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 소식] 라인 넥스트, 1800억원 투자 유치

라인 넥스트(대표 고영수)가 글로벌 사모투자펀드(PEF) 운용사 크레센도에쿼티파트너스(대표 이기두)와 컨소시엄으로부터 1억4000만달러(한화 약 1800억 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13일 밝혔다. 라인 넥스트는 자금을 활용해 ‘웹3 대중화’를 목표로 글로벌 플랫폼 사업 확장, 다양한 신규 서비스를 개발해 나갈 계획이다.

먼저, 라인 넥스트는 베타 서비스 중인 글로벌 대체 불가능한 토큰(NFT) 플랫폼 ‘도시(DOSI)’를 다양한 디지털 상품을 거래할 수 있는 ‘디지털 마켓플레이스’로 내년 1월 정식 출시할 예정이다. 정식 버전은 일본에서 서비스하는 NFT 종합 마켓플레이스 라인 NFT(LINE NFT)를 도시와 통합해 전 세계 사용자가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 앱으로 선보인다. 또, 라인 넥스트는 웹2 서비스와 브랜드가 기존 디지털 상품에 바로 소유권을 부여하고 거래할 수 있는 새로운 솔루션을 제공해 웹3를 도입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외에도 웹3 대중화에 박차를 가하기 위한 신규 서비스를 준비한다. AI 기술을 활용해 사용자 자신이 직접 만든 캐릭터를 기반으로 소통하는 소셜 앱과 브라운앤프렌즈 캐릭터를 활용해 새로운 웹3 게임을 출시할 계획이다.  라인 넥스트는 이러한 서비스를 퍼블릭 블록체인 핀시아를 기반으로 전개할 예정이다. 또, 라인 넥스트와 크레센도는 핀시아 재단의 거버넌스 멤버로서 참여해 핀시아 생태계의 확장에도 기여할 계획이다.

미국 실리콘밸리의 큰손 피터 틸 팔란티어 공동 창업자가 후원한 크레센도는 국내외 강소기업을 선제적으로 발굴하고 독점적으로 투자해 해외시장 진출, 사업영역 확장, 인수합병(M&A) 등을 통해 글로벌 챔피언으로 육성하는 성장 전략을 추진하고 있다.

크레센도 이기두 대표는 “라인이 가지고 있는 글로벌 사업 경쟁력과 웹3 대중화에 대한 비전을 보고 투자를 결정했다”며 “수많은 웹2 서비스와 브랜드들이 거부감 없이 블록체인을 도입하고, 일반 사용자들도 쉽게 사용하는 웹3 애플리케이션의 표준을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라인 넥스트 고영수 대표는 “전 세계적으로 투자 환경이 위축된 상황에서 대규모 투자가 이뤄져 그 의미가 크다”며, “이 기회를 통해 웹3 대중화를 실현하고 사용자가 디지털 상품의 가치를 소유하는 새로운 서비스 생태계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홍하나 기자>0626hhn@byline.network

[컨퍼런스] 2024 인플루언서 마케팅 & 브랜드 혁신 컨퍼런스

2024년 5월 29일 오후 13:00 ~ 18:00


[무료 웨비나] 생성형 AI 기반 혁신의 성공을 위한 API 관리 및 통합 솔루션

2024년 5월 22일 (수) 14:00 ~ 15:00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