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리도 오프라인으로 간다…‘CU 컬리 특화 편의점’ 오픈

편의점 CU와 리테일 테크 기업 컬리는 ‘CU 컬리 특화 편의점’을 21일 정식 오픈한다고 밝혔다.

양사는 지난 7월 ‘온·오프라인 플랫폼 기반 공동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의 일환이다. BGF리테일과 컬리는 채널 연계를 통한 고객 접점 확대, 추가 혜택을 통한 브랜드 충성도 강화, 컬리 채널 내 주류 픽업 서비스 제공 등 양측은 새로운 O4O(Online for Offline) 모델 개발을 준비해 왔다. 이후 포켓CU와 컬리 멤버십 고객을 대상으로 각 플랫폼에서 사용할 수 있는 전용 할인 쿠폰을 증정하고, 공동으로 월별 프로모션을 운영하는 등 업무 협업을 시작했다.

이번에는 함께 콜라보한 오프라인 매장을 오픈해 양사 브랜드에 대한 고객 접근성을 강화하며 본격적으로 비즈니스 시너지 창출에 나서고자 한다.

1호 컬리 특화 편의점은 서울 강남구 타워팰리스에 문을 열었다.  컬리의 강점을 활용해 양질의 다양한 식품군을 대폭 넓힌 것이 특징이다.

매장 카운터 전면에 조성된 ‘컬리존’에서는 정육, 수산물, 계란, 채소 등과 같은 신선식품과 함께, 다양한 냉동식품, 간편식까지 컬리의 PB브랜드인 Kurly’s(컬리스), KF365(컬리프레시365), KS365(컬리세이프365)의 상품 110여 종을 판매한다.

해당 매장은 주류 특화 매장으로도 활용된다. CU는 매장 진열대 한 면을 주류 상품으로 채웠다. 기본적으로 많이 찾는 맥주, 소주부터 와인, 위스키, 하이볼, 전통주까지 다양한 주종의 주류 약 300종을 구비했다. 소비력이 좋은 입지 특성을 고려해 식품과 주류 카테고리에서 폭 넓은 구색을 갖춰 입주민뿐만 아니라 근거리 장보기 수요까지 흡수하겠다는 전략이다.

이번 매장 출시와 더불어 컬리앱과의 협업도 가속화한다. CU의 자체 커머스 앱인 포켓CU에서 시행하는 모바일 주류 예약 구매 서비스 ‘CU BAR’를 컬리 앱에도 도입한다.

먼저 오는 28일까지 수도권 7개 CU 매장에서 시범 운영을 실시한다. 컬리 앱 내 해당 페이지에서 원하는 주류 상품을 미리 예약 주문 후 해당 점포에서 픽업 가능하다. 시범 운영 매장은 ▲서초그린점 ▲BGF사옥점 ▲비산자이점 ▲역삼점 ▲타워팰리스점 ▲한티래미안점 ▲기흥힉스점이다.

양사는 이번 CU BAR 시범 운영 후 서비스 추가 개편 과정을 거쳐 내년 초 정식 오픈 할 예정이다.

BGF리테일 송지택 혁신부문장은 “편의점과 이커머스 채널에서 각각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CU와 컬리가 만나 온, 오프라인 경계를 허물며 새로운 쇼핑 경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업종 및 업태를 구분하지 않고 다양한 파트너사와 함께 고객 쇼핑 편의를 한층 높일 수 있도록 방안을 함께 고민할 것”이라고 전했다.

컬리 김종훈 최고 재무 책임자는 “CU와 컬리의 협력을 통해 근거리 쇼핑 채널로 각광받고 있는 편의점에서도 고객이 컬리의 PB상품을 만날 수 있게 되어 기대가 크다”며 “고물가 시대 합리적 가격으로 컬리의 PB상품을 더 가까이에서 손쉽게 경험할 수 있도록 혁신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성아인 기자> aing8@byline.network 

[컨퍼런스 안내] 2024 인플루언서 마케팅 & 브랜드 혁신 컨퍼런스

숏폼과 영상을 잘 다루는 인플루언서가 여느 때보다 각광받는 시대입니다. 소셜 미디어를 통한 입소문도 인플루언서의 역할이 점점 커지고 있습니다.

인플루언스 마케팅 성공 경험과 인사이트를 한 자리에서 조망할 수 있는 자리를 준비했습니다.

  • 일시: 2024년 5월 29일 13:30 ~ 오후 18:00
  • 장소: 서울 강남구 영동대로 513 코엑스 3층 컨퍼런스룸 300호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