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에서 채용정보 모아서 검색할 수 있어서 검색해봤다

어제(2018년 12월 17일)부터 구글 검색 내 채용정보를 모아주는 서비스가 시행됐다. 디자이너잡, 링크드인, 미디어잡, 벼룩시장, 알바천국, 인크루트, 잡코리아, 잡포스팅, 잡플래닛, 커리어, 플앤잡 11개 사이트와 제휴돼 있다. 사용법은 간단하다. 자신이 구직하려는 분야+채용 혹은 경력, 신입 등의 단어를 조합해 검색하면 된다.

 

 

일단 ‘경력 기자’를 검색해봤다. 다양한 언론사가 뜬다. 요즘 기자의 직군은 ‘크리에이터 기자’라고 생각해서 검색해봤더니 검색이 되지 않았다. ‘조조수트 입은 기자’ 이런 건 당연히 안될 줄 알았다. 리뷰를 주로 하는 기자니 ‘리뷰 기자’라고 검색하면 검색 결과가 뜨긴 하지만 리뷰와 별 상관은 없었다. 따라서 너무 구체적인 정보를 입력하면 검색을 할 수 없다. 같은 이유로 희귀한 직업의 경우 검색하기는 어렵다. ‘디자이너 경력’을 검색해보니 너무 많은 디자이너 직군이 나와서 ‘웹디자이너 경력’을 입력해보니 분야가 좁아진다.

 

 

이 중 하나를 클릭해서 들어가 보면 상단에 자세한 필터가 뜬다. 지역이나 고용주, 업체 카테고리도 선택할 수 있다. 구글에서는 잡플래닛에서 추출한 회사정보와 별점 정보도 뜬다고 했는데 그런 정보는 찾을 수 없었다. 상대적으로 직군이 확실하게 나뉘는 개발자·엔지니어의 경우 상세하게 입력하면 공고를 쉽게 찾을 수 있다.

각 정보는 해당 구직 사이트에서 수집한 것이므로, 지원은 결국 해당 사이트에서 하게 된다. 네이버페이 스타일로 구글에 구직정보를 업로드한 뒤 바로 구글 로그인으로 지원하는 방법을 도입하면 더 좋았을 것이다. 어쨌든 사이트를 옮겨다니며 채용공고를 읽어보는 지난한 과정이 상당히 줄어든다.

만약 HR 담당자라면 이 수집정보에 가이드라인이 있음을 인지하자. 웹 검색과 관련된 것으로 구글이 지원하는 웹 표준 마크업 schema.org의 필수 사용과 같은 기술 가이드라인과 구직자들에게 유용한 일자리 정보 제공을 위한 콘텐츠 가이드라인을 포함한다. 구글에 수집되는 정보가 많아질수록 상단에 위치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다. 어쩌면 이 취업 정보 모음에 구글용 어뷰징이 등장할지도 모르겠다.

해당 채용정보는 PC 웹, 모바일 웹, 구글 앱 어디서든 확인할 수 있으며, 다른 구글 검색과 마찬가지로 새로운 정보가 등록됐을 때 메일을 받도록 할 수 있다.

 

하단에 이메일 알림을 설정할 수 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종철 기자> jude@byline.network

AI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한 리테일 테크는 무엇일까

– 리테일 & 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

리테일 산업은 이제 디지털 산업입니다. 온라인뿐 아니라 오프라인 기업도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지 않고서는 생존할 수 없습니다. AI 기술의 발달은 리테일 업계에 새로운 기회와 도전과제를 안겨주었습니다.

생성형 AI, 이커머스 쏠림, D2C 확장, 오프라인 매장의 폐점, 경기 침체, 늘어만 가는 배송 수요 등의 많은 변화 속에서 리테일과 물류, 커머스 업계는 디지털 없이는 변화에 대처할 수 없음을 알고 있습니다.

이에 바이라인네트워크는 리테일&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를 개최합니다. 리테일과 물류 기업이 어떻게 AI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고 있는지, 디지털 혁신을 위해 필요한 기술과 활용사례는 무엇인지 살펴보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 일시: 2024년 3월 7일(목) 9:00 ~ 18:00
  • 장소: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7길 22 ST Center (과학기술컨벤션센터) 지하 1층 대회의실

관련 글

첫 댓글

  1. 이런 검색은 옛날부터 koreajob.xyz과 같은 취업정보검색 전문사이트가 있다 사소한 서비스까지 거대한 회사 에서 잠식을 하다니 참으로 안타까운 현실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