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대표 정우진)이 경남 김해에 제2데이터센터 ‘TCC2(토스트 클라우드 센터2)’ 건립을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NHN은 4일 경남도청에서 경남도, HDC현대산업개발, 김해시와 함께 ‘NHN의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건립’을 위한 투자협약(MOU) 체결식을 진행했다. 이번 투자 협약을 통해 NHN은 HDC현대산업개발과 함께 약 5000억원을 투입하고, 데이터센터 부지로 선정된 김해시 부원지구 약 2만여 평의 공동 개발에 나선다. NHN의 두번째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TCC2’와 연구개발(R&D)센터를 건립한다.

NHN은 자체 보유한 통합 클라우드 서비스 ‘토스트’의 사업 확대와 함께, 클라우드 수요 급증이 예상됨에 따라 새로운 ‘데이터 허브’가 필요했다고 판단했다. NHN은 올 초부터 경남도와의 투자상담을 지속해오며 경남 지역 내 총 3곳의 데이터센터 후보지를 제안 받았다. 이후 현장실사와 기술평가 등을 거쳐 김해 부원지구를 TCC2 최종 부지로 선정했다.

김해 부원지구에 들어서는 ‘TCC2’는 10만대 이상의 대규모 서버 운영이 가능한 하이퍼스케일급 도심형 친환경 데이터센터다. 경기도 판교에 위치한 ‘TCC1’보다 4배 이상의 큰 규모다.

성남시 판교에 있는 NHN의 제1 데이터센터 ‘TCC1’ (사진=NHN)

TCC2는 경남지역의 제조업, 의료, 금융, 공공 등 지역산업 대상의 클라우드 공급 확대와 빅데이터, 인공지능(AI) 등을 활용한 산업 간의 연계를 통해 데이터 플랫폼 구축을 이끌 계획이다. 또 NHN R&D센터는 약 500여 명의 연구 인력이 근무하며 경남 지역 산업과 ICT산업의 융복합 기반을 조성할 예정이다.

진은숙 NHN CTO는 “NHN은 김해 부원지구의 TCC2를 클라우드 사업의 핵심 기지로 성장시키는 동시에, 경남지역이 IT 관련 신성장 산업 분야의 선도적 위치를 선점할 수 있도록 다각적인 투자와 지원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홍하나 기자>0626hhn@byline.network


--------------------------------------------------
[무료 웨비나] 통합 분석을 통한 효율적인 IT 운영·정보관리 방안
  • 일시 : 2020년 12월 3일 14시~15시
등록하러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