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즈넛, ‘2023 코리아 ICT 엑스포 in Japan’서 DX 노하우 전파

인공지능(AI) 전문기업 와이즈넛은 최근 일본 도쿄에서 개최된 ‘2023 Korea ICT Expo in Japan’에 참가해 공공분야 디지털 전환(DX)구축 노하우와 전략을 공유했다고 4일 밝혔다.

지난달 29일과 30일 열린 양일간 행사 첫날에는 ‘ICT기업의 일본 진출을 위한 도쿄 현지 세미나’는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KOSA),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네이버클라우드의 공동 주최로,  일본시장에 앞서 진출한 선배기업들의 현지시장 정보와 네트워크 구축 노하우 등이 공유됐다.  전달하기 위한 목적으로 마련됐다.

강용성 와이즈넛 대표는 KOSA  정책제도위원장으로서 맡은 축사를 통해 “일본 시장은 한국 ICT기업들의 새로운 시장 개척의 기회로 부각되고 있다”며 “이번 행사에서 선배기업들의 조언을 통해 성공적인 일본 시장 진출 및 비즈니스 전략, 현지 파트너십 구축 노하우 등을 얻어가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강용성 와이즈넛 대표(사진 맨 오른쪽)가 2023 Korea ICT Expo in Japan에서 테이프커팅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와이즈넛)

이튿날인 30일에 마련된 ‘2023 Korea ICT Expo in Japan’에서는 소프트뱅크, NTT, NEC 등 일본 유수의 ICT 대기업과 다수의 벤처캐피털이 참석해 전시 상담회와 한일간 ICT 유망 기업 계약 체결식을 진행했다.

세부 프로그램인 ‘한일 DX포럼’에는 일본 정부기관 관계자들과 바이어들이 다수 참석한 가운데 ▲인이지(제조공정 DX부문)  ▲뤼튼테크놀로지(AI활용 DX부문) ▲와이즈넛(공공분야 DX부문) 등이 참가해 발표를 진행했다.

‘공공분야 DX사례 및 전략 – 한국의 DX경쟁력’을 주제로 발표한 이석원 와이즈넛 전무는 회사가그간 대한민국 공공분야에서 구축한 DX 선진 사례 및 비즈니스 노하우를 선보여 현장의 호응을 받았다.

한편, 와이즈넛은 2004년 엔터프라이즈 검색엔진 직수출을 시작으로 인공지능SW까지 그간 해외 사업을 지속해왔다. 일본 시장의 경우 히타치GP, 웰스톤 등 현지 대형 파트너사와의 협력을 통해 시장 입지를 다지고 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진호 기자>jhlee26@byline.network

[무료 웨비나] 디지털 전환 시대의 필수! AI기반 아이덴티티 보안의 모든 것

  •  2024년 7월 16일 (화) 14:00 ~ 15:30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