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베이의 지마켓 인수를 총괄했던 최문석 전 이베이코리아 부사장이 위드이노베이션의 대표로 취임한다. 위드이노베이션은 숙박앱 ‘여기어때’의 운영사인데, 최근 영국계 사모펀드인 CVC 캐피털로부터 대규모 투자를 받으며 인수됐다. CVC 캐피털이 전자상거래 전문가이자, 인수합병으로 회사 성장을 이끌어 온 최 신임 대표를 회사 수장으로 낙점한 것은 향후 위드이노베이션이 어떤 방향으로 나아갈지 가늠케 하는 대목이다.

위드이노베이션은 오는 20일 CVC 캐피탈과 인수합병이 최종 완료된다고 19일 밝혔다. CVC캐피탈은 심명섭 전 대표의 지분을 포함, 위드인베이션의 주요 주주 지분의 85%를 인수해 경영권을 확보했다. 위드이노베이션 측에 따르면 CVC 캐피탈은 별도 유상증자를 통해 회사의 성장전략을 지원한다.

 

 

최문석 위드이노베이션 신임 대표.

 

인수가 완료되는 20일부터 위드이노베이션의 사령탑은 최문석 신임 대표가 맡는다.

최 대표는 연세대학교와 와튼스쿨 MBA 출신으로, 2006년~2014년 이베이코리아 부사장으로 재직하면서 지마켓 인수를 총괄했다. 지마켓과 옥션의 합병 시너지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이끈 국내 대표 e커머스, 마케팅 전문가로 꼽힌다. 그 외에 써머스플랫폼(에누리닷컴) 대표와 삼성생명 마케팅전략 담당임원, 버거킹 한국지사장 등 요직을 거쳤다.

위드이노베이션은 인수합병을 비롯한 공격적 신사업 육성과 해외 시장 공략에 주력한다는 계획이다. 그간 회사가 주력해 온 기존 O2O 플랫폼을 고도화하고, M&A 등을 통한 공격적인 신사업 육성과 함께 해외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는 이른바 ‘트라이앵글(triangle)’ 전략을 추진한다는 전략이다.

최 대표는  “여기어때와 호텔타임을 통해 국내 숙박시장을 혁신하고, 탄탄한 성장을 거듭해 온 위드이노베이션에 대한 신뢰와 기대와 크다”며 “지금까지 회사의 성공을 훌륭히 이끌어준 구성원과 함께 시장 확장 속도를 뛰어넘는 성장세를 강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더불어 위드이노베이션은 해외시장 공략을 위해 중국 1위 OTA 사업자 씨트립 그룹에 인수된 Qunar.com의 공동창업자 프레데릭 디모폴러스(Frederick Demopoulos)를 신규 이사회 멤버로 영입함으로 해외시장 공략에 힘을 보태기로 했다.

지마켓 인수와, 써머스플랫폼 시절  네 개의 우수 스타트업을 발굴해 인수합병을 성공시켰던 경험도 경영에 방영한다는 계획이다.  최 대표는 “e커머스 플랫폼에서 획득한 성공 경험을 살려 O2O 플랫폼인 여기어때에서 의미 있는 성장을 잇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위드이노베이션은 44개월만에 누적거래건수 2000만 건, 누적거래액 1조2000억원을 돌파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남혜현 기자> smilla@byline.network


--------------------------------------------------
[무료 웨비나] 강화학습 기반 비즈니스 최적화 방안
  • 일시 : 2020년 11월 30일 14시~15시
등록하러 가기
--------------------------------------------------
[무료 웨비나] 통합 분석을 통한 효율적인 IT 운영·정보관리 방안
  • 일시 : 2020년 12월 3일 14시~15시
등록하러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