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정보 플랫폼 ‘직방’이 코리빙 전문업체로 알려진 ‘셰어하우스우주(이하 우주)’를 인수했다고 26일 밝혔다. 직방은 우주 인수로, 1인 주거에 대한 주택임대관리 사업을 본격화한다는 방침이다.

인수가는 공개되지 않았으나 직방이 우주의 지분을 과반 이상 가져가며 경영권을 확보했다. 다만 인수 후에도 김정현 현 우주 대표가 그대로 회사 경영을 이어간다. 직방은 앞서 인수한 호갱노노의 경우에도  기존 대표가 계속 회사 경영을 하는 형태를 유지했다.

우주는 지난 2012년 설립된 국내 셰어하우스 및 주택임대관리 업체다. 국내에서 생소한 주거 형태였던 ‘셰어하우스’를 안착시켰다는 평가를 받는다. 2013년 20여개의 셰어하우스를 임대 관리하는 것으로 시작해 지난해 11월 기준, 전국 77개 지점으로 확대됐다. 공동주거를 일컫는 ‘코리빙’에도 일찌감치 뛰어들었다.

 

 

직방은 우주 인수를 통해 이용자들이 원하는 방향의 ‘1인 주거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1인 주거에 대한 주택임대관리 사업을 본격화한다는 것이다.


안성우 직방 대표는 “우주와 손잡고 세입자와 임대인 모두를 만족시킬 수 있는 ‘1인 주거 서비스’를 만들 계획”이라며 “부동산정보 플랫폼 직방과 우주가 함께 주택임대관리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정현 우주 대표도 “직방은 우주가 더 크게 성장하기 위해 꼭 필요한 요소들을 모두 보유한 회사”라며 “직방과 손잡고 1인 가구에게 더 사랑받는 주거 공간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남혜현 기자> smilla@byline.network


[바이라인플러스 7월 무료 웨비나 ]
  • 진화된 클라우드 보안 방안과 제로트러스트 업무환경 구현
    날짜 : 2022년 7월 6일 (수)
    시간 : 13:10 ~ 17:30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