리매김하도록 노력하겠다”며 “앞으로도 에이블리가 MZ세대를 대표하는 스타일 커머스가 되기 위해, 나만의 브랜드를 만들 수 있는 체인 플랫폼으로 도약하면서 글로벌 시장으로 판로를 확장하는 등 다양한 시도를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엄지용 기자 <drake@byline.network>



[온라인 컨퍼런스] 2022 이커머스 비즈니스 인사이트 가을

‘2022 이커머스 비즈니스 인사이트 가을’에서는 업계의 현재 상황과 최신 트렌드, 앞으로의 변화 방향에 대해 공유하고, 참가자들이 앞으로의 전략을 세울 수 있는 인사이트를 제공하고자 합니다.

일시 : 9월 28일~29일 오후 14시 ~ 17시
장소 : 온라인
문의 : byline@byline.network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