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아인- Byline Network

[작성자:] 성아인

라이프 스타일 플랫폼을 향한 올리브영, 어디까지 왔나

“올리브영은 헬스앤뷰티(H&B)스토어가 아니라 옴니채널(온오프라인 통합) 라이프스타일 플랫폼입니다.” 지난해 말 언론 간담회에서 CJ올리브영 구창근 CEO(최고경영책임자)가 한 말이다. 여기서 말하는 ‘라이프 스타일 플랫폼’이란 일상 전반에 필요한 카테고리와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고객에게 라이프 스타일을 추천까지 하는 플랫폼을 의미한다. 헬스와...

더보기

티몬 유한익 전 의장이 이끄는 리테일 미디어 플랫폼 ‘프리즘’ 공식 출시

리테일 미디어 플랫폼 ‘프리즘’ 앱이 공식 출시한다. 티몬 유한익 전 의장이 이끄는 미디어커머스 기업 RXC는 국내 최초로 소셜 미디어와 이커머스의 장점을 결합한 리테일 미디어 플랫폼(Retail Media Platform)인 프리즘(PRIZM)앱을 출시하고 공식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7일 밝혔다. 사전예약 프라이빗 경매 이벤트 발표 10일만에 4만명이...

더보기

공정위, 네이버 쿠팡 등에 시정명령 부과

네이버, 쿠팡 등 국내 최대 마켓 플레이스들이 전자상거래법 위반으로 공정거래위원회(이하 공정위)의 제재를 받았다. 공정위는 네이버, 쿠팡, 카카오, 11번가, 이베이, 티몬 등 7개 플랫폼 사업자가 전자상거래법을 위반한 사실을 적발했다고 지난 6일 밝혔다.  공정위는 이들이 소비자에게 상품 판매자에 관한 정보를 제대로 알리지 않거나 소비자 분쟁해결 기준...

더보기

우크라이나 사태, 빅테크는 어떻게 대응했나

미국 빅테크 기업들이 러시아 제재에 동참하기 시작했다. 지난 24일(현지 시각)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전후 마이크로소프트, 메타 등을 비롯해 다수의 빅테크 기업이 미국의 러시아 제재에 참여 중이다. 기업들이 나선 이유는 미국, EU 등 각국 정부의 압박이 있었기 때문이다. 각국 정부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플랫폼을 통한 선전활동을 우려해...

더보기

네이버 첫 새벽배송, 신선식품 강화.. 장보기 경쟁력 제고한다

네이버가 장보기 입점 업체를 확대해 장보기 서비스 경쟁력을 제고한다. ‘SSG닷컴 새벽배송몰’과 hy(한국야쿠르트)의 ‘프레딧’와 제휴해 첫 새벽배송 서비스, 신선식품 분야, 그리고 라스트마일 경험까지 다각도로 장보기 서비스를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네이버와 SSG닷컴과의 이번 협업은 네이버 장보기의 첫 새벽배송 서비스다. SGG닷컴 새벽배송몰은 자사...

더보기

아마존, 오프라인 사업 구조조정…식료품 사업에 집중한다

아마존은 미국과 영국에서 서점, 아마존 4스타 매장, 팝업 매장 등 오프라인 매장 68개를 폐쇄한다고 지난 2일(현지 시각) 발표했다. 식료품 사업에 더욱 집중하기 위해서라는 설명이다. 아마존 대변인은 “아마존은 아마존 프레시, 홀푸드마켓, 아마존 고, 아마존 스타일 매장과 저스트 워크 아웃 기술에 더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마존은 그동안 여러...

더보기

[MWC 2022] 미국은 6G시대의 리더가 되고자 한다

5세대(G) 통신 기술에서 중국에 한 차례 주도권을 빼앗겼던 미국이 6G 통신에서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6G는 아직 국제 표준도 만들어지지 않은 상황인데, 이 표준 제정에서 미국이 주도적 위치를 가져가겠다는 의지를 올해 MWC에서 강조했다. MWC는 매해 이맘때쯤 열리는 세계 최대 모바일 박람회로, 각국의 통신 기술과 이슈를 공유한다. 미국...

더보기

카페24, 일본서 아마존페이 연동

카페24재팬이 아마존페이를 도입했다. 전자상거래 솔루션 업체 ‘카페24’는 자사 일본 플랫폼에 아마존페이를 연동했다고 2일 발표했다. 아마존페이는 아마존이 제공하는 간편 결제 서비스다. 아마존 계정에 저장한 주소, 카드 정보, 계좌 등을 통해 아마존이나 다른 웹사이트, 앱 등에서 상품을 쉽고 빠르게 결제할 수 있다.  이번 아마존페이 연동으로 일본...

더보기

무신사와 크림은 왜 가품 논쟁을 끝내지 못할까?

진품인지 가품인지를 둘러싼 무신사와 크림의 논쟁이 끝나질 않는다.  사태는 네이버 크림이 지난 1월 무신사에서 판매하는 에센셜 티셔츠를 가품이라고 판정하면서 벌어졌다. 무신사는 곧이어 한국명품감정원과 공식 유통사인 팍썬의 응답, 그리고 정가품 판정 서비스 ‘레짓 체크 바이 CH’의 정품 판정을 가져와 크림의 검수 결과에 반박했다. 크림이 제품 간 개체...

