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정실적 발표한 헥토그룹 “안정적 수익 기반으로 플랫폼 투자할 것”

헥토그룹의 코스닥 상장사 헥토이노베이션과 헥토파이낸셜이 2023년 1분기 잠정 실적을 발표했다. 헥토그룹은 기존 사업의 성과를 바탕으로 신규 사업 투자를 이어간다.

헥토이노베이션은 연결재무제표 기준 2023년 1분기 매출액 696억원, 영업이익 102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3%, 63% 성장했다. 특히, 연결기준 분기 매출액은 역대 최대 실적이다.

헥토이노베이션, 헥토파이낸셜의 1분기 실적

헥토파이낸셜은 같은 기간 매출액 363억원, 영업이익 29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25%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동일한 수준이다. 영업이익은 외형상 정체된 것으로 보이지만 신규사업 관련 마케팅비, 인건비 등을 제외한 영업이익율은 직전 분기 및 전년 동기와 유사한 수준을 기록했다.

헥토그룹은 기존 사업의 안정적 수익구조를 바탕으로 플랫폼 사업 등 신규 사업 투자를 이어간다. 헥토이노베이션은 현재 운영 중인 ‘더쎈카드’, ‘발로소득’ 등의 플랫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고도화한다. 3분기 중 북미 시장에 글로벌 구독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헥토파이낸셜은 생활 금융 플랫폼 ‘010페이(PAY)’에 종합소득세 신고 서비스 등을 추가하고, 지난해 진출한 데이터 사업의 선두권 도약을 추진한다.

헥토그룹 관계자는 “헥토이노베이션, 헥토파이낸셜 모두 신규 플랫폼 사업 관련 비용이 증가하는 가운데서도 성장 기조를 이어가고 있다”며 “헥토그룹은 안정적인 수익 구조를 기반으로 미래 성장을 위한 신규 사업 투자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홍하나 기자>0626hhn@byline.network

[무료 웨비나] 디지털 전환 시대의 필수! AI기반 아이덴티티 보안의 모든 것

  •  2024년 7월 16일 (화) 14:00 ~ 15:30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