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빗 창업자인 유영석 전 대표가 소프트뱅크벤처스에 파트너로 합류했다. 코빗은 국내 최초 암호화폐 거래소이자 소프트뱅크벤처스의 포트폴리오였다.

소프트뱅크벤처스는 29일 유영석 전 대표의 합류를 알리며, 앞으로 초기기업 발굴과 포트폴리오의 성장을 위한 밸류업 활동을 강화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유영석 파트너는 “소프트뱅크벤처스의 투자를 받고 회사를 함께 성장시키며 소프트뱅크벤처스의 투자 철학을 잘 알 수 있었다”며 “창업을 하고 회사를 매각하기까지의 소중한 경험을 창업가들과 나누며 투자자로서 새로운 도전을 해보겠다”고 말했다.

유 파트너는 2013년 한국 최초 암호화폐 거래소인 코빗을 설립하고 실리콘밸리의 유명 투자자인 팀 드레이퍼를 비롯해 소프트뱅크벤처스, 한국투자파트너스 등으로부터 투자를 받았다. 이후 코빗을 국내 3대 암호화폐 거래소로 성장시킨 후, 2017년 넥슨의 지주회사 NXC에 매각했다.

코빗의 창업자 유영석 전 대표가 소프트뱅크벤처스에 합류했다.

또한, 기술창업교육 비영리법인 타이드인스티튜트의 공동설립자로 활동하며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해왔다.

이준표 소프트뱅크벤처스 대표는 “코빗을 통해 큰 사업적 성과를 거둔 유영석 파트너가 회사의 새로운 리더십에 합류하게 되어 기쁘다”며 “이를 계기로 소프트뱅크벤처스가 창업자들과 더욱 밀접하게 호흡하며 그들의 힘든 여정에 든든한 지원군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남혜현 기자 smilla@byline.network>


--------------------------------------------------

[바이라인플러스 10~11월 무료 웨비나 ]

  • 제조공장, 산업기반시설 ‘OT/ICS 환경 보안’ 방안 2021 👉  사전등록 
  • 적용사례를 통해 쉽게 이해하는 프로세스 마이닝, 프로디스커버리 👉  사전등록 
  • WAF와 SWG 기반 웹 보안, 비업무 사이트 차단과 웹 애플리케이션 제어 👉  사전등록 


이전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