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기술(대표 정철)은 5일(현지시각)부터 나흘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소비자가전박람회(CES) 2023’에 참가해 클라우드 통합 디지털 전환 솔루션 ‘Smart DX Solution’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관람객들이 IaaS, PaaS, SaaS 통합 운용을 체험할 수 있는 Smart DX Solution 부스를 구성했다. 참관객들은 통합된 클라우드 서비스 운용과 모니터링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회사에 따르면 국내 최초 개발한 클라우드 서비스의 통합 관리 및 운영 제품인 ‘Smart DX Solution’은 제품 기획 초기부터 멀티/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지원, Web GUI 기반의 사용 편의성, 인프라스트럭처부터 애플리케이션까지 상세한 모니터링에 기반을 둔 제품으로 클라우드 기반의 디지털 전환 핵심 기술이 총집약된 것이 특징이다.

IT 개발자와 관리자가 애플리케이션을 설치 배포 운영을 자동화해 민첩성을 높일 수 있으며, 안정된 서비스 유지를 위해 현장 이슈를 빠르게 분석하고, 조치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주요 특징으로는 ▲데이터 수집, 데이터 레이크, 데이터 브로커를 분석하고 수집된 빅데이터를 처리하여 필요한 그래프 데이터를 추출하기 위한 그래프 분석 솔루션 제공 ▲고객이 사용하는 SaaS 솔루션을 연동한 통합 관리 지원 등이 있다.

나무기술 관계자는 “현재 제공되는 클라우드 서비스(IaaS, PaaS, SaaS)는 다른 벤더와 플랫폼 및 솔루션으로 인해 서비스별로 달라서 고객이 운영 및 유지보수에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문제 발생 시, 원인을 파악하기 어려워 많은 시간과 노력을 소모해야 한다”며 “이에 따라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합하여 관리하고, 문제의 원인을 파악하기 쉽게 Service 간 연관성을 추적하고 관리할 수 있는 통합 관리 솔루션을 제공하고자 Smart DX Solution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라스베이거스(미국)=이대호 기자>ldhdd@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