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00만원의 제작지원금을 제공하는 ‘인디게임 패스트트랙’ 참가 인디게임을 모집한다.

서울시와 서울산업진흥원(SBA)은 게임 종합 성장지원체계 ‘2019 제1회 SBA 인디게임 패스트트랙’의 참가기업을 오는 24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SBA 인디게임 패스트트랙은 게임콘텐츠 진단을 통해 게임성이 우수한 인디게임 콘텐츠를 발굴하고, 품질보증(QA)과 마케팅 등을 연계하는 지원사업이다.

최우수 작품을 연간 10편 선정해 각 3000만원의 제작지원금을 제공하는데, 개발중인 게임콘텐츠의 테스트 및 진단이 가능한 창업 7년 이하 서울 소재 스타트업이나 개발자(팀)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3000만원의 제작지원금을 제공하는 ‘인디게임 패스트트랙’ 참가 인디 게임을 모집한다. 사진제공=SBA

 

인디게임 패스트트랙은 연중 250여개의 서울 소재 게임 스타트업과 개발자(팀)에 대한 지원을 목표로 연간 2회 운영된다. 콘텐츠 진단(Check-Up)을 시작으로 경쟁력 강화(Level-Up)와 집중 홍보지원(Jump-Up) 등 총 3단계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인디게임 패스트트랙 신청 기업은 진단 키트를 활용한 전문 진단위원회의 서면 진단 결과를 기본적으로 공유받게 되며 서울게임콘텐츠 센터의 회원사 DB로 등록된다.

SBA 측은 게임성, 독창성, 대중성 등 카테고리 내 10개 내외의 항목으로 구성된 진단 키트를 통해 실효성 있는 진단 분석결과가 기업들에게 제공될 것으로 예상했다. 진단 키트는 프로그램의 전문성을 더하기 위해 한국모바일게임협회와 업무협약을 맺고 공동으로 개발하고 운영한다.


진단 및 심사를 통해 최우수 개발사로 선정된 5개사에는 ▲편당 3000만원 규모의 제작지원금 ▲서울게임콘텐츠센터 입주신청 시 가점 부여 ▲QA 및 소프트런칭 마케팅 등 후속지원이 제공된다.

5개의 최우수 콘텐츠 개발사를 포함 우수 개발사 15개사는 ‘레벨업(Level-Up)’ 경쟁력강화 프로그램을 통해 ▲QA 지원 ▲소프트웨어(라이선스)와 테스트베드 지원 ▲플랫폼·퍼블리셔 등과 연계한 세미나, 비즈매칭을 통한 네트워킹 지원 ▲SBA가 추진하는 국내외 게임 전시회 참가 자격부여 등 게임 스타트업에 특화한 지원을 한다.

마지막으로 ‘점프업(Jump-Up)’ 집중 홍보지원은 진단 및 경쟁력강화를 통해 우수 게임콘텐츠로 검증된 기업들이 콘텐츠 출시 후 도약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1인미디어 및 방송매체 등과 연계를 통한 홍보영상 제작 지원 ▲소프트론칭 지원 ▲제작발표회 개최 지원 ▲보도자료 배포와 인터뷰 ▲우수게임 시상식 후보 추천 등 우수 출시작의 집중 홍보지원을 통해 성공사례 창출을 목표로 한다.

SBA 박보경 콘텐츠산업본부장은 “수명 주기가 짧은 인디게임 콘텐츠의 개발부터 마케팅까지 전주기적인 지원을 통해 생존력 강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종합적인 성장 지원체계인 ‘인디게임 패스트트랙’을 준비했다”며 “게임 스타트업의 성장 발판이 될 ‘인디게임 패스트트랙’을 통해 빠르게 변화하는 게임트렌드와 기술변화에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남혜현 기자> smilla@byline.network


--------------------------------------------------

[바이라인플러스 10~11월 무료 웨비나 ]

  • 제조공장, 산업기반시설 ‘OT/ICS 환경 보안’ 방안 2021 👉  사전등록 
  • 적용사례를 통해 쉽게 이해하는 프로세스 마이닝, 프로디스커버리 👉  사전등록 
  • WAF와 SWG 기반 웹 보안, 비업무 사이트 차단과 웹 애플리케이션 제어 👉  사전등록 


이전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