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SaaS’ 중심 클라우드 산업 육성에 1047억원 지원

정부가 클라우드 산업 육성에 올해 1047억원을 투입한다. 서비스형소프트웨어(SaaS) 기업 지원을 비롯해 핵심기술 연구개발에도 박차를 가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오는 10일 서울 강남구 포스코타워에서 ’2023년도 클라우드 지원사업 통합설명회’를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지난해 9월 발표한 ‘대한민국 디지털 전략‘의 일환으로 공공·민간 부문 클라우드 대전환과 SaaS 중심 소프트웨어(SW)산업 재설계에 역점을 두고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설명회에서는 예산 지원 방향과 행정·공공기관 계약을 위한 디지털서비스 전문계약제도, 클라우드 서비스의 안전성과 신뢰성을 검증하는 클라우드 보안인증 제도 등에 대한 내용을 발표한다.

과기정통부는 올해는 SaaS 중심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보다 68억원 늘어난 총 1047억원 규모의 예산을 클라우드 산업 지원에 투자한다.

구체적으로 ▲유망 SaaS 개발·육성 지원(50개 내외 기업)에 250억원 ▲중소기업 등 클라우드 서비스 보급·확산(700개 이상 기업)에 129억5000억원 ▲공공이용 SaaS 개발 지원(35개 내외 기업)에 120억원 ▲글로벌 SaaS 육성 프로젝트(12개 내외 기업)에 55억원을 투입한다.

이외에도 차세대 클라우드 핵심기술 개발을 위한 연구개발(R&D) 사업에 213억7000만원을 쓴다. 행정·공공기관의 민간 클라우드 기반 디지털 혁신을 지원하는 ‘공공 부문 클라우드 최적화 설계 컨설팅‘에는 70억원을 투입한다.

‘유망 SaaS 개발·육성 지원 사업’은 SaaS 기업과 클라우드 인프라 기업이 협력해 유망 서비스 사업화와 산업계 확산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중소기업 등 클라우드 서비스 보급·확산 사업’을 통해서는 국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에게 클라우드 이용료와 전환비용, 컨설팅 등을 지원한다.

‘공공이용 SaaS 개발 지원 사업’은 행정·공공기관과 초·중·고교 대상의 SaaS 개발·전환·고도화를 지원한다. 개발이 완료되면 디지털서비스 이용지원시스템 등록도 연계한다. ‘글로벌 SaaS 육성 프로젝트’는 SaaS 기업이 글로벌 클라우드 인프라를 보유한 기업과 파트너십을 통한 세계 진출을 돕는 사업이다.

사업설명회는 카카오TV, 네이버TV, 유튜브 등을 통해 온라인 실시간 방송으로도 진행하며 누구나 들을 수 있다.

과기정통부 엄열 인공지능기반정책관은 “클라우드는 사회 전반의 디지털혁신을 촉발하는 핵심 인프라로 국가 경쟁력을 좌우하고 있다”며 “챗GPT 열풍 등 최근 초거대 AI를 중심으로 인공지능이 새로운국면으로 접어들고 있는 상황에서, 국내 클라우드 산업이 더욱 혁신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진호 기자>jhlee26@byline.network

[컨퍼런스 안내] 클라우드 보안 & 제로트러스트 컨퍼런스 2024

  • 일시: 2024년 7월 4일 오전 8:40 ~ 오후 6:00
  • 장소: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 213 양재 엘타워 6층 그레이스홀

[무료 웨비나] B2B기업, AI 시대 어떻게 고객을 발굴할 것인가?

  • 정민아 <하룻밤에 읽는 B2B 마케팅> 저자
  • 2024년 7월 9일 14:00~15:00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