더보기

내가 산 명품, 가품은 아닐까…플랫폼은 어떻게 검수하나

온라인에서 무신사와 네이버 크림의 정품·가품 논쟁이 뜨겁다. 지금까지도 두 업체의 진실 공방은 계속되고 있다. 이런 와중에 정가품 이슈에 가장 예민한 분야가 있다면 명품이다. 가격이 비싸고 인기가 많은 만큼, 상품의 정품 여부에 소비자 관심이 높을 수밖에 없다. 지난해 국내 명품 시장은 빠르게 성장했다. 시장 전체 성장과 함께 온라인 명품 시장 규모도...

더보기

미국 홀푸드도 아마존 자동결제 시스템 구축

별도의 계산 과정 없이 마트를 나설 때 자동으로 계산되는 시스템이 미국 홀푸드에도 도입된다. 미국 유기농 슈퍼마켓 체인 홀푸드마켓이 지난 23일(현지 시각) 신규 매장에 처음으로 아마존 ‘저스트 워크 아웃 기술 (Just Walk Out Technology)’을 도입했다고 발표했다. 홀푸드 측은 워싱턴 DC  신규 매장 뿐 아니라  캘리포니아 신규...

더보기

메타버스를 향한 메타의 AI 도전

마크 저커버그가 “해변으로 가자”고 말했다. 그 순간 그의 주변에는 해변이 펼쳐졌다. 그가 이어 테이블과 음료가 필요하다고 하자 그 역시 곧바로 나타났다. 저커버그는 “이 모든 것을 AI가 만들어냈다”고 말했다. 페이스북을 운영하는 ‘메타’가 23일 개최한 ‘인사이드 랩: 빌딩 포 더 메타버스 위드 AI(Inside the Lab: Building...

더보기

[커머스BN] 주차장으로 스타벅스 커피를 가져다주는 미국 대형마트

지금은 배달시대다. 소비자는 물품을 온라인에서 주문하고 하루이틀 이내에 집으로 받아보는 것이 일상이 되었다. 오프라인 유통업체들도 가만히 앉아서 손님이 찾아오기만을 기다릴 수는 없는 노릇이다. 이제 유통체인 대부분은 자체 배달 서비스를 운영하거나 배달 업체를 이용한다. 그러나 업체 입장에서 볼 때, 배달은 고객 유인책이 되기도 하지만 돈이 줄줄 새는...

더보기

퀵커머스 업체, 뉴욕에서 제동 걸리나

앞으로 뉴욕시에서는 15분 배달 시간 광고가 금지될 수 있다. 퀵커머스 업체의 질주에 제동이 걸린 셈이다. 미국 매체 뉴욕 포스트(New York Post)는 23일 크리스토퍼 마르테 뉴욕 시의원이 15분 배달 시간 광고를 금지하는 법안을 제출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퀵커머스는 음식, 식자재, 생활품 등을 30분-1시간 이내로 배달하는 서비스다. 일부...

더보기

페이스북 릴스 전세계 출시, 틱톡에 반격

페이스북이 본격적으로 틱톡에게 반격할 계획이다. 페이스북의 모기업인 메타는 지난 22일(현지시각) 전세계 150개 이상 국가에 숏 비디오 기능인 ‘페이스북 릴스(Facebook Reels)’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메타는 사용자들이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사용시간 절반 이상을 비디오를 보는 데 사용한다고 전했다. 또한 릴스는 지금까지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더보기

      *표시가 된 필드는 필수 입력란입니다.

      Q. AAP와 관련하여 검토중이거나 진행중인 프로젝트가 있습니까? *

      Q. 프로젝트 진행 준비중이시라면 예상 시기는? *

      Q. 프로젝트에서 귀하의 역할은 무엇인가요? *

      Q. 프로젝트에 대한 예산은 편성되어 있습니까? *

      Q. 아카마이 영업대표가 어떤 방식으로 연락을 드리길 희망하십니까? (중복 선택) *

      보기

        *표시가 된 필드는 필수 입력란입니다.

        간단 설문

        Q. AAP와 관련하여 검토중이거나 진행중인 프로젝트가 있습니까? *

        Q. 프로젝트 진행 준비중이시라면 예상 시기는? *

        Q. 프로젝트에서 귀하의 역할은 무엇인가요? *

        Q. 프로젝트에 대한 예산은 편성되어 있습니까? *

        Q. 아카마이 영업대표가 어떤 방식으로 연락을 드리길 희망하십니까? (중복 선택) *

        보기

          *표시가 된 필드는 필수 입력란입니다.

          Q. AAP와 관련하여 검토중이거나 진행중인 프로젝트가 있습니까? *

          Q. 프로젝트 진행 준비중이시라면 예상 시기는? *

          Q. 프로젝트에서 귀하의 역할은 무엇인가요? *

          Q. 프로젝트에 대한 예산은 편성되어 있습니까? *

          Q. 아카마이 영업대표가 어떤 방식으로 연락을 드리길 희망하십니까? (중복 선택) *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